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남편도 놀란 페트병에 남은 과자 밀봉하는 방법

간혹 집에 과자를 먹다가 남았을때 어떻게 보관하시나요? 보통은 집게 같은 것으로 과자봉지 윗부분을 집게로 집어 보관하는 경우나 아님 락앤락에 부어서 밀봉하는 경우가 대부분일겁니다. 하지만 집게나 락앤락이 없어도 간단하게 과자봉지를 밀봉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는...그것은 바로 페트병을 재활용한 것입니다.



[ 주부 9단이 알려주는 페트병을 활용한 과자 보관법 ]


"페트병으로 남은 과자를 어떻게 보관해? " 라고 의아하신 분들이 계실 듯 한데 오늘 제가 그 의문점을 확실히 풀어 드리겠습니다. 집에 페트병 굴러 다니는 거 한 두개는 갖고 계시죠?!  먼저 페트병을 찾았다면 가위로 윗부분을 잘라 주세요.


 그럼 윗부분이 이런 모양이 되겠죠. 거꾸로 보면 깔대기 모양... 앗....깔대기 모양이니 깔대기로 사용해도 되겠네요...유익한 정보 하나 추가요~



 깔대기 모양의 페트병 뚜껑을 일단 열어 두시고....이제 남은 과자를 보관할 오늘의 주인공 물건을 확실히 만들겁니다.



과자가 남아 있는 과자봉지를 부채 모양으로 먼저 접으세요.그리고 깔대기 모양의 페트병 입구에 거꾸로 넣어 주세요.



과자봉지를 아래에서 위로 계속 밀어 넣으세요. 그럼 이런 모양이 됩니다. 앗!!!!!!!!!!!!!!!!!!!!!!!!  갑자기 번뜩이는 아이디어.......비닐봉지가 나오는 것을 보니 뭔가 떠 올랐습니다.



그건 바로 깔대기 페트병을 조금 더 자르면 과자봉지가 더 수월하게 잘 들어가겠단 생각이었죠. 역시 생각했던 대로 더 쉽게 비닐봉지가 쑥하고 나옵니다. 비닐이 페트병 깔대기입구에 다 나왔으면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뒤집어 짧게 잘라주세요. 뭐..그냥 페트병 뚜껑을 닫아 밀봉해도 되지만 이왕 하는김에 깔끔하게 정리하기 위해셩.. 페트병 뚜껑만 꼭 닫으면 공기가 들어갈 염려가 없어 과자를 보관하기에 딱입니다. 봉지를 묶는 끈이나 집게가 있다면 그걸 이용하면 되겠지만... 만약 두 개 다 없다면 페트병을 재활용해서 남은 과자를 밀봉해 보세요. 완전 깔끔하고 공기가 들어가지 않아 과자가 눅눅해지는 것을 막아 줄겁니다. ^^

 

페트병 원하는 모양대로 자르려면? 이 방법 강추!

페트병은 정말 실생활 속에서 재활용이 다양합니다. 여름철엔 습기제거제의 재활용통으로 사용하기도 하고.. 욕실 세면대가 막히면 페트병을 이용해 시원하게 뚫는데 사용하기도 합니다. 그외 깔대기로 사용하는 등 정말 생활 속에서 유익하게 쓰이는 것 같아요... 그런데 많은 분들이 조금 의아해하시는 부분이 페트병을 원하는 모양대로 자르기가 쉽지 않아 자르다가 포기하고 그냥 버리는 경우가 많다고 하시는데 오늘 그 점을 제가 완전히 해결해 드리겠습니다.



[ 주부 9단이 알려주는 페트병 원하는 모양대로 자르는 방법 ]


사계절 옷장 제습제로 사용했던 대용량 재활용 제습제를 만들때의 모습입니다. 작은 페트병도 아니고 이렇게 큰(5리터) 단단한 페트병은 어떻게 자를까..... 의외로 간단합니다.


먼저 사용할 만큼의 크기를 생각한 후 테이프로 페트병 자를 부분에 둘러 주세요...그리고 테이프를 해 놓은 부분을 먼저 칼로 그은 후 그 사이에 가위를 넣어 테이프를 해 놓은 모양대로 잘라 주면 됩니다.



