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달콤한 감귤 고르는 법

날씨가 추워질수록 더 생각나는 과일은 아마도 귤일겁니다. 요즘 마트에 가면 과일코너에 한자리 떡하니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과일이 바로 귤.... 오늘은 가게에 필요한 식자재를 사러 마트에 갔다가 간 김에 귤도 좀 사야겠다는 마음에 귤을 잔뜩 쌓아 놓은 곳에서 나름 괜찮아 보이는 귤을 고르기 시작했습니다.. 옆에 아주머니가 골라 담는 것을 눈치껏 보면서 말이죠... 그런데 이것도 맛있게 보이고..저것도 맛있게 보이고... 제가 보기엔 다 맛있게 보이더라구요..배가 고파서 그런감?!...ㅎㅎ  여하튼 아주머니는 귤을 뒤집어가며 열심히 담고 있었습니다. 그때 마트직원이 그 모습을 보곤 아주머니에게 조용히 한마디 하더군요..
" 아주머니...귤 너무 뒤집으면 상합니다.. 위에 올려진 것도 좋은거 많은데 윗부분부터 고르세요.."
" 위에는 별로 안 좋아 보여서... 알았어요.."
퉁명스럽게 말하는 아주머니는 직원이 한마디 살짝 건내서 그런지 몇개만 더 고르곤 가버리더군요. 전 이때다 싶어 귤박스를 정리하는 직원에게 살짝 물었답니다.

" 저기요.... 귤 어떤게 좋은건지 아세요? " 라고... 그랬더니 직원이 빙그레 웃으며 귤을 몇 개 골라 줬습니다. 물론 설명도 친절하게 잘 해주시면 말이죠... ' 진작에 물어 볼껄..' 마트직원이 친절하게 귤을 골라 주는 것에 무척 흡족하더군요..평소 귤을 살때 보통 한박스를 그냥 구입하는 것보다 몇그램에 얼마짜리를 많이 사 먹는 편이라 마트직원의 맛있는 귤 고르는 법에 대한 노하우를 들으니 다음엔 절대 실패하는 일이 없겠구나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실 나름대로 싱싱한 것을 잘 골랐다고 해도 먹어 보면 쓴 것도 많더라구요.... 그럼 마트직원이 친절하게 가르쳐 준 달콤한 귤 실패하지 않고 잘 고르는 노하우를 여러분께도 공개할께요... 귤이 제철인 요즘 유용한 정보가 될 것 같아욤....

첫번째..귤꼭지가 싱싱한 것으로 고르세요.. 귤꼭지가 말라 비틀어졌다거나 시들한 기색이 엿보이면 맛이 별로라고 합니다. 이건 대부분 사람들이 알 것 같은 내용이라 빠르게 패스......

두번째.. 크기도 상관이 있다고 하는데 조생이라고 작게 나온 귤은 작아도 맛있으니 만져 봤을때 탱글탱글하고 알차게 느껴지는 것을 고르세요.. 귤껍질이 시들한 느낌이 들면 이미 단맛은 없다고 하네요.... 뭐든 겉이 싱싱해야 안도 싱싱한 것 같습니다..
 

세번째.. 많은 귤 중에서 색깔이 진한 것을 고르세요..진할수록 귤이 달다고 하더라구요..그리고 네번째 귤꼭지 반대편이 울퉁불퉁한 모습이면 100% 달콤한 귤이라고 합니다. 오늘 제가 골라 온 귤은 뒷부분이 생각보다 그리 많이 울퉁불퉁하지 않았지만 위의 세가지 방법을 합산해 고른거라 달콤했다는....

마지막으로 이건 먹어봐야 알겠지만 껍질이 얇으면 달콤한 귤..... 뭐...마트라 이건 시식하는 곳을 겨냥하면 100% 달콤한 귤을 고르겠죠....


