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레가 남았을때 간단히 해서 먹는 요리는?

요리를 하면 딱 맞게 사람 수대로 맞게 해야 하는데 늘 손이 크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넉넉하게 하는 편입니다. 그렇다보니 본의 아니게 아침에 끓인 국은 하루 종일 먹는 날도 꽤 될 정도라는...아마도 딱 맞거나 약간 모자란다는 느낌이 들면 왠지 안 될 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늘 요리를 하면 넉넉하게 하나 봅니다. 얼마전에는 채소를 정리하다 카레를 만들게 되었는데 이것 또한 너무 넉넉하게 해 버렸지 뭐예요. 그런데 남은 카레로 나름 멋진 한끼 식사를 만들어 먹었다는 사실..그건 바로 '라면카레' 입니다.

채소

냉장고에 들어 있는 채소정리 하는 날.....

카레

조금 넉넉 아니 많이 넉넉하게 만들어 버린 카레

카레라면

아침에 먹고 난 뒤 이렇게 많이 남았습니다. 좀 심했나요? ㅎㅎ 점심을 조금 늦게 먹게 되어 간단하게 라면으로 카레를 섞어 먹으면 어떨까하는 생각이 들었지요.

라면

그래서 라면만 삶은 두에 물로 한번 헹궜어요. 삶은 라면은 물에 헹궈줘야 팜유가 제거되거든요. 팜유 몸에 축적되면 안 좋은거 다 아시죠?

라면

한 번 물에 헹군 뒤에 채에 받쳐 물기를 확실히 제거해 주세요.

카레라면

그리고 라면을 접시에 올린 뒤 따듯하게 데운 카레를 라면 위에 부어 주심면 카레라면 끝!

카레라면

정말 간단하게 한끼 식사가 해결되었습니다. 마치 음식점에서 나온 비쥬얼로..조금 아쉽다면 카레 만들때 피망이도 색깔별로 좀 넣을걸 하는 아쉬움이 샤샤삭...ㅎㅎ

라면

근데 라면 하나로 한끼 식사 거뜬할까하는 의구심이 들죠... 하지만 진짜 밥 한끼 먹는 것보다 완전 배가 불렀다는...


카레에 채소가 많아서 일까 라면카레를 반도 안 먹었는데 벌써 배가 불러지더군요..남편도 처음에 안 먹는다고 하더니 한 젓가락 먹어 보곤 생각했던 것과 달리 괜찮다고 한 접시 뚝딱 하더라구요. 하여간 생각보다 쉽게 라면만 끓여서 특별식도 만들고 남은 카레도 처분했다는 사실...ㅋ 아참...카레가 남았을때만 일부러 만들어 드시지 마시고 3분카레로도 카레라면을 만들 수 있으니 집에 즉석카레가 있으면 라면만 끓여 완전 간단하게 특별식을 해서 드시면 될거예요. ^^

  1. 자취생 2014.04.08 07:24 신고

    자취생들에 정말 유익한 정보예요 감사합니다

  2. 정현맘 2014.04.08 08:44 신고

    카레라면 맛있겠어요 앙ᆢ먹고시포

  3. 111 2014.08.07 02:38 신고

    ....라면을 두번 삶으면 뭐하나요

    카레에 팜유 들어가는데....피식

허볼 치킨 가슴살로 만든 카레

닭가슴살은 운동하시는 분들이 좋아하는 음식이라는 생각을 완전히 바꾼 요리를 오늘 2부로 시작해 볼까합니다. 누구나 한번쯤은 드셔 보셨을 닭가슴살 .. 삶아서 채소와 먹는 것이 보통이었죠. 하지만 밥반찬 대용으로 온 가족의 식단을 책임질 음식은 어떠신가요.. 오늘 간단하면서도 맛있게 먹는 그리고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는 허볼 치킨가슴살로 카레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재료는 간단해요.. 허볼 치킨가슴살과 집에 자투리 채소를 이용할거예요.. 냉장고를 뒤져보니 감자,양파,오이고추가 있네요.. 다른 분들은 다양한 채소를 넣어 만드시길..


먼저 각종 채소를 큼직하게 썰어 주세요...

