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큐빅달린 청바지 세탁하는 방법

얼마전에 청바지에 악세사리가 달려 이쁘게 장식된 것이 싼 가격에 나왔길래 하나 구입했습니다. 보통 청바지는 아무것도 붙여지지 않은 민자형식이라 세탁하는데 그리 신경이 가지 않았지만 살때랑 달리 막상 세탁하려고 하니 왜 그렇게 막막하던지... 그렇다고 청바지를 세탁소에 일부러 맡기기도 뭐하고... 그래서 며칠 고심끝에 청바지에 붙은 악세사리가 하나도 떨어지지 않고 원상태 그대로 세탁하는 방법을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제가 생각한 방법은 괜찮았다는 결론이 나서 다행이었지요. 그래서 오늘 준비했습니다. 악세사리가 달리 청바지를 세탁하는 노하우에 대해 말이죠...아참 저처럼 바느질로 악세사리를 붙여 둔 청바지나 큐빅이 박힌 청바지도 같은 방법으로 세탁하면 됩니다.

[ 악세사리(or 큐빅) 달린 청바지 세탁하는 노하우 ]


청바지 한쪽에 구슬등 다양한 악세사리가 달린 청바지입니다. 보기에도 세탁하기 참 어렵겠구나하고 느끼시죠. 사실 저 또한 그런 생각을 처음에 했었답니다. 하지만 그런 걱정을 한방에 날리는 세탁법이 있었으니 한번 자세히 보시죠.


먼저 청바지를 뒤집어 주십시요. 청바지를 뒤집는 이유는 청바지가 세탁으로 인해 탈색이 되는 것을 방지해 주기도 하고 각종 악세사리가 달린 것들을 잘 떨어지지 않게 해주는 역활을 하기도 합니다.


청바지를 뒤집었으면 잘 개어 빨래망에 넣어 주세요. 요런 빨래망 집에 하나 둘 다 가지고 있죠. 속옷이나 스카프등을 세탁할때 유용하게 쓰이는거라...


청바지를 잘 개어서 넣었으면 세탁망이 열리지 않게 지퍼를 잘 채워 주세요.


그리고 세탁기에 미리 세제(액체세제)를 물에 풀어 둔 뒤 세탁망에 든 청바지를 넣어서 손으로 몇 번 꾹 눌러 주세요. 세제 녹은 물이 잘 스며들게....그리고 한 30 분 정도 담근 뒤에 세탁기를 돌리면 되는데요...

 

이때 중요한 것은 세탁기를 일반빨래 하듯이 표준으로 세탁하지 마시고 빨래로 해주셔야 한다는 점.. 그래야 청바지에 붙어 있는 악세사리가 떨어지지 않는답니다. 아참..청바지를 세탁할때 주의할 점 하나가 있는데요.. 청바지를 세탁할때는 절대 다른 옷과 섞어서 세탁하지 마시고 청바지만 넣고 세탁하셔요. 그래야 다른 옷에 얼룩이 생기지 않습니다.



자...이제 청바지가 잘 세탁되었는지 한번 확인해 보실까요.... 오우... 악세사리가 그대로 다 달려 있습니다. 그리고 처음 세탁했음에도 탈색이 거의 되지 않았네요. ㅎㅎ... 청바지를 세탁소에 맡길까하고 생각도 했지만 제 생각이 탁월한 것 같습니다. 아참.. 한가지 tip을 더 드리자면 이런 방법으로 세탁을 하는데도 혹시나 큐빅이 떨어질까 두렵다면 세탁전에 미리 큐빅에 투명매니큐어를 발라두면 세탁해도 떨어지지 않을겁니다. ^^


 

