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볼 수 있는 이색 신종직업

해운대 모래축제를 시작으로 해운대 해수욕장은 전국에서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는 추세입니다. 작년과 달리 유난히 더운 날씨가 빨리 찾아 온 탓일까 벌써부터 해운대는 비키니를 입고 피서를 미리 즐기는 사람들이 눈에 많이 띕니다. 아마도 외국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해운대의 특성상 해운대가 마치 외국의 휴양지처럼 인식되어 더 그렇게 느껴지는지도 모르겠네요.

 

해운대 밤풍경해운대 해수욕장 밤풍경

 

오늘은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밤마다 볼 수 있는 특별한 직업을 가진 사람들을 조심스레 알릴까합니다. 화려한 해운대 해수욕장의 뒷면에 가려진 그들의 신종직업 도대체 뭘까요? 동영상을 보시고 여러분도 한번 맞춰 보세요.

 

 
동영상을 보며 해수욕장에서 벌어지는 이색 신종직업 맞추셨나요?
아직 못 맞추셨다면 눈썰미가 없으셨다는 증거..ㅎ
농담임돠~
해운대 해수욕장은 여름철만 되면 전국에서 몰려 드는 피서객들로 인해 물반 사람반이라고 할 만큼 북새통을 이루는 피서지로 유명합니다. 언제부터인지는 모르지만 외국에서도 이곳 부산을 여름만 되면 일부러 찾아 올 정도라고 하니 가히 세계적인 피서지라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이렇듯 많은 사람들이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을 찾아 즐겁게 여름을 보내는 동안 해운대의 밤은 신종 이색직업을 가진 사람들이 밤부터 새벽까지 백사장을 거닐고 있습니다.
점점 발달되어 가는 이색직업 그 모습에 그저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아직도 잘 모르시겠다구요.
그럼 동영상 한 번 더 돌려 보세요.
ㅎㅎ
제10회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모래축제 현장 
만원으로 떠나는 부산시티투어 버스여행 [해운대 방향]
만원으로 떠나는 부산시티투어 버스여행 [태종대 방향]
낭만이 가득한 해운대 해수욕장 새벽풍경
부산에 가면 꼭 봐야 할 부산 최고의 야경

 
부산 최고의 피서지이자 전국에서 제일 유명한 곳이 바로 해운대 해수욕장일것입니다. 이번 장마가 중부지방에서 더 많이 머물러서 그런지 해운대 해수욕장은 다른 해와는 달리 더 많은 피서객들이 몰려 들어 아직 물이 차가운데도 벌써부터 후끈 달아 오르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런데다가..요즘들어 낮보다는 야경을 즐기는 피서객들도 점점 많이 늘어난 것을 보니피서객들도 이젠 아름다운 해운대 야경에 흠뻑 빠진 듯 합니다.사실 바다를 배경으로 펼쳐진 이국적인 풍경이 물씬나는 해운대 야경은 어느 나라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아름답지요.가끔 새벽녘에 남편과 시원한 바람을 쐬기 위해 해운대를 찾으면 정말 내가 살고 있는 부산은 아름다워라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지요.



주말..
남편과 함께 해운대에 잠깐 나왔다가 사진 몇 장을 찍었습니다.
해운대 해수욕장 낮에만 봤던 분들은 아마도 사진만 봐도 막
해운대로 달려 가실 것 같네요.
아름다운 야경을 직접 보기 위해서 말이죠..ㅎㅎ
그럼 제가 찍어 온 해운대 야경 구경해 보실까요..



가게 일을 마치고 해운대로 간 시간이 새벽 2시 30분경입니다.
새벽이라 해무때문에 사진 찍는데 조금 힘들었답니다.



해운대 해수욕장의 백사장 풍경입니다.
운치가 그대로 묻어나죠.



많은 피서객들이 해운대를 찾는 탓일까..
늦은 새벽인데도 그림 그리는 분들이 있더군요.



ㅎ.. 해무 사이에 잠깐 보이는 텐트가 귀엽기도 하네요.
바닷바람을 그대로 느낄 수 있어 시원하기 보다는 조금은 서늘할 것 같네요.



점점 해운대를 뒤 덮는 해무..



많은 사람들이 편안한 보금자리로 향하는 모습이었습니다.



집에 돌아 오는 길..
이슬에 촉촉히 젖은 풀잎들이 싱그러움을 더 해주었습니다.



마치 비가 온 듯한 느낌이죠.
새벽 공기의 신선함에 잠깐이었지만 도심이 아닌 시골같은 느낌이 들었답니다.


어떤가요..
해운대 해수욕장의 아름다운 야경..
피서객들이 머무르면서 낭만을 즐기기에 정말 좋은 곳이죠.
 

열대야때문일까..많은 사람들이 저처럼 해운대의 밤 풍경을 즐기기위해 나오셨더군요. 늘 그렇듯이 여름이면 바닷가가 주위에 있다는 것이 얼마나 다행스러운 일인지 모릅니다. 해운대 동백섬 주위에 있는 마천루는 부산의 발전과 위상을 그대로 보여주는 곳이기도 하지요. 갈 수록 높아가는 고층 빌딩은 여기가 해운대 맞아 할 정도로 많이 변해가고 있을 정도니까요. 그래도 늘 새롭게 발전하는 모습에 사실 부산에 살면서 좋을때도 있습니다.


저녁을 먹고 카메라가방을 메고 간만에 해운대 바닷가를 찾았습니다.봄, 가을에 본 해운대의 풍경과는 사뭇 다른 여름밤의 해운대 풍경은 또 다른 멋을 자아냈습니다. 시원한 바닷바람과 화려한 불빛이 왠지 더 멋진 해운대를 보여주는 것 같기도 하더군요.


바다위에 떠 있는 듯한 고층 빌딩들이 화려한 불빛을 내 품고 있어 더 운치있어 보였습니다. 그럼 어제 해운대 야경을 몇 장 담은 사진을 공개할까 합니다. 오랜만에 사진을 찍어서 그런지 제 실력이 발휘되지 못해 색감은 좀 떨어지더라도 시원한 도심 속에 비춰진 야경사진으로만 봐 주시길 바랍니다.

어떠세요.
눈이 좀 즐거워지셨나요?..ㅎ
아름다운 바다가 있고 젊음을 느낄 수 있는 해운대 밤 풍경..
잠깐 보고 왔는데도 열대야를 잠시나마 잊게 만든 풍경이었습니다.

 






동백섬에서 본 해운대의 야경입니다.

해운대해수욕장 주위는 이젠 이렇게 초고층 아파트로 발전되어 있습니다.

밤이면 더 화려한 부산의 해운대 야경..

이제 해운대는 야경이 아름다운 도시로 많은 사람들의 볼거리가 된답니다.


저멀리 보이는 화려하게 빛나는 광안대교와 너무도 잘 어울리는 해운대의 모습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