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 조금은 황당한 드립커피 내리는 법 ]

요즘에는 가정에서도 커피를 직접 내려 드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물론 커피머신도 기본적으로 갖춘 곳도 많고요. 저 또한 집에서 쉬는 날이면 커피를 자주 마시는 편인데요. 오늘은 커피 드리퍼가 집에 없을때 핸드드립 커피 내리는 저만의 노하우 포스팅 해 봅니다. 집에 그렇게 많던 커피용품들을 가게에 갖다 놓다보니 정작 집에서 커피가 마시고 싶을때 생뚱맞긴하지만 간혹 이런 방법을 사용해요. 물론 커피 맛이 전문 커피용품으로 내린 것과 차이가 좀 나긴 하지만 그래도 커피가 급 땡길땐 그것도 괜찮더라고요.

집에 원두 갈아 놓은 것만 있으면 드립커피 내려 드시는거 가능하다는 사실......이때 필요한 것은? 큰 유리병, 체망, 종이필터 그리고 국자가 있으면 됩니다. 참고로 체망은 커피드리퍼 역활을 하고요. 국자는 드립 주전자 역활을 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이가 없으면 잇몸이라고 커피가 급 땡기면 이렇게 해서라도 마십니다.

체망이 커피드리퍼 역활을 너무도 충실히 해 냅니다. 여느 드리퍼와 견주어도 괜찮을 정도더군요. 저도 어제 처음 해 봤는데 대박이었습니다. 하하하하하하하~

주전자도 큰 주전자 밖에 없어서 국자를 대신 사용하기로 했지요. 이런 모양 국자 집에 하나 정도 가지고 계시잖아요. ㅎㅎ

물 온도만 잘 맞추면 드립커피 내리는데 크게 문제가 안되는 것 같아요. 집에서 물을 끓일때 팔팔 끓기 시작하기 전 물을 끄면 드립하기 딱 좋은 온도가 됩니다. 너무 물을 팔팔 끓이면 커피를 내릴때 탄맛이 나고 쓴맛이 납니다. 만약 물이 팔팔 끓었다면 1분 이상은 식힌 다음 사용해 주세요.

맛있게 내려진 드립커피....빨리 시원하게 마시고 싶어 찬물에 잠깐 담궈 두었어요. 얼음이 많았다면 몇 개 넣어서 담궈 두는건데.... 여름철엔 집에 얼음도 많이 얼려둬야겠다는 생각이....

커피가 좀 식었으니 얼음을 넣어 시원하게 마시기로 했습니다.

얼음은 푸짐하게 ~~

잘 저어 엄청 시원해질때 마시면 정말 맛있어요. 집에 커피드립용품이 없어 드립커피 못 마신다는 분들 제가 한 방법대로 한번 따라해 보세요. 아쉬운대로 정말 맛있게 드실수 있습니다.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