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흡연자의 에티켓 공용 시설에선 더 지켜져야!

담배값이 인상된다는 뉴스가 연이어 나오고 있습니다. 어딜가나 내년부터 인상되는 담배값에 관한 이야기를 들으면 다양한 내용으로 가득합니다. 정치적인 문제부터 시작해서 경제적인 문제 정말 다양한 것 같아요. 흡연자들 뿐만 아니라 비흡연자들도 대폭 인상되는 담배값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현실이 된 요즘입니다. 아마도 가면 갈 수록 몸으로 느끼는 불경기로 인한 경제적인 문제때문에 무엇 하나도 그냥 지나칠 수 없는 이유때문인 것 같습니다.

 

여자화장실여자화장실에서 본 담배꽁초

며칠전 한 미용실에 머리를 하러 갔다가 잠깐 화장실을 들렀는데 화장실 문을 열자마자 자욱한 담배연기에 머리가 띵해지더군요. 요즘 남녀 불문하고 흡연하는 분들이 많긴 하지만 지금껏 이런 화장실은 처음이라 놀라웠습니다. 변기 옆에 놓인 재떨이형 휴지통에 담배꽁초가 가득했죠. 뭐.. 여자분들도 요즘엔 흡연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일부러 이렇게 마련해 놓은 것은 솔직히 이해하는데 문제는 그게 아니었습니다.

 

 

변기 곳곳에 떨어진 담뱃재로 인해 손을 댈 수 없을 정도로 지저분한 화장실 변기 상태였습니다.

 

 

대부분 여성들이 여러사람들이 이용하는 공중화장실 변기에 앉을때 위생상 휴지로 변기를 닦아서 볼일을 보긴 하지만 비데 누르는 버튼을 일일이 휴지로 닦아 보긴 이번이 처음인 것 같네요. 담뱃재 터는 곳이 멀리 있는 것도 아니고 바로 옆에 있는데도 변기 곳곳에 떨어져 있는 담뱃재를 보니 정말 가관입니다.

 

 

화장실에서 담배를 피고 아무렇게 담뱃재나 담배꽁초를 버리는 사람들이 많은지 화장실 문에 이런 문구도 쓰여 붙어 있더군요.

 

 

' 변기에 담배꽁초 버리지 마세요. 변기가 숨 막혀요.. 끝난 불씨도 한번더 확인 부탁해요. ' 흡연하시는 분들 중에 이렇듯 아무 곳에나 담배꽁초를 버리는 사람들이 있다는 이야기가 되겠네요. 흡연하시는 분들을 위해 일부러 재떨이도 변기 바로 옆에 편하게 사용할 수 있게 갖다 뒀는데 왜 아무 곳에 재를 털고 담배꽁초를 버릴까요..

 

 

조금은 이해하기 쉽지 않은 부분이었습니다. 자신의 집처럼 완전 깔끔하게 화장실을 사용하진 못하더라도 여러 사람들이 사용하는 공용시설이라면 조금은 남을 배려하는 마음도 가져야 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입니다. 담배값 인상이 요즘 이슈다 보니 며칠전 여자화장실에서 본 흡연자들의 에티켓도 한번 더 생각해 보자는 의미에서 글을 적어 봅니다.

                   

여자화장실 에티켓벨 소리가 쑥스러운 이유

요즘에는 화장실 문화가 나름대로 잘 발달되어 있습니다.

호텔이나 멋진 레스토랑은 여성전용 화장대와 쉴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되어 있어 
여기가 정말 화장실이 맞는지 의심이 갈 정도로 잘 꾸며져 있답니다.

화장실이 이젠 뒷간이란 말은 이젠 없어질 듯 합니다.

그만큼 화장실이 좋아졌단 말이겠지요.


여행중 고속도로휴게소에 가 보면 정말 많은
사람들이 화장실에 줄을 서 있는 것을 많이 봅니다.

그렇게 사람들이 줄을 많이 서 조금은 지루한 면도 있지만..

 마음을 편하게 해주는 글귀와 청결하게 닦은 바닥 그리고
화장지가 늘 구비되어 있어 아무리 복잡해도 편안하게 볼일을 보고 나올 수가 있습니다

예전의 휴게소에 갔을땐 휴지도 일일이 준비하고 화장실에 가곤 했는데.. 

화장실 문화도 조금씩 고객들의 입장을 고려해 많이 발전되는 것은 확실한 것 같습니다.

그런데 화장실에 가보면 화장실내에 에티켓벨이라는 것도 있지요.
 


오늘은 이 에티켓벨에 관해서 의견을 하나 제시할까합니다.

 화장실내에 있는 에티켓벨은 용변을 볼 경우 화장실 밖에서 기다리는 사람들에게 안에
사람이 있다는 것을 알리기도 하고 자신만의 볼일 보는 것을 감추기 위한 스스로를 위한 에티켓벨입니다.

