728x90

[ 제주도 카페 - 홉히 ]


제주도에는 언제부터인가 정말 많은 커피숍이 생겼습니다.
특히 아름다운 바다나 산, 숲을 배경으로 호화 찬란하게 규모가 큰 커피숍도 많지만,
작지만 광고나 입소문을 통해 많이 알려져 일부러 찾아가는 곳도 많습니다.

오늘 소개할 커피숍은 서귀포에 위치해 있는 ' 홉히 '입니다.
이곳이 유명한 이유는 융드립 전문 커피숍이라는 점과 테이크아웃 전문이라는 것입니다.
그렇다 보니 텀블러를 가지고 가면 무려 1,000원이나 할인된다는 점이죠.
전 그래서 서귀포에 갈 일 있거나 이곳을 들릴 때 텀블러를 챙겨가요.
뭐 평소에도 집에서 텀블러에 커피를 담아 외출하지만요.

테이크아웃이지만 늘 사람들이 붐벼요.
작지만 사진 찍기 좋은 외관이라 그런 것 같았습니다.
요즘엔 SNS에 올리기 위해 사진 찍는 분들이 많으니 그런 점을 잘 활용한 것 같았어요.

홉히 커피숍 내부입니다.
보이는 곳이 전부예요.
작지만 정말 운치 있어요.
제주도라 더 그렇겠죠.

커피는 융드립으로 내려 주고요.
디카페인 커피랑 카페인 커피로 구성되어 있고 원두도 선택 가능합니다.

커피 주문하고 내부 사진 몇 컷 찍었어요.
별거 없어도 사진 찍기는 괜찮은 것 같아요.

원두와 드립백도 판매하고 있어요.
커피 가격은 5,000원 ~6,000원 선 생각하시면 됩니다.
저처럼 텀블러를 가지고 가면 1,000원 할인되고요.
융드립 커피를 4,000원에 맛보니 꽤 싸게 느껴지더군요.

노랑노랑 인테리어도 사진 찍으니 이쁘네요.

주문과 동시에 바로 준비되는 융드립 커피

테이크아웃이지만 웨이팅이 있어 벨도 나눠 줘요.

제 커피도 나왔어요.
대부분 1회용 컵이지만 전 평소 텀블러를 갖고 다니는 습관에 저 혼자 뿐인 것 같았어요.

핫, 아이스 가격은 같으니 원하는 커피 주문하시면 됩니다.
융드립으로 커피를 내리기 때문에 시간이 좀 걸릴 수도 있어요.
기다리면서 인증샷 사진 찍는 것도 나름 재미나고 좋았답니다.

[ 내 돈 내산 후기 ]

반응형
  1. Favicon of https://happy5uj.tistory.com BlogIcon 오유가죽공방 2022.05.28 17:17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s://happy5uj.tistory.com BlogIcon 오유가죽공방 2022.05.28 17:17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728x90

[ 자투리 세수비누 알뜰하게 다 사용하는 꿀팁 ]


바디 크랜저는 나름대로 오랫동안 사용하는 것 같은데 희한하게 세숫비누는 빨리 소진이 되어 버리는 우리 집...
사실 저 보다 남편이 더 많이 세숫비누를 사용하는 이유인 것도 같아요.
세숫비누가 최고의 바디 크랜저나 다름없다나 어쩐다나~
하여간 오늘도 세숫비누 새것 교체해야겠다고 샤워하고 나오면서 그러더라고요.

그렇다고 자투리 세숫비누를 그냥 버릴 제가 아니죠.
옛날 같으면 이것도 모았다가 손빨래를 할 때 사용하곤 했지만 요즘엔 일부러 따로 모으지 않다도 자투리 세숫비누를 다 사용한답니다.

금방이라도 부서질 것 같은 자투리 치약을 어떻게 사용할까?

새 세숫비누를 붙여서 사용할 거거든요.
오잉? 그게 무슨 말??? 하실 텐데요..

한 번 알아두면 두고두고 사용하실 수 있어 오늘 소개합니다.

먼저 새 세숫비누를 물에 묻힌 뒤..

거품을 충분히 내어 주세요.
이렇게 거품을 낸 뒤엔 자투리 세숫비누를 ' 딱 ' 붙이기만 하면 접착제처럼 붙습니다.

거품이 바로 접착제 역할을 하거든요.
거품을 많이 낼 수록 더 잘 붙는다는 사실~

붙인 후엔 새 세숫비누가 보이게 거꾸로 두세요.
그래야 압력에 의해 더 잘 붙어 있어요.

하루 밤 정도 지난 후엔 단단히 접착제처럼 붙어 있기 때문에 서로 떨어질 염려는 하지 않아도 됩니다.
신기하죠~

세숫비누를 사용 후에는 거꾸로 둘 필요 없이...

요렇게 무게가 나가는 새 세숫비누를 아래에 두어도 절대 떨어지지 않는답니다.

거품의 접착력 정말 대단하죠~~

참고로 벽에 붙이는 것이 없다면 요렇게 두어도 물이 쫙쫙 빠집니다.

붙이는 곳에 잘 두어도 사실 저 말고는 대부분 세숫비누를 사용 후에는 요렇게 그냥 두더라고요.
뭐.... 그래도 물기가 빠지니 뽀송뽀송해 아무 말하지 않고 다시 제자리에 둔답니다.
날씨가 한여름 같은 하루였어요.
그나마 바람이 쑹쑹 불어 시원했지만 햇살은 따가울 정도였답니다.
내일도 덥다고 하던데 모두 건강 챙기는 하루 보내세요. ^^

반응형
  1. Favicon of https://happy5uj.tistory.com BlogIcon 오유가죽공방 2022.05.27 20:58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