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부산대 단돈 1,000원 자장면집

요즘 물가가 장난이 아니죠...특히 먹거리가 많이 올랐는데요..만원으로 외식을 하면 솔직히 사 먹을게 한정되어 있을 정도로 가격이 많이 올랐답니다. 아무래도 채소값과 식자재가 올라서 당연하게 음식값이 올랐는지도 모르겠네요....하지만 단돈 1,000원이면 푸짐한 자장면을 먹을 수 있다면 여러분 믿으시겠습니까.... 솔직히 저도 먹어 보기전엔 '설마?' 란 생각만 들었지요...하지만 요즘 자장면 한그릇 5,000원 훌쩍 넘는 곳이 많은데 세월을 거꾸로 가는지 단돈 1,000원 하는 자장면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곳이 혹시 엄청 찾기 힘든 곳이 아닐까하는 상상을 미리부터 하실 분이 있어 이제 찬찬히 알려 드릴께요...

부산시 장전동에 위치한 부산대학교 부근에 오늘의 주인공 자장면집이 있어요... 조금 의아하다군요... 저 또한 학생들이 많이 지나다니는 곳에 이렇게 착한 가격의 자장면집이 있다는 것에 솔직히 놀랐답니다.


학교 근처라 나름대로 착한 가격이 많을거라 생각하시지만 솔직히 그렇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학교주변 거리에 볼거리도 많고 쇼핑하기 좋게 꾸며져 있어 이것저것 구경하는 장점이 있어 이곳을 찾는 분들이 많습니다.

좁은 골목길이지만 아기자기하게 꾸며져 우범지대로 보이지 않아요. 무엇보다도 다양한 가게들이 있어 쇼핑하기 넘 재밌는 곳이지요.

아이들의 옷 뿐만 아니라 요즘 유행하는 패션까지 없는게 없는 곳이 바로 부산대 부근에 위치한 골목들입니다.  그리고 오늘의 주인공 착한가격으로 사람들의 입을 즐겁게 해주는 자장면집은 바로 부산대 후문쪽에 위치해 있습니다. 일단 위치부터 지도로 한번 보시구요....

지도로 보니 생각보다 찾기 쉽겠죠....그럼 오늘 주인공 단돈 1,000원짜리 자장면 구경하겠슴돠~

부산대 부근에서 이것저것 구경하다 들러서 그런지 더 먹고 싶은 자장면...남편과 저 두그릇 시켰습니다. 와! 근데 단돈 1,000원짜리 자장면 치고는 완전 곱배기 수준입니다. " 자기야... 곱배기 시켰으면 남을 뻔 했다.." ㅋ..제가 자장면을 보자마자 한 말입니다. 어때요..정말 푸짐하죠.


단돈 1,000원짜리라고 혹시 단무지가 안 나오는건 아닌가하는 생각을 하셨다면 금물.... 단무지도 푸짐하게 나옵니다. 근데 아쉽게 양파가 없더군요.... 아무래도 요즘 채소값이 비싸 이건 뺐나 봅니다.

자장면 비비는 모습 사진으로 좀 찍으려고 하니 울 남편 너무 빨리 비벼 완전 사진 흐림....ㅡ,,ㅡ 그 새를 못 참고........

햐....근데 자장면 양념이 많아서 그 많던 면발을 다 감싸고도 남네요.... 역쉬...모자람이 없어.....좋아...아주 좋아.........ㅎㅎ

다 비볐다고 보여주는 남편.... 와......면발이 완전 쥑입니다... 어떻게요...입에서 쫄깃쫄깃.......ㅎㅎ

마파람에 게눈 감추 듯 자장면 한그릇 뚝딱 해치운 남편의 한마디도 역시..." 곱배기 시켰으면 클랐(큰일) 뻔 했다."  ㅋ 자장면 두 그릇 가격이 우리가 평소 먹던 자장면 한 그릇 가격도 안되는 2,000원.... 완전 공짜로 먹는 기분이었습니다.  

단돈 1,000원에 저렇게 많은 자장면을 주면 뭐 남는거 있나 할 정도로 놀라운데 그래도 끝까지 1,000원을 고수한다는 사장님(노부부)입니다. 맛있게 자장면을 먹고 인증샷을 찍으려고 보니 가게문앞에 붙여진 착한가격으로 선정된 푯말이 더욱더 빛나 보였습니다. 어때요...아직도 이런 가게가 있다니 정말 놀랍죠..아무래도 우리나라에 없을 듯....있음 인증샷 날려 주세요 많은 사람이 이용하게.......^^


 

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