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진해군항제 재미나게 구경하는 노하우

 
올해로 제52회째 맞이하는 진해군항제는 일찍 핀 벚꽃 덕분에 축제기간이 아니데도 벌써부터 진해 곳곳에선 아름다운 벚꽃을 구경하기 위해 전국에서 많은 사람들이 몰려 들었습니다. 다른 해보다 일주일 전부터 관광객들이 진해를 찾아 오는 바람에 진해군항제 관계자분들은 벌써부터 흥분을 가라 앉히질 못하고 있습니다. 아마도 이번 진해진항제는 역대 최고의 축제가 되지 않을까라는 큰 기대감 때문인지도 모르겠네요.

진해

진해 여좌천 로망스거리


☞진해군항제 기간은 언제까지?
제52회 진해군항제가 열리는 기간은 4월 1일부터 4월 10로 10일간의 기간에 각종 행사가 열립니다. 다양한 축하퍼레이드 행사와 진해에서 유명한 명소를 찾아 볼 수 있어 진해군항제 기간에는 아름다운 벚꽃구경도 좋지만 진해란 곳을 더 자세히 알게되는 계기가 되어 유익한 여행이 될 것 같습니다.

☞진해군항제에 관한 자세한 정보를 알고 싶다면?
진해군항제를 찾는 많은 사람들은 대부분 진해에서 이름난 몇 군만 구경하며 벚꽃사진을 찍는 것으로 여행을 마무리하는 분들이 많은데요..이번 기회에 진해에 가시면 더욱더 유익한 시간이 도시라는 것을 잘 알 수 있도록 미리 진해군항제 홈피[↘진해군항제 ]에 들어가서 자료를 먼저 확인하시고 가시길요.. 이곳에선 각종 행사와 주차장, 숙박시설, 맛집등이 자세히 안내되어 있습니다.

 

진해

진해에서 행사기간 중에 마차도 탈 수 있어!


☞진해군항제 기간에 꼭 들러야 할 장소는?

진해군항제 기간에만 개방되는 해군사관학교 내부를 구경하는 유익한 시간을 추억으로 간식하면 좋은 듯 합니다. 이곳에 들리면 해군사관학교 복장체험등 평소 우리가 접하지 못한 것들과 해군사관학교의 위용을 그대로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진해군항제 해군헌병대 퍼레이드 (포토) ]

로망스거리

진해 여좌천 로망스거리 벚꽃길

포토, 사진, 로망스거리

진해 최고의 포토존이라는 로망스거리


☞진해군항제 간다면 이곳은 꼭 들러야 한다. 어디?
진해 곳곳에 있는 관광지를 탐방하면서 진해의 모든 것을 즐기면 좋을 듯 합니다. 대부분 사람들이 많이 찾는다는 명소 중 하나인 여좌천 로망스거리 [↘벚꽃이 있어 더 낭만적인 로망스거리 ]를 비롯해 기차와 벚꽃이 잘 어울리는 경화역 [진해벚꽃과 철길위의 낭만을 동시에 느끼고 싶다면 경화역에서]그리고 진해를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진해탑, 아베크족이 많이 찾는다는 안민고개가 있습니다. [↘진해에서 가장 아름다운 야경장소는... ]그 외도 많지만 1박 2일 코스라면 이 정도는 다 봐야 진해에 대해 조금은 이해할 것 같아요.

열차, 경화역, 진해,

열차가 다니는 길에서의 추억 저장.. 경화역

경화역

학창시절 아름다운 추억을 남기는 학생들의 모습- 경화역에서

더보기

☞ 진해에 벚꽃이 유난히 많은 이유?
일제시대때 진해를 군항으로 만들면서 도시 미화용으로 심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해방 이후엔 벚꽃이 일본의 국화라는 이유로 무차별적으로 없애기도 했다고... 하지만 식물학자 박만규님의 연구로 인해 왕벚나무의 원산지는 일본이 아니라 제주도라는 사실을 밝히면서 대대적으로 진해에 벚꽃나무를 심기 시작해 현재는 약 34만그루가 넘는다고 합니다. 평소 진해군항제라고 하면 풍성한 벚꽃구경과 더불어 추억을 남기느라 벚꽃을 배경으로 사진만 찍어 오진 않으셨나요? 올해 진해군항제부터는 조금 더 유익한 여행이 되었음하는 마음에 약간의 정보를 글을 남겨 봅니다.  진해군항제를 다녀 오며..[2014.3.31]


 

벚꽃이 있어 더 좋은 로망스거리


벚꽃이 있어 더 낭만적이 거리는 바로 로망스거리이다.
이번 주가 벚꽃구경의 피크라서 그런지 많은 사람들은 올해 늦게 꽃망울을 터트린 진해의 벚꽃거리를 거닐며 낭만적인 봄축제를 만끽했다.


