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어릴때부터 엄마와 절에 갔던 기억에서 일까..
절에 가면 어린시절 그때의 마음처럼 편안한 뭔가를
느끼게 되는 것 같아 가끔 시간이 날때면 인근
사찰에서 조용하게 사색을 즐기며 마음을 정화하고 돌아온다.


세월은 많이 흘렀지만 사찰에서 느끼는 풍경은 늘 그렇듯이..
새롭지가 않고 그저 옛 모습 그대로라 더 마음이 편안해짐을 느낀다.
아마도 삭막해져가는 도심 속에서 느끼는 것과 다른 풍경이라 더
마음이 안정되고 좋은지도 모르겠다.

사찰에선 모든 것이 아름답고 좋다.
아마도 마음을 비우고 자연을 있는 그대로 봄이 아닌가하는 생각도 들기도 한다.
이것이 바로 사찰에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라 더 편안함을 느끼는지도..


시간이 허락되면 자주 들리는 사찰이지만..
늘 올때마다 새로운 마음이 들고 마음가짐도 다른 것 같다.
아무래도 도심 속에서 느껴 왔던 것들을 하나 둘 풀어 놓는 과정에서
그런 느낌이 조금씩 달라 보이는 것 같기도 하다.
몇 달만에 찾은 사찰이라서 그런지 다른때보다 더 오래도록 경내를 거닐며
아름다운 자연과 동화되어 보니 마음이 한결 가벼워진 것 같다.

그런데..
평소에는 그리 꼼꼼하게 사찰을 구경하지 않은 것일까..
이날..특별한 것이 내 눈에 띄었다.
사찰 뒷마당에 다달았을때 떡시루를 찌고 있는 듯한 모습을 한 벽이 보였다.
' 어?!.. 이거 방앗간에서 본 듯한 느낌인데..' 하는 생각까지 들 정도였으니까..


한 켠의 벽이 떡시루를 순서별로 찌기위해 올려 놓은 듯한 모습을 하고 있다.

그냥 지나쳐 버릴 것 같은 모습인데 희한하게 내 눈에 띄었다.
' 뭐지? 떡시루 찌는 틀 같기고 하고..'
' 무슨 의미로 저렇게 해 놓았을까? '
' 저 자물쇠는 뭐지? '
생각하면 할 수록 궁금증이 증폭되었다.
난 도저히 생각을 멈출 수 없어 지나가는 보살님에게 여쭤 보았다.
그랬더니..
의외의 대답을 해 주셨다.


" 저 곳은 창고예요.."
" 네에?!... 창고요?.."

' 창고 '
생각지도 못한 곳에 대한 놀람에 어이없는 웃음이 밀려왔다.
간혹 사찰마다 좀 특이한 곳들이 한 두곳은 있긴하지만..
이 곳 사찰의 창고는 정말 특별함 그자체였다.
벽을 입구로 이용하고 있는 창고..
생각할 수록 정말 특이하고 재밌는 부분이었다.


 


  1. Favicon of http://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2.02.06 06:41 신고

    번호는 뭘 의미할까요...
    서랍처럼 용도가 구분된 창고같기도 하고...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2.06 18:56 신고

      연리지님께서 설명을 잘 해주셨네요.
      편안한 저녁시간 되셔요.^^

  2. Favicon of http://readygotour.com BlogIcon 레디꼬 2012.02.06 07:01 신고

    ㅋㅋ 떡시루 처럼 생긴..수상한 창고네요~
    근데 참 엄한 곳에.. 엄하게 자리잡고 있는것 같아요.

