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화려한 모습으로 전세계적인 관심을 받았던 부산국제영화제가
벌써 막바지에 이르렀네요.
그렇다보니 영화를 좋아하고 관심을 가지는 많은 분들이 아쉬운 마음에
영화제 행사가
열리는 곳곳을 사진으로 담고 추억을 느끼려 하고 있습니다.
저 또한 점점 막바지에 이르는 부산국제영화제에 좀 아쉬운 마음이 가네요.
다음 주엔 일이 있어 영화제 행사에 참가하지 못할 것 같아 휴일저녁
집과 그리 멀지 않은 영화의 전당에 다녀 왔습니다.
평소 10분이면 충분한 거리인데 영화제때문인지 차가 좀 막히더군요.
평일이지만 그만큼 많은 사람들의 관심 속에 영화제가 열리고 있다는
생각을 하니 흐뭇하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영화의 전당을 이곳저곳 자세하게 구경하고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데
유난히 눈에 거슬리는 곳들이 많더군요.
조금만 신경쓰면 많은 사람들이 영화의 전당의 모습에 흡족해 할 것
같았을텐데하는 아쉬움까지 들었습니다.

그 곳은 바로 영화의 전당에서 많은 사람들의 서포트를 받았던 입구에 있는
레드카펫이 있던 자리..

부산국제영화제가 열릴 당시 아름다운 영화의 전당의 모습보다 영화배우의
화려한 드레스에
관심을 쏟았던 그 자리가 지금은 많은 사람들의 실망
섞인 목소리가 묻어 나오더군요.

도대체 어떤 모습이었길래 사람들이 한마디씩 했는지 사진으로 담아 와 봤습니다.



영화제의 멋진 시작을 배우들의 행진으로 알린 레드카펫입니다.
레드카펫만 보면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이 연상되지요.

하지만 레드카펫 주위의 바닥에는 더덕더덕 붙어 있는 명함과 종이때문에
지저분하기까지 합니다.

바닥에 지저분하게 깔린 명함과 종이가 다 뭐냐구요.

바로 개막식때 레드카펫을 따라 영화의 전당에 입장하는 배우들을 찍기위해
나온
기자들의 자리 즉 방송이나 언론에서 ' 이곳이 내 자리요..' 라는
표식같은겁니다.

한국방송,언론 뿐만 아니라 외국에서 온 방송,언론쪽이라는 것을 알 수
있을 정도로
다양한 표식들이 레드카펫 주위에 가득했습니다.

영화제가 열릴 당시 치열했던 자리싸움의 흔적을 엿 볼 수 있는 표식이기도 하지요.
하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멋진 영상,사진등을 보여 준 것도 좋지만..
왠지 개막식이 끝난 뒤모습은 그리 깔끔하지 않아 보이더군요.
제가 하고자하는 말은 개막식때 치열한 자리싸움을 벌인 흔적이 엿 보이는
바닥의 흔적을
영화제가 막바지에 이른 이 시점에도 여전히 지저분하게
느낄 수 있다는 겁니다.




그리고 제가 본 영화의 전당 최고의 옥에 티는 바로 부실시공으로 얼룩진
모습이었습니다.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을 앞두고 철야를 할 정도로 바쁜 공사를 강행하며
개막식을 맞이했지요.

그렇다보니 영화의 전당 내부에서 각종 페인트냄새등 새집증후군에 대한
걱정이
이만저만 아니었던 것으로 방송이나 언론에서 보도되었지요.
솔직히 나름대로 사고없이 개막식을 잘 치뤄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하지만 개막식이 끝나고 난 뒤 영화의 전당 주변의 모습은 부실공사 투성이었지요.




깔끔하게 마무리 짓지 못한 주변 바닥을 비롯해 ..
바닥에 깔린 돌들이 금이가고 깨진 곳들이 많다는 것입니다.
누가보면 오래되어 그렇겠지라고 느낄 정도로 심각한 파손이 곳곳에
있을 정도였습니다.