그럼 아무리 단단하고 큰 페트병이라도 쉽게 모양대로 자를 수 있습니다. 두번째 머리카락때문에 세면대가 막혔을때 뚫을때 사용하는겁니다. 제일 먼저 1.5리터나 2리터의 페트병을 준비하신뒤 페트병에 테이핑을 아래 사진처럼 붙여 주세요.....



제일 먼저 가로로 먼저 페트병에 테이핑한 부분을 가위로 잘라 주시구요. 그 다음 세로로 테이핑 모양대로 가위질 해 주세요..세면대 뚫을때 사용할 부분은 긴 부분입니다. 가위로 원하는 부분 즉 테이핑된 부분이 잘 잘렸으면 이제 테이핑한 부분을 떼어 주세요...종이에 붙인 것이 아니니 정말 테이프가 잘 떼어질겁니다.



원하는 부분도 테이프 하나로 해결!


이제 세면대 뚫을 수 있는 모양으로 지그재그 가위질을 해 만들어 주심 되겠죠..... 어떤가요... 아무리 큰 페트병이라도 손쉽게 자를 수 있고 무엇보다도 원하는 모양대로 테이핑만 해주면 되니 정말 쉽죠... 이제 페트병 자유 자재로 자를 수 있으니 실생활에 필요한 것들을 쉽게 만들 수 있을겁니다. 혹시 'S자 모양도 될까?' 라는 생각이 든다면 한번 해보시길....물론 테이핑만 잘하면 무슨 모양이든 만들 수 있답니다......단, 테이프는 잘 늘어나는 종이테이프로....^^


 

페트병 물 반만 얼리는 이유? 알면 놀랄 걸~

이번주는 최고의 황금연휴가 시작되는 시점입니다. 가족의 달이니 만큼 모두 즐거운 나들이 계획을 많이 세웠을텐데요... 오늘은 나들이때 시원하게 물을 마실 수 있는 팁 알려 드립니다. 비가 그친 뒤엔 날씨가 또 더워진다고 하니 오늘 포스팅 재미나게 보시고 유익하게 활용하시길 바랍니다.

 

 

[ 주부 9단이 알려주는 얼음물 시원하게 끝까지 먹는 팁 ]

 

필요한 것은? 페트병

 

 

페트병은 나들이때 가지고 다니기 편한 500ml 용으로 준비해 주세요.

 

 

 제일 먼저 할 일은 가득 채워진 페트병의 물을 반만 남겨 주세요. 그리고 냉동실에 눕혀서 얼려 주세요. 절대! 입구가 막히지 않게 해야 한다는 점~

 

 

잘 얼려진 페트병 물입니다. 반만 잘 얼려 있는지 확인해 볼까요.

 

 

이런 모습이 되어야 되어야 해요.. 왜냐하면 이 부분에 물을 채워 넣을테니까요..

 

 

물을 채웠습니다.

 

 

눕혀서 보면 찰랑찰랑 물이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페트병 물을 다 마실 동안 시원하게 드실 수 있어요. 내일부터 본격적으로 포근한 봄날이라고 하니 야외 나들이 하실때 페트병 물 반만 얼려서 물을 채워 가세요..그럼 시원하게 드실 수 있습니다. 오후부터 날씨가 갠다고 하니 기분 업 되는 것 같아요.  오늘도 행복 가득한 하루 되셔요..^^

 

 

주부9단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

페트병은 생활 속에서 정말 유용하게 많이 사용됩니다. 하지만 대부분 사람들이 그냥 버리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아마도 페트병의 다양한 활용에 대해 잘 모르시기 때문에 그냥 버리거나 귀찮다는 이유로 쓰레기 취급하는 경우일겁니다. 이젠 환경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조금만 관심을 가지고 보는건 어떨까요...  페트병 활용법[ ↘페트병 200% 활용법 ] 과 페트병 세척법 [↘ 페트병 안 세척하는 방법 ] 참고 하시구요..오늘은 깔끔하게 씻은 페트병 물기제거 쉽게 하는 방법 포스팅합니다.

 

 

[ 주부9단이 알려주는 잘 씻은 페트병 잘 말리는 노하우 ]

 

필요한 것? 빨래집게

 

 

페트병을 씻어 싱크대 선반에 올려 두고 싶지만 높이 때문에 망설였다면 이제 간단하게 빨레집게를 이용해 보세요.

