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2 아시안 시리즈가 끝남과 동시에 올해 야구시즌도 막을 내렸습니다. 야구를 좋아하는 한 사람으로써 야구시즌이 끝나 버리니 못내 아쉬운 마음이 많이 드네요. 그나마 우리나라 즉 롯데 전용구장 사직에서 2012 아시안 시리즈가 개최되어 나름 반가웠습니다. 그런데 언제부턴가 롯데경기가 하는 곳이면 어디든 볼 수 있던 신문지응원이 점차 사라지고 있었습니다. 자주는 경기장에 안갔지만 텔레비젼에서도 신문지응원은 많이 볼 수 없었습니다. 이번 2012 아시안 시리즈가 롯데 전용구장인 사직야구장에서 열렸는데도 이곳에도 거의 신문지응원이 사라졌더군요.

그럼 잠깐 왜 사직야구장에서 신문지응원의 시발점이 되었던 이유에 대해 간단히 설명하고 넘어 갈께요...정확히 알 수 없지만 내 어린시절에서도 신문지응원은 있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아버지와 함께 갔던 사직야구장은 지금도 잊을 수 없는데요.. 지금 생각하면 지금이나 그때나 별반 그다지 바뀐 것 같지 않은 사직야구장의 풍경입니다. 뭐..바꼈다면 벤치가 바꼈을까...여하튼 내 어린시절 찾았던 사직야구장도 지금처럼 사람들이 많았지요. 특히 생각나는건 지금과 달리 나이드신 어른들이 많았던 기억이 나고 무엇보다도 앉아서 조용히 관람을 하는 분들이 별로 없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아무래도 야구내용이 흥미진진해서 일어서서 본 것도 있지만 그당시 야구장 앉는자리가 유독 지저분했었지요. 대부분 사람들이 야구장에 찾으면 당연하다는 듯 신문지는 필수적으로 챙겨 왔을 정도니까요...그만큼 주위 환경이 지저분하고 앉는 좌석이 더러워 그냥 앉기 불편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그런 상황에서 흥분되어 응원할때는 남아 있던 신문지를 뭉쳐 응원했었습니다. 뭐..그게 유래라고 하면 유래겠지만 시대가 많이 흘렀음에도 신문지응원이 계속 유지되었던 이유는 롯데구단이 야구팬들을 위한 팬서비스가 다른 구장에 비해 약했다는겁니다. 한마디로 응원도구를 일절 배부하지 않았지요. 그래서 몇십년전부터 지금껏 가지고 온 신문지로 응원도구를 만들어 자연스럽게 사용하게 되었던겁니다.

하지만 올해부턴 조금씩 신문지응원이 사라졌습니다. 그 이유는 야구팬들을 위해 응원도구를 팬서비스겸 배부해서 그렇지요. 응원도구를 배부하는데 굳이 먼지가 풀풀 날리는 신문지를 응원도구로 사용할 필요가 없었던거죠.

제가 야구장을 찾았을때에도 이렇게 응원용 막대풍선을 나눠졌습니다. 진작에 이렇게 팬서비스를 해 주면 얼마나 좋아요... 여하튼 소소한 팬서비스이지만 롯데야구팬들에겐 솔직히 꼭 필요한 응원도구라 나름 좋았답니다. 사실 야구 시작하기전 신문지를 일정한 크기로 일일이 찢으면서 응원도구를 만드는 일 정말 일이었거든요...그런데 롯데팬들의 신문지응원이 사라지니 의외로 다른 곳에서 조금 아쉽다는 말을 많이 하더군요..'신문지응원이 특색있었다.'. ' 다른 나라와 차별화된 응원문화다.' ' 롯데에서만 느낄 수 있었던 야구팬들의 단합된 모습이다.' 등 신문지응원에 대한 깊은 내용들이 숨어 있었던 겁니다.

사실 야구를 보러 갈때마다 다른 구장에선 야구팬들을 위해 응원도구를 무료로 다 나눠주는데 롯데구단의 야구팬들을 위한 팬서비스가 너무 없어 솔직히 어쩔 수 없이 신문지응원을 할 수 밖에 없었는데 서로 생각과 보는 관점이 이렇게 다르구나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더군요.

하기사 신문지응원 덕분에 봉다리응원도 나오게 되었긴해요... 신문지응원으로 인한 쓰레기가 많이 나와 개별적으로 야구가 끝나면 나눠준 봉다리(비닐봉투)에 신문지등 쓰레기를 담아 버려 달라는 염원이었는데 그것조차 응원문화로 만들었으니 말입니다.

처음엔 야구팬들을 위한 팬서비스가 부족한 현실에서 시작된 신문지응원이 지금은 작은 서비스로 인해 롯데전용 응원문화인 신문지응원이 점차 사라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사실 남들이 보기엔 단합된 모습으로 보기 좋았을지 몰라도 직접 신문지뭉치를 들고 응원하다보면 완전 그 주변은 먼지작렬입니다. 3만 관중이 흔들어대는 신문지에 경기장내는 먼지가 가득했을 정도였지요. 응원하느라 잘 모르셨다구요.. 그런 분들은 사진기를 갖고 가시면 알 수 있어요.. 집에 돌아와서 보면 사진기에 완전 먼지가 가득하답니다. ㅋ... 여하튼 신문지응원이 점차 사라지면서 야구장내에 쓰레기도 많이 줄었다고 하니 나름 청소하는 분들도 수월할 듯 하고 팬들도 건강상 좋을것 같아요. 사실 롯데팬들을 위한 서비스 다른 구장에 비하면 정말 약합니다. 내년부터는 야구를 많이 사랑하는 롯데팬들을 위해 제발 서비스 팍팍 좀 해 주시길요... 뭐...아나요...열렬한 응원에 힘입어 한국시리즈 우승까지 할지 ...ㅎ 마지막으로 올해 야구를 사랑해 주신 모든 야구팬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내년에는 더 멋진 응원으로 야구선수들이 더 멋진 경기를 보여 줄 수 있도록 서로 힘씁시다..야구선수들과 야구팬들 모두 홧팅입니다. ^^

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