 
[봄맞이 대청소, 비닐 하나면 정리의 완성!]
날씨가 좋아 청소를 매일 하고 싶지만 가게 일때문에 여유롭게 하지 못하는 것에 아쉬웠는데 그래도 짬짬이 시간날때마다 청소를 하다보니 어느덧 봄맞이 대청소가 마무리 단계가 되었습니다. 겨울철 내내 덮었던 두꺼운 이불빨래부터 시작해 신발장, 창문, 창틀, 방충망, 욕실등 정말 속 시원히 다 하게 되었네요. 그런데 빨래를 햇볕에 뽀송뽀송 말려 놓고 장농에 넣기위해 정리를 하려니 왜 그렇게 부피가 많이 차지하는지 ... 그리고 겨울철 내내 신었던 슬리퍼 또한 그냥 보관하기에 눈에 거슬러 집에 모아 두었던 비닐을 하나 둘 꺼내기 시작했습니다. 정리하는데 갑자기 왠 비닐이냐구요... 이유는 바로 부피도 반이상 줄이고 정리하기 편하게 하기 위함이랍니다. 그럼 봄맞이 대청소, 마지막 단계 비닐 하나로 정리를 깔끔하게 해 볼까요.

1. 두꺼운 슬리퍼


겨울철 내내 난방비 절약에 톡톡히 한 몫을 차지하게 해 준 슬리퍼입니다. 깨끗이 씻어 햇볕에 잘 말린 뒤엔 슬리퍼가 충분히  들어갈 비닐을 준비해 주세요.


슬리퍼를 두개 나란히 포개어 한쪽으로 입구를 만든 뒤 그 사이에 청소기 주입구를 넣어 돌려 주세요. 그럼 공기가 빠져 나가면서 부피가 팍팍 줄어 든답니다.


어때요... 완전 반에 반 정도 줄어 들었죠...


이 상태에서 청소기 주입구를 제거한 뒤 손으로 꼭 잡아 주시구요..입구를 공기가 들어가지 않게 밀봉해 주세요.



그럼 이렇게 납작한 상태에서 겨울이 올때까지 보관이 용이하답니다.

2. 두꺼운 이불


상가에서 가게를 운영하다 보니 한달에 한번 총무님이 관리비를 받으러 오면서 쓰레기봉투를 줍니다. 하지만 늘 쌓이게 되는 쓰레기봉투 ...이유는 너무 재활용을 잘 해서 한달에 한개 쓸까말까..... 그래서 몇년째 많은 쓰레기봉투를 모아두고 있답니다. 전 겨울철 이불은 이 쓰레기봉투를 이용해 보관한답니다. 30리터짜리라 유용하게 쓰이더군요..


겨울철 덮었던 이불입니다. 이불을 개어 자로 재니 10cm가 훨씬 넘네요. 자..이것도 반으로 확 부피를 줄여 보겠습니다.


봉투에 잘 들어가게 이불을 잘 개어 넣습니다.


그리고 입구를 묶을 수 있게 해 둔 뒤 청소기로 입구에 넣어 주시고 공기를 빼주세요.


쑤~~웅 공기가 빠지면서 부피도 가벼워지는 것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을겁니다.


어때요.. 이불의 부피가 반으로 팍 줄었죠. 마무리는 꽁꽁 잘 묶으면 끝!

3. 허리띠


보통 집에서 허리띠를 보관할때 길게 늘어뜨려 걸어 놓는 경우가 많죠.. 뭐..허리띠가 몇개 없으면 그렇게 해 놓아도 되지만 사실 옷에 맞게 산 허리띠를 다 모아보면 정말 많지요. 이렇땐 어떻게 하느냐.... 바로 지퍼백을 이용해 허리띠를 보관하는겁니다.


허리띠를 돌돌 말아 작은 지퍼백에 넣어 주시구요...


청소기 주입구를 지퍼백에 꽂은 뒤 지퍼백을 청소기 주입구가 있는 곳까지 닫아 주세요.


그리고 청소기를 돌려 공기를 빼주면 깔끔하게 정리됩니다.


앗!... 하다보니 허리띠를 넣고도 공간이 남았네요... 그래서 전 허리띠 두개를 돌돌 말아 같이 넣어 보관하기로 했습니다.


두개를 넣어 보관해도 거뜬하네요..

 

어때요.. 정말 깔끔하게 보관할 수 있겠죠... 이제 서랍에 넣어서 보관하면 쉽게 찾을 수도 있고 색이 변색하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답니다.

