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제주도 이사 오기 전 난 부산토박이였습니다. 부산 이곳저곳 모르는 곳이 없을 정도로 참 많이 다녔던 기억이 새록새록 .... 얼마전 부산에 일이 있어 갔다가 예전에 자주 들러서 먹었던 한 짬뽕집을 갔습니다. 요즘에는 방송에 나오면 문전성시를 이루는 곳이 많지만 사실 이곳은 방송에 나오지 않아도 늘 사람들이 붐볐던 곳이었지요. 부산에 살때 신문사 다니는 지인을 통해 알게 된 곳인데 그러고 보니 거의 10년은 다 되어 가네요. 하여간 오랜만에 들린 짬뽕집은 여전히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음식점이었습니다.

제가 오늘 소개할 이곳은 바로 짬뽕으로 백종원 3대 천왕에 나온 중국집입니다. 가게 이름은 복성반점입니다. 부산 사하구에 계신 분들은 아마도 이집 모르는 분 없을 것 같네요.


오픈 시간에 맞추어 중국집으로 향했습니다. 혹시나 많이 기다릴 것 같아 오픈 30분 전에 도착.... 참고로 이곳은 가게에서 식사를 할 수도 있고 배달도 가능하니 주변에 계신 분들은 참고하세요..뭐...다 아시겠지만...ㅎㅎ

우리가 1등....ㅋㅋㅋㅋ 아무도 없어서 처음엔 놀랐지만 영업시간 전이라 그랬습니다. 영업시간이 되자마자 10분 만에 가게에 사람들이 가득했습니다. 역시 ...명성 그대로 지금도 유지하고 있더군요.

우리가 먹을 짬뽕 가격은 7,000원입니다. 2011년에 먹었을때는 5,000원 했는데 그렇게 많이 오른 가격은 아니네요.

예전보다 가게 안도 훨씬 깨끗하고 넓어 보였습니다.

백종원 3대 천왕에 나왔다는건 짬뽕집에 들어가서 알았네요.. 역시....알아 주시는군요... 수요미식회에 나와도 될 그런 음식점이긴 하지만...

드디어 짬뽕이 나왔습니다...... 오~~~~ 예전보다 양이 더 푸짐해진 것 같습니다. 면이 많다는 것이 아닌 해물이 가득....

짬뽕 위에 고명으로 올라 간 듯한 양파는 그냥 거들 뿐.... 오로지 속은 해물잔치

위에서 봐도 해물이 보이시죠.

진짜...거짓말 안 보태고 해물만 다 먹는데도 배가 부를 정도였습니다. 해물 먹다 지치긴 처음...그것도 싱싱한 해물을......

정말 정말 해물을 이렇게 많이 한 그릇에서 먹어 보긴 첨입니다. 예전보다 더 많아진 해물양입니다. 이해를 위해 2011년, 2014년 제가 이집을 포스팅한 글 보시면 확실히 비교되실겁니다.

2011년 해물에 한번 국물맛에 두번 놀라는 짬뽕..

2014년 짬뽕의 지존이라고 불리우는 푸짐한 양이 관건인 그곳은?

먹어도 계속 나오는 해물 너무 기분 좋게 먹었습니다.

마치 곱배기 같은 양에 면도 다 못 먹을 정도였지요. 지금껏 전국을 다니면서 먹었던 짬뽕 중에 단연 최고입니다.

오호...식사를 다 하고 계산하러 나오다 발견..... 은행에서 보던 번호표가 생겼네요. 하하하~~재밌습니다.

백종원 친필 싸인까지..... 사실 이거 없어도 장사는 계속 잘 되실겁니다. 왜냐하면 맛이 있으니까요.

예전에는 부산의 한 동네에서 유명했던 짬뽕이라면 지금은 전국에서 유명한 짬뽕으로 자리매김 한 것 같습니다. 가격도 그렇게 비싸지 않고 해물도 더 푸짐하게 들어 있어 너무 놀랐습니다. 부산 여행가시는 분들은 이집 꼭 한 번 가보세요. 짬뽕이란 이런 것이다! 라는 말을 음식으로 대신 할겁니다. 리얼!

※ 이 글은 내 돈주고 사 먹은 극히 개인적인 생각이 많이 가미된 글이니 참고해서 읽어 주삼요. 근데 안 가보신 분들은 진짜 가보세요.. 놀랍니다. ^^

  1. Favicon of https://blog.lkkkorea.com BlogIcon 소스킹 2018.12.14 17:27 신고

    해물이 참 푸짐하네요~부산으로 여행갈 때 한번 꼭 들려봐야겠어요!

  2. Favicon of http://jujuen.tistory.com BlogIcon 글쓰는 엔지니어 2018.12.14 18:06 신고

    저도 먹어봤는데 진짜 유명할만 하더라구요 ㅎㅎㅎㅎ 정말 맛났어요 ㅎㅎㅎㅎ

  3. Favicon of https://raymond.tistory.com BlogIcon 레이먼 2019.02.01 20:34 신고

    예전에 우연히 알고 한번 먹었는데? 맛이 좋았지요.
    이후 TV방송에 나온 걸 보고 왠지 제 기분이 좋아졌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