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추억이 묻어 있는 서면 뚝배기골목

학창시절 서면은 나에겐 최고의 번화가였습니다. 이곳엔 학원들도 밀집해 있고, 영화관과 쇼핑몰이 있어서 학생들이 많이 붐비는 곳이었지요.저도 학창시절에  친구들과 서면에 있는 학원에 다니면서,  정말 구석 구석 안 가본데 없이 친구들과시간을 같이 보낸 추억이 깃든 곳이랍니다그 시절엔 영화관도 서면, 남포동으로만 밀집되어 있었기 때문에 사람들은 이 곳으로 다 몰려 나왔지요.지금은 영화관, 쇼핑몰, 학원들도 번화가가 아닌 곳에서도 많이 있기 때문에 예전처럼 어깨를 부딪히며 번화가를 누비진 않습니다.

            다소 여유로운 공간으로 잘 정돈되어, 예전의 정신없던 그런 번화가가 아니랍니다.

                                       그래도 그때가 좋았던 거 같아요.ㅎ

                                  추억은 시간이 흐를수록 빛을 발하잖아요.

                       학창시절 친구들과 자주 서면뚝배기 골목을 가끔 가곤 했었는데..

                     그래서 그 추억을 가끔 느끼고 싶을때 뚝배기골목을 가게 됩니다.

        굳이 맛있어서 찾아가는 것도 있지만,나에겐 추억이 묻어 있는 곳이라 한번씩 들리지요.

                               서면 롯데백화점 후문쪽에 위치한 뚝배기골목..

                         지금도 예전의 간판을 그대로 걸고 영업을 하고 있답니다.

                         뚝배기 가격은 학창시절엔 3,500원정도 한 것 같은데..

                            지금은 5,000원으로 가격으로 조금 올랐답니다.

               뚝배기골목의 주메뉴는 순두부, 청국장, 된장찌게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보통 2명이 가면 순두부와 된장찌게를 시키는 것이 보편적입니다.

             보글 보글 끓는 찌게가 뚝배기에 넘칠 듯 말 듯 한 것을 보면 군침이 절로 납니다.
 
                                        뚝배기골목에서 제일 맛있는 반찬은 양념꽃게입니다.

                                살이 통통한 것을 입에 넣는 순간 밥 한공기는 거뜬히 비우게 되지요.

              그리고  밥과 같이 나오는 것 중에서 비벼 먹을 수 있는 야채를 담아 준다는 것이 특별하답니다.

                                 순두부나 된장찌게를 넣어 쓱쓱 비벼 먹으면 정말 맛이 끝내 준답니다.

                                                               한 상 가득차려진 식탁.


                                                          1인분 5,000원의 화려한 식탁입니다.

                                                     바로 구운 생선과 부침개의 맛이 일품이구요..

                               다양한 반찬으로 입맛 까다로운 손님들이 와도 맛있게 먹고 갈 수 있습니다.

                                   학창시절에는 서면 뚝배기골목이라고 하면 학생들이 많았었는데..

                                    지금은 가족이나, 연인 그리고 어르신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연령층도 다양하답니다.

                                                      학창시절에 자주 갔던 뚝배기골목..

                                            지금은 많이 세련되어지고, 거리가 많이 바꼈지만

                                     그 맛은 여전한 것 같아서 여전히 자주 찾는 곳이 되었답니다.




  1. Favicon of http://soon1991.tistory.com BlogIcon 오드리햅번 2008.05.13 07:40 신고

    뚝배기요리 좋지요..
    아침부터 눈으로 호강하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요.

    • 피오나 2008.05.13 07:59 신고

      하하!~
      식사는 하셨습니까!..
      전 오늘 오후에 사진촬영 간다고 이른 아침부터
      바쁘네요..ㅎ
      집안일하랴, 내 취미생활 하랴~~
      하루가 짧습니다..^^

      즐거운 하루 잘 보내셔요..

  2. Favicon of http://beijinga4.tistory.com BlogIcon 북경A4 2008.05.13 08:43 신고

    입술이 벌랑벌렁 거리네요 히히히
    아...배고파용...
    북경에 배달되나요?

  3. Favicon of http://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8.05.13 09:27 신고

    저도 엊그제 오천원짜리 밥상을 먹어 봤는데 탓할게 없더군요
    날이 쌀쌀해요..

  4. 2008.05.13 11:02

    비밀댓글입니다

  5. 2008.05.13 13:42

    비밀댓글입니다

  6. 비바리 2008.05.13 14:36 신고

    점심을 안먹었더니
    보는음식마다 먹고프네요.
    ㅎㅎ

  7. Favicon of http://arttradition.tistory.com BlogIcon 온누리 2008.05.13 15:44 신고

    흠 비오는데 입맛 땡기네 이거...^^
    잠시 들려갑니다

  8.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8.05.13 17:08 신고

    그곳은 아직 돈의 가치가 있네요!
    구수한 뚝배기 먹고파라~~~

  9. Favicon of http://zzip.tistory.com BlogIcon zzip 2008.05.13 22:08 신고

    넘, 맛있어 보여용...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