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황금연휴 제주도를 찾는 관광객을 위한 멋진 사진전

천혜의 자연환경을 지니고 있는 제주도는 멋진 풍경을 비롯해 휠링을 제대로 할 수 있는 우리나라 최고의 관광지입니다. 그런 이유일까요...다양한 문화행사는 물론 축제 또한 제주도의 향기를 그대로 느낄 수 있어 제주도민들 뿐만 아니라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유익한 시간을 마련하기도 합니다. 오늘은 제주도에서 해녀작가로 유명한 허영숙(홍예)님의 개인 사진전에 대해 소개해 봅니다.


제주도에서 10년 넘게 성산일출봉의 일출의 매력을 사진으로 담은 사진작가 허영숙님의 첫 개인 사진전이라 더 뜻깊은 문화공간이라 하겠습니다. 사계절 성산일출봉의 섬세한 풍경을 사진으로 볼 수 있어 또 다른 제주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사진전시회입니다.


우도에 사시는 분이다 보니 우도에서 화환이 많이 도착했네요...

사진 전시공간은 제주시 북촌 돌하르방공원 돌집 전시공간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전시날짜는 2017. 8 . 12~ 10. 30일까지 이며 사진 전시회를 보러 가시는 분들은 공원 입장료가 따로 없으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친구, 연인, 가족들과 황금연휴 더 뜻깊은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되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사진 전시회는 평소 허영숙 사진작가님이 좋아하시는 시인이신 이생진 선생님의 시중에서 ' 그리운 바다 성산포 ' 로 컨셉을 잡았다고 합니다. 첫 개인 사진전시회 오프닝에 멋진 시와 함께 하니 더 사진이 빛나는 것 같아 좋았던 기억입니다.

제주도의 아름다운 비경을 담은 사진 전시회도 보시고 북촌 돌하르방공원의 운치도 느껴 보시는건 어떠실지.....

너무 앞만 보고 달려가는 현대인들에겐 삶의 작은 쉼표를 줄 것이며 연인, 가족 , 친구들에겐 제주도의 아름다운 자연을 온 몸으로 느끼는 문화공간이 될 것입니다. 황금연휴.....기분 좋은 문화의 장이 되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남편과 전 취미가 같습니다.

운동(수영)도 좋아하고..
여행도 좋아하고..
사진 찍는 것도 좋아하고..
그리고 낭만을 즐길 줄 아는 부부입니다.
하지만 작은가게를 시작하고 나서는 둘이서 그 좋던 취미거리를
다 즐기지 못해 늘 아쉬워하며 살고 있습니다.
그나만 다행인 것은 젊다는(!) 패기 하나로 잠을 줄여서라도 취미를
즐기려고 노력한다는 점이지요.

오늘은 몇 시간 더 일찍 일어나 조금 특별한 사진전시회에 다녀왔습니다.
하루에 한번 광안리에 가는데 다행히 사진전시회가 광안리해수욕장 부근이라
너무 좋았습니다.
아참 오늘 사진전시회에 초대한 분은 Daum에서 여행블로거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바람흔적님(blog.daum.net/damotoli)이십입니다.

그럼 오늘 어떤 특별한 사진전시회이길래 제가 이렇게 감히 여러분께
목소리 높여 소개시켜 드리는지
궁금하실겁니다.
그 이유는 바로 문화센타(수영문화원)에서 배운 사진 실력으로 사진전시회
첫 작품전을 열었기때문이지요.

오늘 본 사진전은 사진을 좋아하는 아마추어 작품들이란게 바로
다른 사진전시회와 다른 점이랍니다.


그런데 아마추어라고 보기엔 너무나 멋진 사진들이라 솔직히 첨에 놀랐습니다.
저도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하지만 사진의 구도와 설정 작가의 의도가 너무도
사진 속에 잘 표현되어 있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사진 한장 한장을 보는 순간 사진 속으로 빠져 들어가는 듯한 착각까지
들 정도로 사진에
매료되었답니다.

그럼 사진 한장 한장 자세히 한번 보실까요..
여러분도 사진들을 보시면 " 이게 아마추어작가 찍은거 맞아? " 할 정도로 놀라실겁니다.


 

 

어떠세요.
전문 사진작가같은 작품 아닌가요?
아니 왠지 더 신선해 보이는 느낌이 들어서 솔직히 전 전문적으로 사진을
찍는 분 보다는
오늘 본 사진들이 더 멋져 보이고 좋았습니다.
조금은 부족한 듯 하면서도 작가의 마음을 읽을 수 있었던 점들이 더
가슴에 와 닿았던 것 같아요.

그리고 무엇보다도 사진을 찍었던 분의 자세한 설명까지 곁들어져 너무
좋았던 사진전이었습니다.

아참 사진 속 인물은 바로 Daum에서 여행블로그를 운영하는 바람흔적님이십니다.
너무 인자해 보이지요..
얼굴만큼 마음도 후덕하신 분이라 제가 존경하는 분입니다.


여전히 진행형으로 사진에 대해 공부를 하고 있는 분들..
오늘 이 분들이 열었던 첫 사진전은 정말 이유가 있는 사진이란 말이
딱 맞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자신이 좋아하고, 즐기고, 행복해하는 일들을 하며 때론 젊음을 유지하고,
때론 삶의 활력을
느끼면서 취미생활이 우리에게 얼마나 많은 도움을
주는지도 사진을 보며 한층 더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남편과 함께 유익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첫 작품이자 첫 전시회를 열었던 조금은 특별한 사진전..
어때요..구경해 보고 싶지 않으세요?
그럼 간단히 기간과 장소를 알려드릴께요.
기간..2011.12.16~22

장소..수영문화원 2층 바다갤러리입니다.(광안리해수욕장)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