 

 

빨래집게를 페트병 입구에 꽂은 뒤 그냥 세워 두면 간단히 페트병 안의 물기를 쉽게 제거할 수 있습니다.

 

 

물론 바람이 잘 통하는 곳이면 더 좋겠죠..하지만 이렇게 해 놓아도 그냥 싱크대 선반에 올려 뒀을때 보다 빨리 건조됩니다. 조금만 머리를 쓰면 간단히 해결되는 페트병 말리기 어떤가요..생각보다 너무 간단해 웃음이 나오죠..ㅎㅎ.....비가 오지만 날씨가 그리 춥지 않아 다행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아마도 며칠전 폭설에 한파에 너무 고생한 탓이겠죠... 즐거운 불금 웃음 가득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그럼 오늘도 뽜이야~~ ^^

 

주부9단이 알려주는 페트병 활용법

 제주도의 올 겨울은 흐리고 비오는 날이 거의 20일이 넘네요.. 제주토박이 친구에게 물어 보니 올해만 그런게 아니고 겨울에 흔히 있는 일이라고 하니 이제 준비 단단히 해야겠습니다. 집이 바닷가 근처다 보니 습기 장난이 아니어서 말이죠.. 약 10일 정도 습기제거제 교체를 해야 할 정도인데 이번엔 염화칼슘 구입이 조금 늦어 20일이 다 되어서야 습기제거제를 교체할 수 있었습니다.

 

 

페트병으로 만든 습기제거제

 

 

집에 있는 페트병을 일단 다 모아 보니 제법 되더라구요. 일단, 흡족했어요... 습기제거제 아직 교체하지 않아도 되는 것만 빼고 일단 3개 교체 요망...페트병 6개 정도... 이 정도면 여유있게 습기로 인한 고민은 하지 않아도 될 듯 싶습니다. 아마 이 사진만 보면 '버리는 페트병으로 뭐하려고 그래! ' 하시겠지만 전 절대 버리지 않고 페트병을 생활 속에 유익하게 활용한답니다.

 

 

그럼 페트병을 활용해 습기제거제통 만들어 볼까요.. 먼저 페트병을 반으로 자릅니다. 여기서 팁을 드리자면..자를때 문구용 칼로 구멍을 조금 낸 뒤 가위로 자르면 안전하게 분리할 수 있습니다.

 

 

반으로 자른 뒤에는 요렇게 페트병 뚜껑이 있는 윗부분이 아래로 향하게 꽂아 주면 되는데요... 이때 한가지 더 할 일....

 

 

올이 나간 스타킹을 페트병 구멍보다 조금 여유롭게 잘라 주세요.

 

 

그리고 스타킹을 페트병 뚜껑부분에 덮은 뒤 고무줄로 고정해 주세요.

 

 

페트병 뚜껑에 스타킹을 덮은 것을 아래로 향하게 해서 고정해 주면 습기제거제 통 완성입니다.

 

 

여기서 잠깐!

페트병이 서로 흔들리지 않게 스카치테이프로 옆부분을 고정해 주면 더 안전하게 사용 가능하겠죠.

 

 

25kg 염화칼슘입니다. 제주도에 택배로 주문했는데 14,000원 들었어요. 배송비 포함요... 아참...우린 인터넷쇼핑을 자주 해 쿠폰 1,000원 할인 받은 금액이예요.. 물론 제주도가 아니면 택배비랑 별도 배송비가 들지 않아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으니 습기제거제 만들 분들은 참고하세요.

 

 

이제 염화칼슘을 만들어 놓은 페트병 습기제거제 통에 담습니다. 염화칼슘은 가득 채우지 말고 2/3 정도만 채우세요.

 

 

우왕....이렇게 습기제거제를 만들어 놓으니 마음이 넘 좋아요..당분간 습기제거로 인한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거 같습니다.

 

 

이제 습기제거제 통 윗부분을 덮을 거예요.. 한지나, 신문지를 이용하면 되구요.. 고정은 고무줄로 하심 됩니다. 전 고무줄이 모자라 구멍난 고무장갑을 잘라 고무줄 대용으로 사용했어요.