4. 청바지(면바지)


청소기 하나로 정말 다양하게 쓰입니다. 이제 청바지를 정리해 볼까요.. 허리띠가 들어간 작은 지퍼백을 먼저 준비해 주세요. 청바지는 두꺼운데 작은 지퍼백에 보관 가능하겠어? 라는 분이 있을텐데요..그럼 보관하는 모습 한번 보실까요. 깜짝 놀라실겁니다.


청바지가 지퍼백에 들어갈 수 있게 잘 개어 주세요.


그리고 청소기 주입구를 지퍼백에 꽂은 뒤 지퍼를 주입구까지 닫아 주시구요. 전원을 눌러 지퍼백에 있는 공기를 다 빼주세요. 그럼 청바지가 깜쪽같이 정리된답니다. 어때요...완전 부피가 작아졌죠. 보통 두꺼운 이불이나 옷등을 정리할때 두꺼우니 어쩔 수 없다라는 생각에 그냥 보관하는데요. 이젠 비닐 하나로 부피를 확 줄여 보관할때 용이하고 정리도 쉽게 해 보셔요. 특히 봄에 이렇게 정리를 하면 더없이 좋겠죠..아직 봄맞이 대청소를 마치지 않으셨다면 마지막 마무리는 꼭 비닐로 부피 확 줄이는거 잊지 마세요..^^
다음글- 자연스럽게 사람들에게 차도를 양보하게 되는 벚꽃길..

 


 

최신 유행 빈티지청바지 만드는 법

집에 한 두벌 쯤 촌스러워서 잘 안 입는 청바지가 있을겁니다.
싸다고 구입했다가 잘 안 입거나..
너무 많은 청바지로 인해 꼭 입던 청바지만 입다보니
안 입는 청바지는 장농 속에 꼭꼭 넣어 두고 있을겁니다.

저도 사실 그랬거든요.
그런데..이제 그 청바지를 꺼내어 요즘 유행하는 빈티지청바지처럼
만들어서 입어 보시는건 어떠실지..
솜씨가 없더라도 쉽게 만드는 방법이 있으니 누구나 다 만드실겁니다.

자 그럼 저랑 같이 만들어 보실까요..



제일 먼저 빈티지로 만들 청바지를 준비하시공...



그 다음 준비물은.. 벽돌, 사포, 칼이 필요합니다.



자 그럼 그림으로 쉽게 설명해 드릴께요.
준비한 벽돌을 칼집을 낼 자리에 넣습니다.
칼로 그을 시 뒷 부분이 잘리지 않기 위해서 말이죠.
그리고 칼로 그어서 자른 뒤 6번처럼 실이 나오면 칼로 제거합니다.
그 다음이 중요한데요..
사포를 돌돌 말아 칼로 자른 부분에 문질러 줍니다.

처음은 가로로 문지른 다음, 세로로 깔끔하게 정리하는 식으로 말입니다.



마무리하는 작업으로 세로로 문지르면 자른 부분이 자연스럽게 되지요.




이렇게......
어때요.. 자연스럽죠.



다른 쪽도 그렇게 하시면 밸런스가 잡힙니다.



칼과 사포로 이용한 1단계 작업을 마친 청바지입니다.
자른 부분은 자연스러운데 전체적으로 왠지 어색하죠.

그럴때...
2단계 작업으로...



준비한 사포를 이용해 빈티지 할 부분의 청바지를
손으로 잡아 당겨 가면서 사포질
을 합니다.

청바지가 하얗게 닳을 정도로..그렇다고 너무 박박 문지르면 안돼요.
힘을 골고루 주면서 문질러 주세요.

자연~~스럽게...





어때요..
훨씬 자연스러운 빈티지청바지가 되었죠.


안 입어서 장농에 넣어 둔 청바지
이제 하나 하나 꺼내 입으세요.

싸다고 구입해 놓고선 잘 안 입고..
유행이 지나서 촌스러워 안 입고..
색깔이 바래서 안 입은 청바지 모두다..

오늘 부터 새롭게 변신시켜서 한번
입어 보세요.

요즘 유행하는 빈티지청바지로 말입니다.

손색이 없이 입을 수 있을겁니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