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태풍 오기전 제주도 하늘은?

장마가 지나간 후, 제주도는 폭염으로 후텁지근합니다. 그래도 푸른 하늘에 애매랄드빛 바다가 있는 제주도라 그 덕분에 조금은 견딜만 한 것 같습니다. 오늘은 이른 새벽부터 날씨가 장난이 아닙니다. 오후부터 제12호 태풍 할롤라가 온다고 크게 방송했는데 하늘은 오히려 태풍을 밀어내 듯 따가운 햇살이 내리쬡니다.  얼마전 기상청에서 일기예보가 완전히 빗나가서 그런지 이번 태풍도 왠지 조용히 비켜 갈 것 같습니다. 물론 그랬음하는 바람이겠지만요.. 오늘은 이른 아침 수산에 갔다가 태풍이 오는 날씨 치고는 너무 화창해 사진 몇 장 찍어 봤습니다.

 

우리가 활어을 사러 가는 포구입니다. 하늘이 정말 파랗습니다.

 

파란 색의 선박과 너무도 잘 어울리는 하늘 풍경입니다.

 

활어를 사고 가게로 가는 길입니다. 저 멀리 한라산도 오늘은 선명하게 보이기까지 하네요. 평소 같으면 구름이 덮히거나 안개로 인해 잘 보이지 않던 곳인데....... 날씨가 좋으니 모든 것이 가깝게 느껴지고 좋습니다.

 

해안도로를 달리다 보니 일요일 치고는 차들이 거의 안 지나다닙니다. 아직 이른 시간이라 그런 것 같네요.. 활어를 사고 가게로 가는 시간이 7시 조금 넘은 시각이니...

 

언덕을 넘어서니 따가운 태양이 오늘의 날씨를 알려 주는 듯 강렬합니다. 어제도 제주시에는 폭염에 후텁지근했는데 오늘은 더 심하게 더울 듯요...

 

헉....... 하이킹인가요.. 오늘은 낭만 보다는 힘들어 보이는데요.... 제가 하이킹을 해 봐서 압니다. 여름철엔 죽음이지요..

 

가게에 인접하니 더위가 더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강렬해지는 태양입니다.

 

언덕길만 오르면 우리가게.... 그런데 남편이 오늘은 가까운 곳에 드라이브 한 번 하고 가자고 합니다. 더운 날씨에 고생할 나를 위해..ㅋㅋ

 

가게 가기 전, 동네 한 바퀴 드라이브했습니다. 헉.... 자전거를 타고 수박 2개를 메달고 달리는 아저씨...대단해요..

 

동네 한 바퀴지만 드라이브를 하고 나니 기분이 더 산뜻합니다.

 

오늘 태풍이 온다는데 하늘을 보니 절대 오지 않을 그런 날씨입니다. 바람도 불지 않고........ 여름은 더워야 제 맛이지! 하면서 더위를 힘들지만 즐기는 사람들이 많다고들 합니다.

 

저도 오늘은  그런 마음으로 하루일과를 시작해 봅니다. 덥지만 오늘도 건강 챙기는 하루 되시길요...제주도에서....

반응형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15.07.27 10:30 신고

    어젠 정말 더웠습니다
    열대야란 이런것이다 할 정도로 ..

  2. Favicon of https://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5.07.28 16:11 신고

    아파트도 나가지 못하고 있는데....
    에고, 제주도의 야간개장이라....

728x90

휴가철이 다가오니 날씨에 대해서 모두가 궁금해하고 방송에 늘 귀를 기울인다.

하지만 요즘 기상청의 날씨예보가 자주 틀리고 있다.

얼마전에 일기예보를 잘 안 보다가 100만관중 이벤트를 한다고 해서 야구장에

가기위해 일기예보를 듣고 나왔다.그날 아침에 들은 일기예보에는 맑고 쾌청한

날씨라고 방송해 놓고선 야구장에서 표를 끊기위해 줄을 서 있는데 난데없이

하늘에 먹구름이 끼더니 비가 내리는 것이었다.

허걱~!

난 기상예보를 다시 알아보기 위해 131에 전화를 했다.( 일기예보 안내 전화번호 )

그런데 일기예보 안내전화 멘트에도 날이 맑고 쾌청하다는 말...

'이거 뭐고~!..' 순간 짜증이 확 밀려왔다.

도대체 기상청에서는 날씨예보를 어떻게 관측하길래 이런가 싶어 화가났다.

사실 이날 뿐만 아니라 요즘 기상청의 날씨예보가 자주 틀린다고 방송에서도

이야기가 나왔지만 ..

막상 당하고 나니 조금 황당..

그래서 집에와서 인터넷을 뒤져보았다.

왜 기상청의 날씨예보가 자주 틀리는지..

이유는 정말 황당했다.헐~!

엉터리 관측 장비를 구입해 엉뚱한 장소에 설치하는 등 기상청의 기상 장비 운용이

총체적 부실과 얼룩이 드러난 것..

황당한 기사내용이었다.

그리고 더 기가 막힌건 돈을 빼돌려서 엉터리 관측장비를 구입했다는 보도..참나~!

아래주소로 들어가시면 기사가 나옴..( 참고하시길..)

http://news.empas.com/show.tsp/20071122n01690


조금있으면 휴가철인데..

사람들이 날씨에 제일 관심이 많은 이시점인데 이래 가지고 기상청을 믿을 수 있겠냐는 것이다.

그래서 나만의 날씨 알아 보는 법을 하나 알려 드리고파 이렇게 글을 올려본다.

평소에 각 지역별로 아는 사람들이 나름대로 많은 난..

핸드폰 문자를 이용한다.

서울, 전라도, 강원도,제주도 등..

멀어도 상관없다.

문자요금 30원만 들면 날씨를 정확히 알 수 있다.

예를 들면..

' 잘 지내시죠.. 오늘 부산은 날이 무척 덥습니다. 서울은 어떠세요?..' ?

이렇게 문자를 넣으면 바로..

'응.서울은 비와~ㅎ.'

이렇게 문자가 옵니다.



물론 날씨도 정확히 파악되고 안부도 물어보고 일석이지요..

여러분도 날씨예보가 궁금하시다면 핸드폰문자를 이용해 보셔요.

서로 안부도 전하고 날씨도 정확히 알 수 있답니다.. ^^.

물론 가격도 저렴하구요~~~.ㅎ

반응형
  1. Favicon of https://soon1991.tistory.com BlogIcon 오드리햅번 2008.07.30 15:01 신고

    요즘 날씨예보 정말 짜증나요.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30 15:04

    더워..-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