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비빔밥과 칼국수세트가 단돈 3,500원

재래시장에 식자재를 사러 갔다가 너무도 착한 가격으로 파는 음식점이 있어 오늘 소개할까합니다. 지금 생각해도 대단하다라는 말밖에 안 나오네요.. 도대체 어떤 음식점이길래 서두에 대단하다는 말을 먼저 했는지 말씀드릴께요 서면에 번화가 주변에 위치한 오래된 재래시장이 있습니다. 번화가 주변이지만  늘 북적 북적한 재래시장이지요. 얼마전까지 보지 못한 가게를 오늘 지나가다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그곳은 바로 칼국수를 파는 음식점이었지요. 점심시간이 조금 지난 시간인데도 어찌나 사람들이 많이 들어갔다 나왔다하는지 궁금도 하고 식전이라 출출해 남편과 같이 들어가서 이곳에서 식사를 하게 되었습니다.

" 자기는 뭐 물낀데? "
" 나.... 비빔밥...어.... 비빔밥하고 칼국수가 세트로 3.500원 하네..뭐이리 싸노!! "
" 그러게... 그라믄 난 돌솥비빔밥하고 칼국수 세트 물란다..자기는 ? "
" 난  비빔밥하고 칼국수세트 "



가게안에 들어설때만 해도 시장통이라 칼국수 전문점인 줄 알고 칼국수만 먹으러 들어 갔는데 의외로 비빔밥과 돌솥비빔밥 세트가 있어 놀랐답니다. 칼국수 한그릇이 원래 3,000원인데 어떻게 비빔밥과 세트로 3,500원이 될 수 있는지 정말 신기하기까지 했지요. 거기다 공기밥은 단돈 500원...캬....물론 메뉴판에 적어 놓은 것처럼 칼국수는 小 자라고 앞에 적어 놓아 양이 적겠지하고 생각했지요. 그런데 종업원이 주문했던 음식을 들고 오는 것을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답니다.




비빔밥과 칼국수 세트 요것이 3,500원짜리구요..



요것이 바로 돌솥비빔밥과 칼국수 세트 4,000원짜리 음식입니다. 우리 세트메뉴라고 해 칼국수가 小 라로 양이 엄청 적을 주 알았거든요..여하튼 보자마자 두 눈을 의심할 수 밖에 없었답니다.

" 와....뭐가 이리 많노..2인분인데.."

그릇이 조금 작다 뿐이지 구색은 정확히 다 맞춘 식단이었습니다. 그런데 양만 많다 뿐이지 혹시나 맛은 엉망이라고 생각을 하시는 분들이 있을 것 같아 미리 말씀드리는데 가격대비 완전 대박이었죠. 맛도 나름대로 맛있었고 정갈하니 너무 좋았습니다. 채소도 다른 비빔밥집처럼 구색을 맞춘 것 같아 하나 흠잡을때가 없었죠.



김치반찬 하나를 두고 먹기엔 조금 부족한 반찬이라는 생각이 드는 순간.......종업원에게 김치를 더 갖다 달라고 말하려고 고개를 돌리니 반찬은 넉넉하게 먹을 수 있게 셀프로 되어 있더군요. 근데 셀프라고 되어 있긴 하지만 미리 편하게 김치를 갖다 먹을 수 있게 담아 놓은 모습도 보였습니다. 아무래도 재래시장이다 보니 나이든 어르신들이 많이 오셔셔 일부러 담아 놓은 것 같기도 하더군요.

 

 

여하튼 양도 많고 맛도 괜찮아 숟가락 젓가락이 쉴새없이 움직였답니다. 똑딱이카메라로 찍어서 화질이 별로라 맛없게 보일지 몰라도 실제는 안 그래요..ㅎ


물론 가게안도 자리가 없을 정도로 북적이는 진풍경이 펼쳐졌답니다. 거기다 쫄깃함의 대명사 손칼국수라서 그런지 손으로 계속 반죽을 하며 칼국수를 만들어 내는 모습도 볼거리였답니다. 솔직히 재래시장안에서도 칼국수가 팔긴하지만 개인적인 생각엔 이렇게 손으로 만들어주는 쫄깃한 칼국수맛을 보러 일부러 이곳을 찾기도 하겠다는 생각도 들었지만 무엇보다도 비빔밥, 돌솥비빔밥 세트메뉴의 착한 가격때문에 많이 찾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어때요..요즘 밥값 장난이 아닌데 정말 가격 착하죠..^^


tip) 가게이름- 영자면옥
     위치- 부전시장 부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