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부산에서 약선요리로 유명한 한정식

부산에서 태어나 지금껏 살면서도 솔직히 부산 곳곳을 다 알지 못합니다. 하지만 사람들과 이곳 저곳을 다니면서 조금씩 부산에 대해서 자세히 알게 되었지요. 제가 오늘 소개할 이곳도 불과 얼마전에 알게 된 음식점입니다. 한정식집이라고 하면 대부분 요리들이 다 비슷하다고 느끼실겁니다. 하지만 제가 오늘 소개 하고자하는 이 곳은 다른 한정식집과 조금은 다르다고 먼저 장식하고 싶네요. 도대체 어떤 집이길래 제가 이렇게 유창하게 서두를 장식했는지 궁금하시죠..그럼 바로 우리 고유의 한정식을 소개할께요. 다른 한정식과 다르다고 처음에 소개해 드렸듯이 이곳은 약선요리를 전문으로 우리의 한식의 우수성을 잘 계승하고 있는 곳입니다. 직접 약초를 재배해 특별한 요리를 맛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이 음식점은 도심 속에 있지만 내부를 들어서는 순간 어느 시골집을 들어서는 듯
편안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가족모임이나 특별한 손님과의 식사를 하고자할때 정말 괜찮은 음식점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겁니다.
그럼 약선요리 전문점으로 모든 요리 하나 하나에
정성의 손길이 느껴지는 우리 고유의 한정식 구경해 보실까요.


직접 이른 아침부터 캐어 온 약초로 정성 스럽게 만든 약선요리입니다.
사진으로만 봐도 몸이 건강해짐을 느낄 수 있을 것 같죠..


그리고 다른 한정식집과 차별화된 이곳은 조미료를 일절 사용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요즘엔 가정에서도 웰빙열풍이 불어 몸에 해로운 조미료를 많이 사용하지 않을겁니다.
저 또한 집에서 요리를 할때 일절 조미료를 사용하지 않아요.
그래서일까..
이곳에서 요리들을 맛을 보니 정말 입안에 착 감기는 것 같은 느낌이 좋았습니다.


그리고 요리들이 모두 정성의 손길이 그대로 느껴지실겁니다.


눈으로만 봐도 즐거운 요리들 그자체더군요.


그리고 요리들이 정말 다양하게 나와서 골라 먹는 재미가 있어서 좋았다는 생각도 했어요.


그 중에서 제가 제일 맛있게 먹었던 건 바로 버섯탕수입니다.
깔끔한 맛이 정말 일품이더군요.


튀김도 어릴적부터 엄청 좋아해서 그런지 먹는 내내 기분이 좋더군요.


평소에 집에서 자주 요리해 먹는 두부도 이곳에선 정말 멋진 요리로 탈바꿈해
특별한 맛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맛있는 요리들로 눈요기도 하고 맛도 음미했으니 이젠 마지막에 나오는
정식을 볼 차례입니다.

사실 정식이 나오기 전에 배가 불러서 숨도 못 쉴 지경이었는데..
한국사람 아니랄까봐..
밥은 먹어줘야 왠지 식사를 다 즐긴 느낌이 드는건 왜 인지..
ㅋㅋ..


어때요..
정식만 봐도 정갈하고 참 이쁘게 나오죠..


식사를 다 했으면 이젠 후식차례..
아침에 한 듯한 떡과 과일 그리고 곶감등이 후식으로 나왔습니다.
곶감을 보니 마치 할머니댁에서 자주 먹었던 생각이 쏴~~.

어떠세요..
약선요리들 잘 보셨나요..
요리 하나 하나에 정성이 가득한 요리들..
우리의 먹거리 한식..
세계 어느 요리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음식점 이름 - 정림(약선요리 전문점).-051. 552.1211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