예전엔 귤껍질을 벗겨 냈을때 하얀실처럼 붙은 것이 적은게 좋다고들 했는데 그렇지도 않다네요.. 귤에 붙은 흰부분은 식이섬유가 다량 함유되어 있어 변비에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고 하니 평소 변비가 잦은 분들은 흰부분과 같이 드시면 좋을 것 같아요. 어릴적엔 엄마가 귤에 붙은 흰부분을 일일이 떼어내고 주셨는데.... 이젠 손님상에도 보기엔 좀 지저분해도 일일이 제거하지 않고 내야겠어요.. 요즘 사람들 말은 안해도 변비에 관심 많으니까요..뭐..변비없는 분들은 알아서 흰부분을 제거해서 드시구요....ㅎ

마트직원이 가르쳐 준 방법으로 귤을 골라와서 먹어 보니 완전 달콤함이 입안 가득했습니다. 크기도 완전 적당했구요.. 우린 대땅 큰 것보다 이렇게 작은 귤이 더 좋더라구요...귤껍질을 벗겨내니 너무 껍질이 얇아 벗겨내는 족족이 걸래가 되는것 같았습니다. ㅎ..... 추운 날 더욱 당기는 과일 귤.... 이제 달콤한 귤 고르는 노하우를 작 숙지하시어 맛난거 사 드시길 바랍니다....하루종일 비가 와서 그런지 기온이 뚝 떨어졌어요...모두 옷 따뜻하게 입고 건강 조심요..^^

 

 

참외 고르는 법

5월이지만 봄날같지 않은 무더위에 벌써 한여름을 방불케하는 요즘입니다.
그래서일까요.. 여름에 많이 먹을 수 있는 과일 수박, 참외가 많이 나오더군요.
과일을 좋아하는 우리부부는 솔직히 여름에 많이 먹을 수 있는 과일들을 빨리 볼 수 있어
얼마나 좋은지 모릅니다. 단, 가격이 아직은 조금 비싼편이라 무턱대고 많이 사 먹기엔 좀 부담스럽지만..
하지만 맛있는 과일을 잘 고르는 방법만 알면 비싸더라도 손해 보는 듯한 기분은 들지 않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수박(마트직원이 말하는 맛있는 수박 잘 고르는 노하우!)에 이어
참외 고르는 방법을 알려 드릴께요.

참외도 여름철에 많이 먹는 과일이니 유용한 정보가 되리라 봅니당...^^

* 달고 맛있는 참외 고르는 법 5가지..*
첫번째 ....참외 꼭지가 마르지 않고 푸른색을 띄는 것을 고르세요.
무슨 과일이든 공통적인 부분이겠지만 꼭지부분이 싱싱해야 맛있는 과일이죠.

두번째...색이 선명한 것이 당도가 높습니다.
참외의 성숙은 겉에서 안으로 익어가기 때문이지요..

세번째...참외의 골과 산이 뚜렷해야 합니다. 물론 골이 깊으면 더욱더 당도가 높습니다.

자...참외의 골과 산의 경계를 찾으셨나요?

바로 흰부분이 골이고 노란부분이 산입니다. ㅎ
그냥 밋밋하게 색깔만 구분되었다면 당도가 높지 않다는 의미입니다.

네번째..참외를 손가락으로 두드려 둔탁한 소리가 아닌 맑은 소리가 나면 맛있는 참외입니다.
이 방법은 수박 고를때도 쓰이는 방법이지요.

그리고 마지막...
참외를 사러 갔다가 위의 방법들이 생각나지 않는다면 참외의 향을 맡아서 확인하세요.
향을 맡아보면 익음의 정도나 당도까지 쉽게 판명을 할 수 있으니까요..
물론 달고 맛있는 향이 나면 그 참외는 당도가 높은 맛있는 참외겠죠.

달고 맛있는 참외는 참외를 쪼개었을때 수분이 많고 노란 빛깔을 띕니다.
요즘에는 마트에 가면 몇g에 얼마를 적어 놓고 팔잖아요.
그러니 몇개를 골라 담을때 위의 방법만 숙지하시어 참외를 고르면 정말 맛있는 참외를
살 수 있을거예요. 알뜰한 주부라면 싼 가격에 맛있는 것을 사는 것도 중요하지만 아직은
참외가 비싸니 맛있는 참외를 골라 담는 것이 최우선이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