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비가 보슬보슬 내리던 휴일........ 집 청소를 끝내고 잠시 자연을 보며 휠링도 할겸 조용한 숲길을 걷기로 했습니다. 비가 오는 날이면 더욱 운치 있는 곳이기도 해 우리부부가 자주 가는 숲길이지요. 제주도를 여행 오신 분들이라면 한 번쯤은 들어 봤을 사려니숲길이 오늘 제가 소개할 곳입니다.



사려니숲길 가는 곳은 크게는 두 군데 있는데요. 우리가 자주 가는 곳은 붉은오름입구에서 가는 사려니숲길입니다.




비가 오면 왜 사람들은 숲길을 갈까? 처음엔 의아했는데요... 그 이유는 걸어 본 사람만이 누릴 수 있는 피톤치드향 때문이었습니다. 물론 지금은 숲속의 향기를 맡으러 비가 오는 날이면 일부러 찾는 곳이기도 하구요.



나무가 울창해 비가 내리지 않는 듯한 느낌입니다. 숲속 밖은 비가 많이 오는데 말이죠



비오는 날 숲은 새소리와 조용한 빗소리 그리고 진한 피톤치드향이 온몸을 감쌉니다. 그런 이유에서 걷는 내내 몸이 건강해지는 느낌을 받지요.



요즘에는 걷기 좋게 잘 관리되어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찾는 그런 숲길이 되었습니다. 물론 비가 오는 날엔 조용하니 너무 좋아요.



숲속을 걷다 보니 어느새 비가 그쳤습니다. 걷기 한결 수월하긴 하지만 갑자기 밀려 온 습도로 인해 조금 더웠네요. 하여간 비가 그냥 오는게 더 좋은 숲길입니다.



사려니숲길을 걷다 보면 어느 장소를 걸어도 인생샷 한 장은 그냥 건질 수 있습니다. 요즘에는 이곳에서 웨딩 스냅촬영도 많이 하더라구요. 그것도 셀프 웨딩촬영을~~



새소리와 함께 피톤치드향까지 가미되니 정말 기분이 좋습니다. 그냥 걷기만 했을 뿐인데 휠링이 그냥 되는 것 같아요.



제주도이기에 공기도 좋긴 하지만 무엇보다도 숲이 많아 눈도 즐거운 것 같습니다.



친구랑 걸어도 다양한 이야기가 주제가 될 수 있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걸어도 사랑이 더 샘솟는 그런 휠링 숲길인 것 같아요. 물론 아이들과 함께 가족여행이라면 말할 필요없이 낭만적인 추억 한 페이지는 그냥 담고 가는 곳이구요.



오롯이 자연을 느끼며 걸을 수 있는 사려니숲길 참 좋습니다.



혼자 여행 온 분들도 은근 이곳을 많이 오시는 것 같더군요. 아마도 많은 생각을 할 수 있고 제대로 휠링을 받을 수 있어 그런가 봅니다. 물론 사랑하는 사람과의 숲길 데이트라면 이보다 더 좋은 장소는 없죠~ 여행지로 택한 제주도가 비로 인해 우울하다면 이곳 감히 추천해 봅니다. 휠링을 온몸으로 받을 수 있을테니까요..^^

728x90
반응형
  1. Favicon of https://scoop-8282.tistory.com BlogIcon 오렌지훈 2019.09.28 21:16 신고

    가보고 싶은곳이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주말 보내세요~

  2. Favicon of https://robohouse.tistory.com BlogIcon 작크와콩나무 2019.09.28 21:17 신고

    포스팅 잘 보았습니다.^^

728x90
반응형

제주도의 숲은 휠링이란 단어를 그대로 줍니다. 바로 이곳도 그런 곳이지요.. 피톤치드 향을 제대로 느끼고 싶다면 이곳 적극 추천해 봅니다. 비자림은 제주도 숲 중에 제일 으뜸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개인적인 생각이 많이 가미되었지만 아마도 이곳에 한 번이라고 가 본 분이라면 온 몸으로 공감을 하지 않을까 싶네요.

오랜만에 비자림으로 향했습니다. 휴일엔 대부분 집에서 쉬면서 보내는 날이 많긴 하지만 그래도 한 번씩은 일부러 숲길을 거닐곤 합니다. 요즘같이 낮에 많이 더울 때는 나무가 우거진 숲길이 제격이지요.

비자림 입구 주차장에는 이미 많은 차들로 북새통을 이루었습니다. 역시 제주도 최고의 숲이라는 생각을 한 번 더 하게 된 모습이었네요.

비자림 탐방로는 생수를 제외한 음식물을 가지고 가지 못합니다. 참고하시길...

비자림에 가려면 입장료는 내야 하지만 우린 제주도민이라 무료......... 성인은 2,500원 정도 하는 걸로 알고 있어요...

이곳은 애완동물도 출입할 수 없으니 참고하세요....

천연의 숲 비자림 탐방로 코스를 한 번 읽고 가면 더 걷기 수월하게 느껴질 겁니다.

입구에서 몇 분만 걸으면 이내 숲길이 나옵니다. 산새 소리와 발자국 소리만 들리니 참 좋더군요.

걷기만 해도 휠링이 제대로 되는 제주도 숲길 비자림..

도심에서 느끼지 못하는 숲의 향연을 시간만 투자하면 갈 수 있어 너무 좋은 것 같아요.

초록 초록한 숲길..... 눈과 마음이 맑아지는 느낌입니다. 물론 사색하는 시간도 자연스럽게 마련되어 잡생각을 하나 둘 버리게 되어 마음이 한결 가볍습니다.

관광지다 보니 제주도를 여행 온 가족, 친구들이 많이 이 숲길을 찾더라고요. 약 2시간 코스이긴 하지만 많은 것을 담아 주는 비자림입니다.

비자나무

걷는 것만으로도 휠링을 제대로 안겨주는 제주도 숲길 한 번도 안 가본 사람은 있을지 몰라도 한 번만 간 사람을 없을 듯합니다. 그러고 보니 우리도 몇 번 이곳을 찾았네요..

피톤치드 향 제대로 느끼며 걷다 보면 한결 마음이 가볍고 건강도 챙겨지는 것 같아 좋습니다.

비자림 숲길에서 본 돌담길 참 정겹고 아름답습니다.

제주도 숲길 중에 최고 으뜸이라고 생각되는 비자림.... 한 번 걸어 보면 그 이유를 알게 될 겁니다. 제주도 자연은 이렇듯 걷기만 해도 휠링이란 단어를 느끼게 해 주고 무엇보다도 남녀노소 누구나 걷기 쉽게 된 숲길이라 참 좋은 것 같아요. ^^

728x90
반응형
  1. Favicon of https://scoop-8282.tistory.com BlogIcon 오렌지훈 2019.08.20 19:02 신고

    보기만해도 눈이 시원해집니다.
    제주 비자림숲 잘 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s://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9.09.16 18:45 신고

    산새 소리와 발자국 소리를 들으며 정취 있는 초록초록한 비자림숲길을 걸으면 피톤치드 담뿍 맞으며 힐링 제대로 될 것 같아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