정말 화려한 영화의 전당과는 사뭇 대조적인 뒷모습이었습니다.
그리고 세번째 옥의 티라고 하면 영화의 전당을 찾는 많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많이 보았습니다.
제가 간 날도 이곳 저곳에서 만나는 외국인들이 구경을 하러 온
제게 길안내라든가..

영화 상영하는 곳을 가려면 어디로 가야하느냐 등을 물으시더군요.

사실 주변을 둘러 보니 안내원들은 있긴 한데 안내 푯말이 별로 없었습니다.
푯말이 있다고 해도 한국어로 명시되어 외국인들이 길을 찾는데 어려움을 겪더군요.
야외극장을 가는 길을 물어 보는 분들이 외국인들뿐만 아니라 관광객들도 많았습니다.
사소한 것 하나에도 신경썼음하는 아쉬움이 많았다는 제 의견입니다.

부산국제영화제를 보기 위해 전국 아니 세계에서 많은 분들이 이 곳
부산 영화의 전당을
찾고 있습니다 .

조금만 신경쓰고 세밀하게 관리를 한다면 많은 사람들이 완벽했던
부산국제영화제라고
느끼고 가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해 보게 되었습니다

부산을 찾는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운 영화제의 매력에 흠뻑 빠지며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영화관계자분들은 작은 것 하나에도 신경쓰며
관리를
해야 하지 않을까하는 생
각을 보게 되었습니다.
부산국제영화제 관련글..
[BIFF]세계 최고 영화제 전용관보다 뛰어난 부산'영화의 전당'의 내부는 어떨까?
[BIFF]부산국제영화제의 또 다른 볼거리 '영화의 전당' 야경


 

  1. 강춘 2011.10.12 05:34

    레드카펫 옆자리를 돈주고 산 것인가요?ㅎㅎㅎ
    아무나 서 있으면 내 자리일텐데....
    좋은 구경했습니다.
    기자 정신이 투철합니다^^*

  2. Favicon of http://blog.daum.net/witch0205 BlogIcon 구연마녀 2011.10.12 05:50

    어제 안그래도 뉴스에 나오더라구요

    자동차 소음 때문에 영화를 지대로 보기 힘들다구 말입니다

    방송국 사람들도 뒷처리도 안하고 기냥 가버렸군요 에~휴

  3. 에버그린 2011.10.12 06:00

    마무리가 좀 아쉽네요~
    큰 행사일수록 깔끔한 뒤처리가 필요 하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chamstory.tistory.com/ BlogIcon chamstory 2011.10.12 06:06

    한 번도 못 가봤는데... 이렇게 화려하게 꾸며놨군요.
    언젠가 꼭 가보고 싶습니다.

  5. 2011.10.12 06:19

    비밀댓글입니다

  6.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1.10.12 06:47

    화려함 뒤에 숨겨진 것이네요.
    이긍...깔끔하게 좀 처리했음 좋았겠어요.

    잘 보고가요

  7. Favicon of http://blog.daum.net/loveniriming BlogIcon 예원예나맘 2011.10.12 06:48

    참..씁쓸한 모습이네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ah99 BlogIcon 주리니 2011.10.12 07:11

    더 잘 찍어서 보여주고픈 마음...
    그건 얼마나 자리확보를 잘 하냐에 달려 있기도 하죠.
    그 치열함을 말해주는 듯 합니다.

  9. Favicon of http://www.gendo.co.kr BlogIcon 하늘을달려라 2011.10.12 07:27

    명함붙여둔사람 다 전화해서 쓰레기 무단투기로 벌금받으면 좋겠네요 ㅋㅋ

  10. Favicon of http://gajokstory.com BlogIcon 우리밀맘마 2011.10.12 08:05

    기자들 청소하는 것부터 가르쳐야 할 것 같아요.
    국민의 알거리를 제공하기 전에 시민정신부터 배워라..

  11. Favicon of http://dangjin2618m BlogIcon 모르세 2011.10.12 10:06

    세심한 배려가 남네요.즐거운 시간이 되세요

  12. tkdothk 2011.10.12 16:46

    정말 황당한 모습인데요.
    조금만 신경쓰면 될텐데하는 생각이 드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