 

 

페트병으로 만든 습기제거제

 

 

오~~~~ 너무 뿌듯해요!!!!

 

 

습기가 다른 지역보다 훨씬 많은 제주도.... 이사 오기 전에 예상은 많이 했지만 정말 대단한 것 같습니다. 습기제거 제대로 하지 않으면 옷도 눅눅해지고 집 안에 곰팡이 서식의 원인이 되기도 하는데 제주도에서 습기관리 정말 신경 바짝 써야 겠습니다. 부산에 살때는 10kg 염화칼슘을 약 6년 가까이 사용했는데....아무래도 25kg 염화칼슘을 구입해도 6년 까지는 사용하기 힘들 것 같은 생각이 팍팍 듭니다. 특히 요즘같이 비가 자주 오는 경우엔 더욱더 그런 생각이 드네요...그래도 공기 좋은 제주도라 살면 살수록 행복지수가 높을 것 같습니다. ^^

 

재활용 가능한 페트병 깔끔하게 세척하는 법

폐트병은 생활 속에서 다양하고 알차게 많이 쓰이는 것 같습니다. 저는 벌레가 생기지 않게 잡곡을 담아 냉장고에 보관용으로 사용하기도 하고, 보리차를 넣어 두기도 할 뿐만 아니라 화분에 물을 주는 물조리개로도 활용합니다. 그냥 버리기에 왠지 아까운 페트병 깔끔하게 세척해서 사용하는 방법 알면 정말 유익할겁니다.

 

 

 

페트병 페트병 얼룩 '이것' 으로 쉽게 세척 되다니...놀라워!

[ 페트병 얼룩 깔끔하게 세척하는 방법 ]

 

첫번째 방법

 

' 소금을 활용하라! '

 

페트병 얼룩 없애는 간단한 방법 중 하나는 소금을 활용한 것입니다. 소금은 주방에서 필수적으로 비치된 양념이라 쉽게 그것을 이용할 수 있는 부분이기도 하지요.

 

1. 소금 한 스푼을 페트병에 넣어 주세요.

 

2. 소금을 넣은 페트병에 물 100ml 정도 넣어 주세요.

 

3. 페트병 뚜껑을 잘 닫은 뒤 페트병에 소금과 물이 잘 섞이게 마구마구 흔들어 주시면 세척하기 힘들었던 페트병 내부의 얼룩이 깔끔하게 제거됩니다. 소금물이 뿌옇게 변하면 물을 버리고 깨끗한 물로 헹궈 주시면 세척 끝!

 

페트병소금으로 깔끔해진 페트병

 한가지 더 tip

페트병의 얼룩이 심하다면 가는 소금 보다 굵은 소금이 더 효과적입니다.

 

 

두번째 방법

 

쌀을 이용하라! '

 

식사준비를 할 시간이면 쌀을 이용해 페트병 얼룩을 깔끔하게 제거해 보세요.

 

1. 밥을 짓기 전에 쌀을 씻어야 하는데 이럴때 얼룩이 있는 페트병을 활용해 보세요.

 

 현미의 양은 200g 넣었구요. 잡곡류는 100g 기준으로 넣었습니다. 단, 일정한 양 기준은 페트병의 얼룩 상태에 따라 차이가 있음을 알립니다.

 

2. 잡곡을 넣은 페트병에 물은 잡곡의 두 배 정도로 채워 주세요.

 

3. 물과 잡곡이 든 페트병을 옆으로 흔들어 주세요. 놀라운 일은 소금으로 세척할때 보다 약하게 흔들어도 쉽게 얼룩이 제거됩니다.

 

페트병에 넣어서 흔들었던 잡곡은 밥솥에 넣어 깨끗이 헹군 뒤 밥을 지으면 됩니다.  버리는거 아님!

 

4. 잡곡을 넣어 얼룩을 제거한 페트병은 깨끗한 물로 헹궈 주시면 세척이 끝납니다.

 

요즘에는 그냥 버리기엔 이쁜 페트병도 많이 나오는데 이렇게 깨끗이 씻어 물기를 잘 제거한 뒤에 필요한 것을 넣을때 재활용해서 사용하시면 됩니다. 그냥 버리기 아까운 페트병 이렇게 깔끔하게 세척을 해서 사용하면 생활에 유익하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