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대파 이렇게 보관해 보세요!

대파를 구입할때 흙이 묻는 것을 구입하면 오래도록 두고 먹을 수 있습니다. 물론 가격도 저렴하니 알뜰하기까지 하지요.. 오늘은 뿌리에 흙이 잔뜩 묻은 대파 집에서 오래 저장해 두고 먹을 수 있는 저만의 꿀팁 포스팅 해 봅니다. 기존 대파 보관법과 조금은 차이가 나는 팁이니 알아 두면 유용하실거예요..




[ 주부 9단이 알려주는 대파 싱싱하게 보관하는 꿀팁 ]

대파를 구입할때 흙이 묻은 대파를 구입하세요.

대파뿌리는 잘라서 그냥 버리지 마시고 따로 모아 두세요.

흙이 잔뜩 묻는 대파뿌리는....

물에 잘 헹궈서....

흙을 제거한 후.... 바구니에 담아 건조해 주세요. 대파뿌리 활용법은 관련글 참고하세요.

대파뿌리 기름제거에 사용하기

대파를 잘 다듬어 깨끗이 씻어 놓은 건.....

가위로 적당한 크기로 자릅니다. 참고로....여기서 적당한 크기란? 집에 긴 락앤락통을 기준으로 세워 보관할 수 있게 자르는 것입니다.

요렇게..... 락앤락 바닥에 그냥 대파가 다 누워 있지 않고 약간 비스듬히 세워서요..

사진을 세로로 하니 더 이해가 쉽죠~

이 상태 즉, 세워 보관한 상태로 뚜껑이 닫힐 정도로 대파를 넣은 뒤....

뚜껑을 닫아 냉장실에 보관하면 평소 우리가 락앤락에 대파를 눕힌 상태로 보관할때 보다 일주일은 더 오래두고 싱싱하게 드실 수 있습니다. 소소한 팁이지만 정말 유용한 생활 속 꿀팁일 듯요.... 참고로 각종 채소도 이런 방법 즉, 세워서 락앤락에 넣어 보관하세요... ^^

728x90
반응형

남편도 놀란 시꺼멓게 그을려진 냄비 힘들이지 않고 닦는 법

그릇 정리를 하다 발견한 시꺼멓게 그을려진 냄비 버릴까 말까 고민하다 한 번 닦기나 해 보고 안되면 버리는 걸로 결정을 지었어요...뭐든 그냥 버리는 것이 없기에 시도는 해 보기로...... 물론 남편도 시꺼멓게 그을린 냄비를 보더니 그냥 버리라는 반응이었지만 나중에 깨끗이 닦인 것을 보고는 깜짝 놀라는 눈빛이었어요...그럼 시꺼멓게 그을려 버리려던 냄비의 변신 한 번 보실까요.....

[ 시꺼멓게 그을린 냄비 한 방에 닦는 꿀팁 ]

수세미로 한 번 닦았지만 잘 지워지지 않고 오히려 그을음이 고무장갑게 묻어 버리게 만든 냄비.......어떻게 깔끔하게 닦을 수 있을까?

생각보다 간단해요...물론 실험정신을 통해 얻은 결과이지만....얼마전 포스팅했던 글 중에서 머신세정제 대신 사용했던 과탄산소다 생각나시나요? [ 관련글 - 머신세정제 대신 '이것' 사용해 보니.. ] 네...오늘의 주인공은 바로 과탄산소다입니다.

시꺼멓게 그을려진 냄비를 그릇 삶는 큰 냄비 속에 넣은 뒤 과탄산소다를 넣어 주세요. 전 너무 새까맣게 그을려져 조금 넉넉히 넣었어요..약 4큰 술.....ㅋㅋ

닦는 김에 가위의 얼룩도 제거하기로....

그래서 같이 넣었어요.... 그리고 난 뒤엔 물을 잠길 정도로 부어 주세요.

이젠 기다리기만 하면 힘들이지 않고 냄비를 닦을 수 있어요.

물이 팔팔 끓으면 불을 끄고....

수세미를 이용해 냄비를 닦아 주세요.

참고로 찌든때가 있는 경우는 이렇듯 닦지도 않았는데 이물질이 알아서 둥둥 떠 있어요..놀랍죠..

수세미를 한 번 밀었을 뿐인데........그 시꺼멓게 그을음이 한방에 제거 되었어요...

반은 수세미로 닦는거...반은 안 닦은거.... 완전 깔끔하게 닦였죠..

물론 힘들이지 않고 너무 쉽게....샤샤샥~

가위도 깔끔해졌구요...

냄비도 새 것처럼 깔끔해졌어요....

시꺼멓게 그을음이 심했던 냄비의 변신 완전 놀랍죠..... 참고로 과탄산소다가 없으면 베이킹소다도 가능한데 개인적으로 사용해 보니 과탄산소다가 효과 '갑' 이었어요... 아참! 과탄산소다를 넣고 물이 팔팔 끓은 뒤에 그 물은 버리지 말고 뜨거울때 시꺼멓게 그을린 냄비를 닦으셔야 그을음이 잘 지워집니다. 어떤가요...집 안에 그을려서 버리려던 냄비 당장 깔끔하게 닦고 싶죠~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