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엘리베이터 처음이야!

 

살다보면 생각지도 못한 일을 겪게 되는 일이 많다. 물론 너무 웃겨서 정신을 못 차리는 일도 어쩌다 한 번 생기기도 한다. 휴일 남편과 점심을 먹으로 외식을 갔을때 바로 그런 일이 생겼다. 치과 치료때문에 고기를 며칠 못 먹었다며 고기가 먹고 싶다는 남편과 함께 고깃집에 갔다가 생긴 일이다.

 

 

엘리베이터우리부부를 멘붕시킨 엘리베이터

2, 3층이 고깃집이었는데 사람들 입소문에 2층 고깃집이 맛있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어 우린 바로 옆 1층 입구에 있는 엘리베이터를 탔다.

 

엘리베이터 문이 닫기고 우린 2층을 눌렀다.

 

띵똥!!

소리를 내며 2층에서 섰고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마자 우린 생각지도 못한 상황에 급 당황하며 박장대소를 했다. 평소 무뚝뚝한 남편도 예외가 없는 상황이었다.

푸하하~

 

우릴 한동안 정신없이 웃게 만든 엘리베이터의 실체 그것은 바로 엘리베이터 문이 열림과 동시에 나무판으로 막아 놓았던 모습이었다. 누가 이런 상황이 펼쳐진다고 생각할 수 있을까...그저 할말을 잃고 멘붕이 오는 순간이었다.

 

우린 어쩔 수 없이 3층 고깃집으로 향했다.

 

점심시간이지만 손님이 거의 없었다. 왠지 고기맛이 없을 것 같은 불길한 느낌이 쏴~~

 

하지만 고기는 생각보다 그리 나쁘지 않았다.

 

치과 치료때문에 먹지 못했던 고기를 먹으니 힘이 나는 것 같다던 남편의 말.. 그 말에도 빵 터졌다. 우린 점심을 먹은 뒤 가게와 연결된 엘리베이터를 탔다.. 그런데.. 엘리베이터를 타자마자 2층에서의 황당한 모습이 자꾸 생각나 서로 얼굴을 보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살다보면 정말 별별 일들이 많이 생긴다. 때론 이런 황당한 상황이 될 수 있지만 박장대소를 하게끔 즐거운 일이라 기분은 나쁘지 않다.

음하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