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즐거운 추석입니다. 아무리 바빠도 일년에 두 번 모이는 명절 중에 하나인 추석은 더 운치있고 기분 좋은 명절인 것 같습니다. 기온도 적절한 전형적인 가을 날씨에 햇과일과 햇곡식이 나오는 시기라 더 풍성하게 느껴지는 명절이기도 하지요. 하지만 우리 주부님들 하루종일 기름냄새를 맡으며 추석음식 장만을 하는 게 보통 힘든 일이 아니지요. 그래도 보고 싶어하는 가족들을 만나니 힘든 모든 것이 아무리 힘들어도 다 보상이 되는 명절이기도 해요.. 그런데 추석연휴 내내 기름기 많은 음식을 먹은 탓에 일부러 밖으로 나가 기름기없는 음식을 먹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죠.. 저도 그랬답니다.

그런데 여러분은 어떤 음식들을 주로 많이 먹나요? 제가 생각하기론 회가 아닐까하는데요.. 왜냐하면 말을 하지 않아도 대충 그 이유를 아실겁니다. 며칠 내내 기름냄새와 기름기있는 음식을 섭취하다 보니 싱싱한 회에 초고추장 그대로 생각 나지요. 부산의 유명한 회센타가 밀집된 광안리는 명절 당일이 제일 바쁠 정도로 북새통을 이룬다고 하니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생각하구나하는 것을 그대로 느끼게 합니다. 통계적으로 명절에 가족들이 한자리에 모이면 대부분 회를 시켜 드시거나 횟집에서 그동안 만나지 못했던 회포를 푼다고 하니 공감이 갑니다. 


그럼 추석연휴, 가족들과 외식을 한다면 어떤 음식이 인기가 있는지 한번 분석해 볼까요..개인적인 생각이 99.9% 이므로 다른 사람들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니 그 점 참고 하시고 재밌게 읽어 주시길요...

 *추석연휴, 가족들과 외식을 한다면 어떤 음식이 인기가 있을까?*
첫째...


명절 내내 기름기 있는 음식으로 배를 채우다 보니 왠지 싱싱한 회가 당기는 것은 기본인 것 같습니다. 초고추장에 싱싱한 회를 찍어 먹으면 느끼한 느낌이 다 없어질 것 같은 느낌...거기다 매콤한 매운탕도 느끼한 느낌을 없애주는 한 몫을 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요. 그래서일까요.. 명절연휴에 횟집이 밀집된 곳은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룬답니다.
둘째... 갈비

명절음식으로 갈비찜을 하긴 하지만 넉넉지 못한 갈비찜으로 인해 왠지 아쉬운 마음이 많이 들지요. 무엇보다도 일일이 준비하지 않아도 되고 편한 마음으로 갈비를 넉넉히 구워 먹을 수 있어 외식으로 선호하는 것 같습니다.
세째...국음식

아무리 기름기가 많은 명절 음식이라고 해도 탕수육이나 짜장면등은 아이들을 위해서 시켜 주기도 하지요. 물론 아이 뿐만 아니라 어른들의 술안주로 적당한 중국음식 요리들이 많다보니 같이 시켜 먹는 일도 많은 것 같습니다.
네째...한정식

열심히 일했으니 이젠 편하게 대접 받고 싶은 느낌을 느끼고 싶다는 의미에서 한정식을 찾는 사람들이 많을 것 같아요. 사실 저도 명절이 끝나면 한정식에서 편하게 각종 요리를 먹는 기분도 만끽했던 좋았던 기억이 새록새록 납니다. 그외는 피자나 통닭등이 있지만 그건 아이들 전용이라 패스하겠습니다.

예전엔 시댁에 갔다 오는 길에 가족과 오붓하게 먹고 왔던 외식이 이젠 명절을 맞아 시댁에 모인 친지, 가족들과 함께 먹는 외식으로 바뀐 것 같습니다. 명절연휴 가족들과의 외식은 이젠 新풍속도로 명절 외식문화로 자리 잡은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