로망스거리로 알려진 여좌천의 아름다움을 사진으로 담기위해
많은 관광객들이 이곳을 찾는다.


하천에 노랗게 핀 유채꽃과 너무도 수채화같은 풍경을 연출한다.
그래서일까..
벚꽃축제가 열리는 4월엔 이 거리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는다.


할아버지 할머니께서도 아름다운 여좌천의 벚꽃구경에 흠뻑 빠지셨다.


부케를 연상케 할 정도로 풍성한 벚꽃은
봄을 알리는 꽃 중에서 단연 최고라는 느낌이 들었다.


벚꽃하늘아래 낭만을 즐기는 사람들의 여유로운 모습.


하루쯤은 각박한 도심의 일상에서 벗어나 삶의 여유로움을 만끽하고 싶다.


편한 운동복의 차람의 연인의 모습도 낭만적인 풍경 그 자체이다.


이곳에서 찍은 사진을 거실에 이쁜 액자에 넣어 걸어 두면
집안 가득 봄 분위기가 물씬 날 것이다.


꽃이 있어 더 아름다운 여좌천의 봄..
봄의 향기를 온 몸으로 느끼기엔 딱 좋은 곳인 것 같다.

 

벚꽃이 만발한 철길위의 낭만 진해 경화역


"진해에 가면 꼭 들러서 추억을 만들면 좋은 곳이 어디야? ' 라고 
물으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로망스거리' 나 '해군사관학교' 라고 말할것입니다.그런데. 진해벚꽃축제에 대한 사진을 보면 위의 두 장소보다도 왠지 더 가고 싶다는 곳이 있었습니다.

 
 그곳은 바로 진해 경화역에 멋지게 핀 벚꽃길..
해마다 진해벚꽃축제에 갔었지만 경화역에는 그냥 스친 곳인데
이번에 그 유명한 경화역에서

멋진 벚꽃길을 보며 낭만적인 여행을 만끽하고 왔답니다.


사진에서만 봤던 경화역에 도착하니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운 벚꽃아래에서
추억을 만들고 있더군요.


그럼 봄의 향기가 느껴지는 철길위의 낭만 사진으로 감상해 보실까요.


평일이라는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로 많은 분들이
아름다운 벚꽃이 즐비한 철길에 모여 들었습니다.

사실 사진으로 봤을때는 이토록 아름다운 풍경이 눈앞에 펼쳐질지
솔직히 그리 기대는 하지 않았지요.
요즘 하도 포토샵을 많이 해서 사진을 올리다 보니 그저 그려려니 생각했었는데..



왜 사람들이 진해벚꽃구경을 오면 경화역에 가는지 눈으로 직접보고 더 절실히 느꼈답니다.
운치있는 철길 풍경속에 아름답게 핀 벚꽃이 너무도 잘 어울리더라구요.
한 폭의 그림같은 풍경이 카메라에 막 담기는 느낌이었습니다.


누가 걸어도 이 곳은 영화의 한 주인공이 되더군요.
학생들의 뒷모습이 영화' 친구 '를 연상케 하죠.
누가 나 찍어주는 사람없나?  ㅎㅎ..


혼자 오셨다고 너무 외로워하지 마세요.
사진기만 있다면 아름다운 이곳은 다 내 품에 안기니까요. ㅎ


어때요..
철길위의 낭만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곳이죠.
사랑하는 사람과 가족 그리고 친구들과 추억을 만들기엔 정말 좋은 곳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경화역의 하이라이트 포토존은 바로..
경화역에 지나가는 기차를 바로 옆에서 볼 수 있고 사진으로 담을 수 있다는 것이죠.


기차가 오고 있다는 안내방송을 들으면  많은 사람들이 경화역 주변에서 멋진 풍경을
사진으로 담기위해 모여 든 답니다.
저도 멋진 사진을 담기위해 자리를 잡고 카메라 셔터를 연신 터트렸지요.


꽃터널을 지나가는 기차 그럼 빨리 한번 볼까요.



어때요..정말 운치있는 풍경이죠.


낭만이 있는 아름다운 철길에서 어때요..
추억을 남겨 보시는 건..


복잡한 주말을 피해 평일 다녀 왔지만 ..
그래도 사람들이 많아도 나름대로 운치가 있었습니다.
어떠세요.
이번 주말 아름다운 벚꽃이 활짝 핀 경화역에서 낭만적인 여행을 해 보시는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