먼저 양파를 기름에 볶다가 감자를 넣어 볶습니다. 그리고 맨 나중에 살짝 오이고추를 볶아 주세요.


너무 익히진 마시고 살짝만요......그리고

물을 적당히 넣어 채소를 삶아 주세요.... 채소가 끓을 동안 카레를 물에 잘 개어 주세요.


요즘 카레가루는 끓는 물에 그냥 넣어서 끓이기만 해도 되는데 전 미리 개어뒀습니다. 이유는 카레의 양 조절을 하기 위해서입니다. 무턱대고 카레를 붓다보면 물의 양과 조절이 좀 힘들거든요..

그리고 허볼 치킨가슴살을 준비해 주세요.......준비야 봉투를 뜯는 일...ㅎㅎ


채소가 끓기 시작하면 기름이 뜨는데 그 기름은 제거해 주세요...

그리고 준비해 놓은 허볼 치킨가슴살을 넣어서 한번 푹 끓여 주세요.


마지막으로 카레를 개어 놓은 것을 농도 조절하며 넣어 주세요...

물론 끓기 시작하면 살살 저어서 냄비에 눌어 붇지 않게 신경쓰시구요.........


자.....이제 완성된 카레를 밥에 부어 보겠습니다.

캬....이렇게 보니 카레전문집에서 파는 요리같네요......ㅎㅎ

완전 맛있어 보이죠..... 울 남편 색다른 카레요리를 맛보곤 완전 맛있다고 폭풍 칭찬했어요. 느끼하지 않고 텁텁하지 않은 요리가 되었다면서 말이죠.... 어때요... 허볼 치킨닭가슴살 채소와 그냥 섞어서 먹는거랑 차원이 좀 다르죠...무엇보다도 다른 반찬이 필요없을 정도로 완벽한 요리라 더 좋았답니다.^^
 

[생선 비린내때문에 구운 생선이 싫다면....]
생선 비린내때문에 구운 생선이 싫다는 분들을 주위에서 심심찮게 본답니다. 솔직히 생선을 너무 좋아하는 저로써는 이해하기 쉽지 않았지요. 그런데 역지사지로 제가 육고기 즉 수육을 좋아하지 않는 이유가 바로 고기를 삶을때 나오는 특유의 누린내때문인지라 그 부분과 상통한다고 생각하고 모임에 가면 그 분들을 조금씩 이해하기 시작했지요.

" 난...구운 생선을 좋아하긴하는데 왜 그렇게 비린내가 받치는지... 비린내만 안 난다면 진짜 잘 먹을텐데.."
" 비린내?!.. 야... 생선 굽는데 특유의 생선 냄새 안나는게 어딨냐... "

맞는 말이지만 생선을 구울때마다 온 집안에 냄새가 진동하는 것을 어찌 아니라고 말을 할까요... 하지만 전 당당히 그 부분에 대해 이렇게 말을 합니다.

" 비린내 안나는 생선 솔직히 별로 없잖아... 그러니 이 방법으로 한번 구워봐...그런 맛있게 생선구이를 먹을 수 있을거야.." 라구요...

생선 비린내때문에 생선구이를 꺼리던 지인들은 제 말에 귀를 쫑긋 세우고 듣고는 모두들 하나같이 .." 그럼 되겠네... 오우~" 라고 하며 유익한 정보라며 좋아라 했습니다. 뭐...유익하다고 말은 했지만 집에서 그렇게 하고 있는지 의문이지만요..... ㅎ 그럼 제가 지인들에게 가르쳐 준 비린내 없는 생선구이 하는 노하우를 블친님들에게도 알려 드릴까합니다. 아마도 이 방법은 처음 보실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럼 시작해 볼까요.....먼저 깨끗이 씻은 생선을 물기를 쫙 빼 주신 후....


카레를 생선 위에 솔솔 뿌려 주세요....아참.. 카레자체가 짭쪼롬하니 양념이 다 되어 있으니 소금은 생선에 별도로 뿌리지 마세요....


생선 앞 뒤로 카레가루 솔솔~~~


그리고 한 5분간 카레가 생선 속에 짬쪼롬하게 간이 배이게 잠시 두시공......


