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마트에서 알뜰하게 쇼핑하는 방법

집 바로 옆에 마트가 몇 개 생기다 보니 필요한 것이 있으면 재래시장보다 자연스럽게 더 자주 가게 되더라구요. 솔직히 처음엔 엄청 편하다 싶었는데 한 달 동안 마트에서 산 지출 내역을 보니 생각외로 지출이 엄청 났지요. 이렇게 계속 가다간 가계가 적자로 돌아 설것 같은 생각이 뇌리를 급습하여..나름대로 전 마트에 놀러가 듯 가는것을 자제하기로 결심했답니다. 물론 신문지속 전단지로 현혹되는 것도 찔끔 눈을 감기도 했지요. 그렇게 시간이 흘러...지금은 나름대로의 노하우로 쓸데없는 지출이 많이 줄었습니다. 그럼 제가 나름대로 알뜰하게 장을 보고 생활비를 절약할 수 있었던 '마트에서 알뜰하게 쇼핑하는 저만의 노하우'를 살짝 공개할까합니다.

** 마트에서 알뜰하게 장 보는 노하우..**
1. 마트에 가서 살 물품리스트를 포스트잇이나 마트전용 메모지에 미리미리 적어 둡니다. 그렇게 하시면 꼭 필요한 물품만 사게 되고 다른 것을 사고 싶어도 나름 스스로 제어가 되더라구요..

2. 아침일찍 마트에 가거나 아님 저녁 늦은시간이나 문 닫기 전에 가세요.마트 문을 여는 시간이 보통 10시입니다. 그 시각에 가시면 야채, 과일이 제일 신선하거든요.. 신선한 것을 산다는 것도 돈을 절약하는 한 방법입니다.

그리고 문 닫기전 마감시간이 되면 각종 야채나, 식품, 고기류, 과일등이 최저 20%~최고 60%까지 싼 가격에 구입이 가능하답니다.

거기다 덤으로 하나 더 붙여 주는 경우도 있어 엄청 실속하다는...

3. 식구가 적다면 야채는 재래시장보다 마트에서 구입하는게 더 실속있어요. 야채의 경우엔 시장보다 20%~50%까지 비싼 경우도 많지만 싸다고 무리하게 사 가지고 오시면 오히려 너무 야채가 많아 관리를 잘 하더라도 신선도가 떨어지고 시들어서 버리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저도 처음에 싸다고 재래시장에서 구입했지만 절반이 쓰레기통으로 직행...오히려 적은 식구엔 마트에서 먹을 만큼 야채를 구입해서 드시는 것이 돈버는 일입니다.

4. 식품중에서 특히 우유,유제품,두부등을 고르실때 앞에 진열된 것 보다는 뒷 쪽에 있는것을 구입하세요. 잘 보시면 날짜가 뒤에 진열된 것이 더 길답니다. 시장처럼 마트에 매일 오는 것이 아니라 일주일에 2 ~3번정도 정해서 가다보니 날짜가 되도록 여유있게 되어야 신선하게 먹을 수 있겠죠..

5. 쓸데없는 지출을 막을려면 마트에 가는 횟수를 줄이는 것이 중요해요. 나름대로 계획적인 지출항목을 메모해서 1주일에 1번이나.. 아님 2번 이런식으로 정하면 나름 돈을 절약할 수 있답니다.

6. 식료품이 떨어질때쯤 되면 냉장고 정리를 하셔요. 냉장고 청소도 하게 되고 심적으로 쓸데없이 마트에 가서 사가지고 와야지하는 마음이 사라질겁니다.

7. 마트별 포인트 카드를 잘 이용해 보세요. 적정 금액이 되면 현금으로 사용가능해서 좋아요. 저도 얼마전에 포인트로 계산을 대신 했다는..ㅎ사용한 만큼의 포인트가 누적되니 돈이 아껴지는 것이 눈에 보이던데요.