그러나 좋은 취지로 생긴 에티켓벨이긴 하나 한편으로는 그 인공적인 에티켓벨 소리가 나는 순간

저 사람 지금 자신의 용변 보는 걸 감추려고 그러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게하기 때문에
조금은 쑥스러워 질때도 있답니다.ㅎㅎ

무엇보다도 에티켓벨소리는 물 내리는 소리이기 때문에 그런 기분이 더 들 수도 있습니다.
늘 이런 에티켓벨소리를 들을때 마다 이런 생각을 해 보게 되더군요.

 에테켓벨소리를 물소리가 아닌 다양한 음악소리가 나왔음하는 마음.....
그것도 화장실에서 볼일을 볼때 스스로 눌러 소리를 내게하는 것이 아닌
일본처럼 화장실에 들어가면 자동적으로 에티켓벨소리가 울려
여자분들이 조금이나마 쑥쓰러워지는 걸 방지시켜
준다면 얼마나 좋을까하는 생각이 많이 들었답니다.

화장실 문화도 이젠 많이 바꼈습니다.
그로 인해 이젠 화장실에 대한 고객들의 작은 의견도 수렴해 주신다면
더 좋은 우리나라의 화장실문화로 남지 않을까하는 생각도 많이 해봅니다.
세계인이 많이 찾는  한국..
화장실문화만이라도  조금씩 아름답고 더 실용적이게 변한다면
소소한 것이지만 더 많은 사람들이 우리나라를 좋게 생각하게 하지 않을까하고 생각해 봅니다.
여자의 입장에서 쓴 화장실 에티켓벨에 관한 의견 어떠신지요..
평소 자주 듣는 물소리 왠지 더 쑥스러울때도 있지 않나요?!


 

                   

변기뚜껑 닫고 물을 내려야 하는 이유

얼마전에 한 조그만 식당 화장실에서 나름대로 화장실 청결에 신경을 쓴 흔적을 발견하곤 무척 흡족한 일이 있습니다. 그건 바로 유명식당에도 잘 비치 되어 있지 않은 1회용 변기시트때문이었지요. 전 이 변기시트를 보며 정말 이제는 화장실의 주변청소도 중요하겠지만..개개인의 위생과 건강을 위해서라도 이렇듯 화장실 위생에 신경을 쓴 곳이 많이 있었음하는 생각을 해 보았습니다.

평소에 여자분들 화장실을 사용하실때는 휴지로 변기를 닦고 볼 일을 보는게 대부분..그런데 왜 깨끗하게 보이는 변기를 일일이 휴지로 닦으며 앉아야 하는지에 대해 한번쯤 생각해 보셨나요? 그것은 바로..변기에 묻어 있는 눈에 보이지 않는 세균때문이랍니다.


( 휴지를 변기에 올려 놓고 물을 내렸더니 변기물이 주변에 다 튀었음)

예전부터 매스컴을 통해 시외버스터미널이나 지하철역 구내 공중 여자화장실변기에 질병을 유발할 수 있는 세균들이 득실거려 관리기준 마련이 시급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무작위로 5개의 여자화장실 서양식 변기에서 엄청난 세균(71만 마리)이 검출되어 충격을 줬었지요. 보통 사람들이 생각하기로 "그 정도 세균이면 도대체 얼마정도야?".라고 의아하실 것 같아 간단히 에를 들어 보겠습니다. 지하철 손잡이의 44배, 화장실 손잡이의 11배에 해당되는 수치랍니다.

 

어떤가요!.. 정말 놀라운 수치지요. 거기다가 그곳에서 발견된 세균 중에는 면역력이 낮은 환자나 노약자 등의 경우 병을 일으킬 수 있는 '기회감염균' 이었다는 사실... 우리가 평소 알면서도 지나치기 쉬운 화장실변기에 대한 엄청난 사실이랍니다. 고로 평소에 주기적인 살균, 소독처리와 위생 변기 시트 설치가 이뤄져야 함에도 사실 그렇지 못한게 우리주변의 현실이지요. 유명한 식당에 가도 변기 시트가 설치된 곳은 그리 많지 않다는 사실... 이제는 화장실의 청결도 사용하는 사람들을 위해서 신경써줘야 할 부분인 것 같더라구요. 사실 연구결과가 아니더라도 여러사람들이 사용하는 화장실은 좀 찝찝한게 사실이잖아요.

그렇다 보니.. 휴지를 돌돌 말아 변기를 닦고 볼일을 보는게 습관처럼 되는게 현실..솔직히 위에서 본 연구결과를 봐서도 화장실 변기에 여성분들 앉으실때 신경을 쓰셔야 함은 당연...여러사람이 쓰는 변기면 더더욱 그렇답니다. 평소에 겉만 깔끔하다고 눈에 보이지 않는 세균이 없는 것은 아니니 꼭 변기에 앉으실때는 휴지나 물티슈로 닦고 앉으시길 ...특히 면역력이 낮은 사람은 더욱 주의하셔야 합니다.  물론 공공장소 뿐만 아니라 가정에서도 말입니다. 이제 여성분들 변기에 앉을때 꼭 유의해서 앉으시구요..화장실 사용후 변기물 내릴땐 귀찮더라도 다른 사람들을 위해 변기뚜껑은 꼭 닫고 물을 내리시길요..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