5분이 지난 후...... 생선위에 뿌려진 카레를 탁탁 털어 냅니다. '왜 뿌린 카레를 다시 털어내? ' 라고 하실텐데요...5분 정도 카레를 뿌려 두면 생선에 카레가 잘 배인 상태라 카레가루를 털어내도 상관없어요. 그리고 카레가루가 많으면 생선이 다 익기전에 타버리거든요..그래서 생선에 카레가 스며든 상태가 적당해요..


자...이제 달궈진 후라이팬에 카레를 묻혀 놓은 생선을 굽겠습니다. 앗! 생선 구울때는 꼭 뒷면부터.......


"지글~지글~ "  앞 뒤로 생선을 뒤집어가며 구우니 색깔이 좋은데요.....물론 이렇게 구워 보시면 아시겠지만 생선 특유의 비린내가 나지 않고 카레의 향이 생선에 스며들어 고소함이 느껴질겁니다.


물론 카레를 묻혀 구운 생선의 맛은 비린내 전혀 나지 않고 정말 맛있다는.....대부분 카레는 야채와 육고기를 넣어 끓인 후 밥에 비벼 먹는데 이젠 이렇게 생선구이를 할때 사용하시면 느끼한 면이 전혀 느끼지지 않아 평소 생선구이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이라도 이렇게 해 놓으면 밥 한공기 그냥 뚝딱하실겁니다. 이젠 비린내 없앤다고 마늘을 같이 생선과 굽는 다던가 아님 레몬을 넣는 그런 수고는 이제 하시 마시고 ..카레를 묻혀 구워 보시길요... 맛은 고소하고.. 비린내도 전혀 나지 않아 생선구이를 꺼리는 분들 뿐만 아니라 생선을 좋아하는 분들에겐 특변한 생선구이가 될것입니다. ^^


 

  1.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2.09.21 06:23 신고

    ㅎㅎ카레향이....생선 비린내를 잡아주지요.

    맛있어 보입니다.

    워낙 생선구이를 좋아하는 노을이라...

    잘 보고가요. 지기님..^^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9.22 06:06 신고

      요리 잘하는 노을님은 해 보셨겠죠?
      주말입니다.
      일주일이 왜 이리 빨리 가는지 ...저만 그런가요?! ㅎ

  2. Favicon of http://care2001.tistory.com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2.09.21 06:34 신고

    저~ 카레향이 너무 좋아요.ㅎㅎ
    오늘 고등어 사다가 요렇게 구울까봐요.
    맛있겠는걸요.
    이쁜 하루 보내셔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9.22 06:05 신고

      어제 고등어 구워 드셨나요? ㅎ
      즐거운 주말입니다.
      기분 좋게 시작하세용....
      앗....아까 댓글 달려고 갔다가 튕겼어요..
      차단된 사람이라고 해셩...ㅜㅜ

  3. Favicon of http://gajokstory.com BlogIcon 우리밀맘마 2012.09.21 07:21 신고

    그런데 어른들은 또 카레맛을 싫어해서 ㅎㅎ
    아이들은 좋아할 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9.22 06:06 신고

      앙....우리부부는 좋아라하는뎅...
      주말 잘 보내셔요...맘마님.^^

  4. Favicon of http://comterman.tistory.com BlogIcon 컴터맨 2012.09.21 09:20 신고

    제가 딱 이런 이유로 생선 구이를 그닥 좋아하지 않는데, 카레가루를 한번 뿌려달라 해야겠네요 ㅎㅎ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9.22 06:06 신고

      완전 쥑입니다..
      한번 먹어보면 못 헤어날걸용..ㅎ

  5. Favicon of http://bihea.tistory.com BlogIcon 은이엽이아빠 2012.09.21 11:07 신고

    어~ 오늘 출연한 고기가 고등어 맞나요?.. 고등어 비린내도 잡아준다는거죠?..
    한번 해봐야겠네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2.09.22 06:07 신고

      앗.... 밀치입니다...
      고등어도 그렇게 해 드시면 될거예요...생선이니..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