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삼광사 연등축제

부처님 오신날을 즈음해 삼광사에 다녀 왔습니다. 
우리나라 최대의 연등 축제가 열리는 곳이라 그런지 입구부터 경내까지 연등이 가득했습니다.
평소 자주 가는 범어사와 비교 될 만큼 정말 많은 연등에 입이 딱 벌어질 정도더군요.
평소 매스컴을 통해 연등 축제가 해마다 열린다는 소식을 접하긴 했지만
이토록 많은 연등이 있으리라고 상상도 하지 못했습니다.
마치 대륙의 한 사찰을 보는 것 같은 착각까지 들 정도더군요.


짜잔... 어떤가요...
부처님 오신날을 즈음해 많은 신도들과 관광객들이 이곳 삼광사를
찾아 왔는데도 사람의 모습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연등이 가득합니다.


정말 연등 축제의 장소인 만큼 대단하다는 말 밖에 안 나오죠...
처음 보신 분들은 직접 본 저만큼 놀라운 광경일겁니다.


하지만 더 재밌는 연등이 있었으니 그건 바로....
저~~~기 보이나요
저 멀리 전깃줄처럼 길게 된 줄에 다양한 모양의 등이 달려 있는 것들 ....

 

망원렌즈로 보기 전까지 잘 알 수 없었답니다.
자세히 보니 일반 연등의 모양과 차이가 많이 나더군요.


그럼 어떤 모양들이 즐비해 있는지 한번 보실까요...


연꽃 모양도 보이고..
과일인지 수박모양..
북, 장고등 악기를 비롯해
별 모양까지 정말 다양합니다.


앗....가까이서 보니 불가사리?!...
ㅋㅋ


ㅋㅋ....누구의 아이디어인 줄 몰라도 재밌네요.

삼광사, 연등, 연등축제,부산,축제

삼광사 연등축제


 

어떤가요...재밌는 연등의 모양이 가득하죠.
부처님 오신날 마다 늘 가던 사찰만 가서 그런지
재밌는 모양을 한 등은 삼광사에서 본게 처음이라 신기하기도 했습니다.
밤이면 불도 들어 온다고 하니 더 화려하고 이쁘겠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근데...이런 재밌는 등 모양 다른 사찰에도 있나요?!...
ㅎㅎ..


 


** 즐거운 연휴 모두 잘 보내고 계시겠죠.. 남은 연휴도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 보내셔요..**

 

삼광사 연등축제 현장

국내 최대규모의 연등축제가 부산의 삼광사에서 화려하게 열리고 있다. 부산 삼광사는 대한불교 천태종의 대표적인 사찰이다. 해마다 부처님 오신날을 즈음해 연등이 사찰입구에서 경내까지 하늘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가득히 걸린다. 연등은 석가모니의 탄생을 축하하고 세상의 어둠과 고통을 걷어내고 지혜와 자비가 풍만한 세상을 기원하자는 의미에서 시작되었다고 한다. 처음엔 대나무골대에 알록달록 한지를 붙여 만들었는데 지금은 편의상 베로 만들어 튼튼하게 사용하고 있다.



부처님 오신날을 즈음해 미리 연등을 달아 가정의 안정과 번창을 비는 사람들이 부처님 오신날 당일까지 이어진다. 부산 최대의 사찰이다 보니 연등 또한 장관이다. 다른 나라에서도 연등의 화려한 모습을 찍기 위해 온다고 하니 가히 놀라만 한 규모이다.



보통 작은 사찰에 가면 연등을 다는 것이 한 가정에 하나로 여겨지는데 이곳엔 연등 하나에 수십명의 명단이 걸린다. 그만큼 사람들이 이곳 삼광사를 찾아 온다는 의미도 될 것이다. 각 지역별로 나눠 이름을 적는 모습도 볼만한 풍경 중에 하나이다. 작은 사찰에서는 볼 수 없는 정말 대단한 모습이기도 하다.



일단 삼광사에 왔으니 인증샷 하나 찍공...ㅎㅎ 연등이 너무 화려해 내 모습이 너무 작게 느껴진다. 해마다 동네 작은 사찰에서 부처님 오신날을 맞이 했는데 이번에는 남편이 최대 규모의 연등축제라고 구경하고 싶다는 말에 선뜻 달려 왔다. 역시나 안 왔으면 후회할 뻔한 장관이 펼쳐져 입이 다물어지지 않는 삼광사 연등축제였다.



그 많던 사람들이 연등때문에 보이지 않을 정도이다. 이 많은 연등을 어떻게 다 달았을까하는 생각까지 드니 대단하다는 생각 뿐이다.



마치 대륙의 한 사찰을 보는 것 같은 느낌에 찬사까지 보내고 싶어지는 연등축제이다. CNN에서 우리나라에서 가고 싶은 곳 50선에 뽑혔을 정도로 유명한 축제의 장이다.