  3. Favicon of http://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2.02.06 07:31 신고

    장안사를 상세하게 보고 오셨네요.ㅎㅎ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월요일 되세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2.06 18:55 신고

      자주 가는 곳인데 이번에 꼼꼼히 봤습니다.
      편안한 저녁시간 되셔요.^^

  4. Favicon of http://storyplus.tistory.com BlogIcon 세리수 2012.02.06 08:03 신고

    쌀창고를 떡시루로 봤군요ㅎㅎ
    저건 쌀 뒤지라는건데요, 시골가면 아직도 많지요
    숫자는 판이 바뀌지 말라고 짝을 해놓은거네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2.06 18:55 신고

      그렇군요..
      정월대보름 이루고자하는 소원 다 이루시길요..^^

  5. Favicon of http://centurm.tistory.com BlogIcon 연리지 2012.02.06 09:00 신고

    참으로 오랜만에보는 문입니다.
    11번 판이있는곳으로 4,33,22순으로 집어넣으면 양쪽 기둥의홈을 따라내려가서 문이됩니다.
    마지막으로 11번을넣고 자물쇠를 채우면 든든한 창고문이 됩니다.
    저희집 곡식 창고의문이 그랬었습니다.
    아주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2.06 18:54 신고

      와...그렇군요.
      전 처음본거라 많이 신기했답니다.^^

  6. Favicon of http://blog.daum.net/kim801001 BlogIcon 팬도리 2012.02.06 09:45 신고

    아.. 뭔가 했더니만 창고였네여~ ㅎㅎㅎ

    사찰에도 창고는 있어야졍..
    근데 벽에 있다는게~! ㅎㅎㅎ

  7. Favicon of http://www.mosquitonettings.net/Mosquito-Nets/Rectangular-Mosquito-Net.html BlogIcon Rectangular Mosquito Net 2012.02.06 16:08 신고

    오랜만 아름다운 것을 보지 못했어요.

" 저 사람 뭘 아까부터 저렇게 열심히 찍노? "
" 어디?.."

남편이 운전을 하다 뭔가를 발견하고는 한마디했습니다.

" 그러게 계속 카메라셔터를 누르네 뭘 찍는기고? "

한 여자분이 차 안에서 팔을 길게 뻗은 채 계속 뭔가를 찍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카메라가 향하고 있는 곳을 자세히 봤지요.

" 저게 뭐고? "
" 옴마나...이게 뭐꼬..창문이 없는데.."
" 정말이네.."

망원렌즈로 가까이 당겨 보니..

헉!!!
창문이 없어 나뭇가지로 대신 뒤를 가린 모습이었습니다.
아무리 따뜻한 봄날이지만 날씨가 더워서 일부러 나뭇가지로
가린 것은 아닌 것 같공...
음....
아무래도 창문이 깨어져서 아직 갈아 끼우지 않은 것 같기도 하공..
여하튼..
이런 모습으로 운행하는 차는 내 태어나서 처음이라 좀 의아했습니다.



ㅎ..좋게 말하면 '친환경 창문'이라고도 말할 수 있겠공..
아무래도 사고가 나서 임시방편으로 저렇게 가리고 다니는 것이라는
생각이 99.9%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여하튼..
' 임시방편으로 나뭇가지로 가리고 다녀야지!' 하고
도로에 나 온 차주의 모습에 그저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따뜻한 봄날..
춘곤증때문에 나른해 잠이 왔는데 봉고차의 모습에 잠이 확 달아 났다는..
ㅋ...

  1. Favicon of http://blog.daum.net/sdbr BlogIcon 산들바람 2011.05.01 06:57 신고

    ㅎㅎ 정말 친환경적이네요~~~

    저도 뒷 브레이크등 깨졌는데...그냥 테이프로 붙이고 다니는데... 후후...저랑 비슷...

  2. 세리수 2011.05.01 07:55 신고

    자연을 좋아하다보니...ㅎ

  3. Favicon of http://boyundesign.tistory.com BlogIcon 귀여운걸 2011.05.01 16:29 신고

    이런 차는 처음보네요ㅋㅋㅋ
    취향이 독특한건지 어쩔수 없는 상황인지 재미있네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1.05.01 20:40 신고

      어쩔 수 없는 상황이겠죠 아마도..
      5월 한달도 즐거운 일이 가득하시길 바랍니당~^^

  4. 어떻게 귀하의 블로그의 피드에 가입 있을까?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