8. 한 달에 한 번씩 오는 할인쿠폰을 잘 활용하세요. 보통 금요일~일요일에 할인쿠폰 행사를 하니 장을 그때 보시면 굿! 평소에 계획없이 마트에 갔다가 이것 저것 구입하다보면 정말 큰 손해겠지요..

9. 마트에 갈때는 꼭 장바구니를 가지고 가세요. 장바구니를 가지고 가면 50원의 돈이 이익.. ' 에게게~~ 꼴랑 50원..' 하시겠지만.. 이것도 마트갈때마다 한 달로 계산하면 나름 푼돈이라도 절약된답니다. 절약하는 습관은 작은 것에부터 시작 아니겠어요. 장바구니도 요즘에는 접는식으로 잘 나오니까 꼭 핸드백에 넣어 다니세요. 보여주기만 해도 50원 절약!..ㅎㅎ

10.가계부 작성은 요즘 사람들 다 하시지요. 가계부 작성한 영수증은  마트에 비치된 지역발전 기금함에 넣어 주세요. 영수증 하나로 나름 좋은일도 하면 정말 뿌듯하겠죠!

가면 갈수록 서민들의 생활은 점점 더 어려워지는데..누구에게 하소연을 한들 알아 주는 세상도 아니고.. 그저 스스로 자구책을 구하는 수 밖에..ㅠㅠ. 여러분도 조금이나마 가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스스로 노력해야 하지 않을까요.. 경제가 어려울 수록 주부여러분들도 알뜰하게 생활을 꾸려 나가시길.. 우리모두 힘든 세상 잘 이겨 나가자구요...
다음글-옷가게 점원이 가르쳐 준 방법으로 옷정리를 해보니 대박!

가짜 탑마트 확실한 구별 법..

Posted by 줌 마 생활속 기사 : 2010.11.17 06:30
                   

가짜 탑마트 구별하는 법

 " 여기 적립카드요.."
" 손님..여기에선 사용할 수 없는 카드인데요.."
" 네에?!.. 여기 탑마트 아닌가요??? "
" 여긴 개인이 운영하는 탑마트거든요.."
" .........네에....."

차를 타고 가다 간판만 보고 탑마트라고 생각하고 들어 갔는데..
탑마트가 아니라는 종업원의 말...
솔직히 조금 의아했습니다.
누가 봐도 탑마트같은 느낌이 쏴~~악!
헐...
여하튼 체인점으로 운영하는 탑마트가 아니라
개인으로 운영하는 탑마트라는데 어쩌겠어요..
전 적립카드를 냈다가 그냥 카드지갑에 집어 넣었습니다.



알뜰주부가 아니더라도..
누구나 다 마트에 가서 적립카드를 내는 것은 이제 필수가 되었는데..

탑마트가 아니라는 마트 직원의 말에 적립카드를 제시한 손이
부끄럽기까지 하더군요.

탑마트라고 착각한 저로써는 자주 가는 탑마트와 어떻게 간판이
다른지
궁금하기까지 했습니다.

그래서 자주 가는 탑마트를 찍어 봤습니다.




이 곳이 오리지날 탑마트입니다.

탑마트옆에는 이렇게 수목돌풍이라고 적힌 플랫카드가 걸린 곳이 많지요.
그런데 제가 착각한 탑마트는 정말 신경써서 보지 않으면 개인이 하는
탑마트라고 생각할 수 없을 만큼 비슷했답니다.



멀리서 본 오리지날이 아닌 가리지날 탑마트..ㅎ



어떤가요..
제가 이 곳(↑) 탑마트에서 물건을 사고 적립카드를 제시한 이유를 알겠죠.
전 완전히 탑마트 분점인 줄 알았다는..



제가 이번 일로 인해 말씀 드리고자 하는 것은 바로..
탑마트라고 다 똑같은 탑마트가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위에서 본 탑마트처럼 오리지날 탑마트처럼 비슷하게 외부를 꾸며서
장사는 하는 곳도 있다는 것입니다.
탑마트라고 저처럼 착각하지 말고 정확이 오리지날 탑마트 즉
서원유통 탑마트라고 적혀 있는 곳을 확인하시길요...^^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