말이 필요없이 화려한 자태를 뽐내는 삼광사 연등축제.... 가히 절경이라고 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의 장관이었다. 평소 점심시간에는 밥(공양)을 주는데 부처님 오신날에는 밥 대신 빵으로 준다고 사람들이 말한다. 아마도 이곳에 들리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그런 것 같다. ㅎㅎ...희한하게 난 부처님 오신날이라고 하면 어린시절 엄마 손잡고 비빔밥을 먹었던 기억이 생생한데 왠지 공양을 하지 않는다고 하니 서운한 마음이 쬐끔 들기도 한다. 하여간 삼광사의 연등축제는 낮과 밤 모두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곳이니 꼭 한번 들러 멋진 풍경에 매료 되었음한다. 우리나라에서 연등이 가장 아름답게 달려 있는 곳이니 이번 연휴 가족들과 구경하는 것도 뜻깊은 시간이 될 것이다.
p,s) 부처님 오신날 당일에는 차량이 사찰내 주차장에 들어 가지 못한다. 주변에 길이 좁고 주차할 곳이 적당하지 않으니 되도록이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좋을 듯 하다.

 

 대한 불교 천태종 삼광사...

삼광사에서는 석가모니, 관세음보살,대세지보살, 상월원각대조사님을 모신 대웅전을 비롯하여

1만여명이 동시에 입장하여 대법회,문화행사를 봉행할 수 있는 지관전, 법화삼매당, 국가민안기원대범종각,

세계인류 평화와 남북 통일기원 53존불 8면 9층대보탑 지장전으로 이루어져 있다.

초현대식과 옛 전통의 적절한 조화 속에 불교의 현대화, 대중화,세계화를 이끌어 가는 곳이

바로 이곳 부산 삼광사이다.


 대웅보전.


 지관전..

1만53불을 봉안한 대강당과 3천명이 함께 앉아 관음 정진할 수 있는 기도실.

부산 불교대학,삼광 한글학교및 도서실 그리고 최첨공학의 오디오,비디오시스템과

컴퓨터조명및 세계 각국어 동시 통역시설이 갖춰진 초현대식 문화회관이다.

 넓은 시설에 잘 알리고 있는 푯말...

멀리서 보아서 웅장한 시설은 봐 왔지만 역시나 초현대식으로

화려하고 대중을 끌어 들이는 데 충분했다.

다양하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많아 많은 사람들이 이날도

공부삼매경에 빠지고 있었다.


저멀리 왼쪽에 어린이 대공원이 보인다....

법화삼 매당...

1987년 10월 26일 낙성된 연건평 1700평의 국내 최대규모의 요사체이다.

법화삼 매당에는 승려와신도 교육을 위한 대회의실 및 관음정진을 할 수 있는 대강당

내빈을 위한 객사 그리고 종무실, 각 신도회사무실..1천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공양실등 최신 시설이 갖추어져 있다.

 법화삼매당..

 넓은 사찰이라 식당도 대게 넓네....

 화장실...

정말 사찰 같지 않게 아름다운 꽃으로 깨끗하게 정리정돈이 잘 되어 있었다.^^

 53존불 8면 9층대보탑..

호국호법 남북평화통일 기원..

불법이 흥성하고 나라가 태평하며 남북통일의 염원과

함께 백양산 삼광사 대웅보전옆 길상지에 대보탑을 건립..


 무인 가판대에 양초와 향이 팔았다.

가격은 1000원~15000원 다양..

나도 양초에 불을 피우며 내년의 소망을 마음 속으로 빌고 왔다.^^

 백양수 약수...

이곳은 백양산에 위치해 있어서 백양수라 지은 듯..

 백양수 옆의 연못.

우화하게 비단잉어가 아름다운 자태를 뽑내고 있었다.

 삼광사 올라가는 계단..

차로 가지 않고 주의에 계신 분들은 이곳을 올라가야 사찰이 나온다.

그옆에는 차 다니는 곳이 있으니 사찰 입구 까지 갈 수 있다.

 백양산 삼광사..



사직동에서 초읍가다보면 저 멀리 높은 산에 웅장한 사찰이 보인다.

4월 초파일처럼..특별한 날이면 이 주위는 교통이 마비가 날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가는 곳이다.

그 옆을 지나가면서 언젠가는 한번 들러 봐야지 했는데..

조용한 날 가니 구석구석 구경도 하고 많은 것도 자세히 알고

온 계기가 되어 좋았다.

삼광사에 가서 여러 가지 배우는 시간이 되었음 ....^^


*교통정보-- 서면에서 대공원방향으로 81번,103번,63번,44번,133번 버스를

                  타고 선경아파트에 하차해서 걸어 가면 된다..                                          # ㅍ ㅣ 오  ㄴ ㅏ # s.r


범종...

예로부터 범종을 불교국가에서 숱하게 조성되어 수없이 많은 사람들에게 생사의

고해를 넘어 해탈을 얻도록 도움을 준다.

범종은 사찰에서 시각을 알려주거나 의식이나 행사가 있을때 울리며

새벽예불(28번)시간과 저녁예불시간(33번)에 울린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