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주도의 살사페스티벌은 이렇습니다

제주도에서 열린 살사 페스티벌 현장 속으로..

함덕 서우봉해변에서 열린 2015 제주살사페스티벌 현장 포스팅입니다. 살사를 사랑하는 많은 분들과 관광객 그리고 제주도민 모두 참가하는 가운데 함덕은 살사의 도가니에 빠져 들었습니다. 평소 춤을 잘 못추는 저도 오늘은 부끄럼을 뒤로 한 채 음악에 맞춰 몸을 맡겨 봤습니다. 살사페스티벌 본 공연에 앞서 라인댄스를 가르쳐주는 시간도 마련되어 모두가 흥겨운 한마당이 되었습니다. 그외 부대공연은 살사페스티벌에 참가 아니 넋 놓고 구경하는 바람에 사진이 없어 많이 아쉬워요..그나마 다행인 것은 동영상은 찍었다는거.... 그러고 보니 남편은 동영상 찍는다고 저랑 재미나게 살사페스티벌을 즐기지 못했네요.. ㅡㅡ

 

라인댄스를 가르쳐 주는 모습

대부분 살사를 배우는 분들이나 전문으로 하시는 분들이 많이 오셨지만 관광객들도 즐기려는 모습에 더 흥이 났습니다. 다음엔 제주도민, 관광객들이 더 많이 즐겼음하는 바람입니다.

 

함덕서우봉해변에서 열린 살사페스티벌

각종 부대행사도 많이 열렸는데요.. 외국에서 온 밴드 뿐만 아니라 제주도에서 유명한 밴드도 나와 살사페스티벌을 더 빛내줬습니다.

 

모두가 하나 되어 즐기는 제주비치 살사 페스티벌 정말 시간 가는 줄 모르게 즐겼네요. 살사의 매력에 흠뻑 빠지게 되는 동영상도 준비했으니 제주비치 살사 페스티벌이 궁금하신 분들은 재미나게 보고 즐겨 주시길...물론 내년에 살사페스티벌에 더 멋진 모습으로 만나는 걸로.....오늘 살사를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준 살사페스티벌 관계자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이런 재미난 축제가 제주도에 많이 열렸음해요... ㅎㅎ

 

 

 

 

 

 

제주도 정월대보름 최고의 들불축제를 보니 대박이야!

제주도 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잘 알려진 들불축제의 하이라이트를 직접 보니 가히 장관이었습니다. 며칠전 관공서에 볼일을 보러 갔다가 토요일에 오름에서 들불축제를 하는데 꼭 구경가보라는 말에 귀가 솔깃했지요. 그래서 시간을 내어 일부러 조금 먼 거리지만 들불축제가 열리는 애월읍 새별오름 축제장에 가게 되었습니다.

 

들불축제들불축제가 열리는 새별오름 현장

하루 전 남편의 폭풍검색으로 우린 지름길로 새별오름으로 가게 되었습니다. 축제장에 가기 전까지는 나름대로 한적한 시골길이었는데 약 몇 백미터 축제장 입구부터는 거북이 운행을 할 정도로 많은 차들이 보이더군요. 너무 한적한 길이라 축제장에 가기 전까지 축제를 하는가하는 의구심마져 들었어요.

 

축제장 부근에 다달를 즈음 한쪽에 주차된 차를 보니 아무래도 심상치 않은 분위기입니다. 몇 시간전에 미리 왔는데 이렇게 차들이 많으니 아무래도 축제장에서는 주차할 자리가 있을까하는 생각에 순간 걱정이 쏴~~

 

뜨아.... 축제장 입구에 들어서는 순간 양쪽에서 오는 차들로 꽉 막힌 상태입니다. 오호~~~ 세계적인 축제라고 소문이 자자하더니 역시나 하는 생각이 마구마구 들었습니다.

 

들불축제장으로 들어가는 입구

 

축제를 시작하려면 약 3시간은 기다려야 하는데 이미 축제장 주차장은 만차 수준입니다.

 

새별오름에서 열릴 들불축제장

 

새별오름 쪽을 보니 하얀 천으로 덮어 놓은 것이 눈에 띄네요..자세히 보니 무덤입니다. 혹시나 불이 날까 싶어서 그런지 천으로 덮어 놓은 모습이네요..

 

들불축제는 전국적으로 유명한 사진촬영을 하는 곳이라고 합니다.그래서인지 곳곳에 카메라를 설치해 놓은 모습이 많이 보이더라구요..

 

새별오름 가는 입구

 

새별오름 부근에는 각종 행사를 하는 곳도 많아 볼거리와 먹거리가 다양했습니다.

 

7시 30분에 시작하는데 몇 시간전부터 이미 새별오름 주변은 많은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루었습니다.

 

사회자의 멘트와 함께 들불축제의 화려한 장이 시작되었습니다.

 

새별오름에 불을 붙이기 위해 등불을 가지고 가는 사람들의 모습

 

제법 많은 사람들이 등불을 가지고 오름 주변에 모여 드는 모습입니다. 제가 보기에 몇 백명은 족히 보였습니다.

 

새별오름에 불을 붙이기 위해 한 줄로 길게 늘어 서고 있는 모습

 

이제 카운터 다운만 남은 상태입니다. 모두 숨죽인 가운데 멋진 들불축제의 하이라이트를 구경하는모습입니다.

 

웅장한 음악과 함께 들불축제가 시작됩니다. 화산에서 용암이 분출하는 모습을 멋지게 불로 재연하는 모습입니다.

 

드디어 불이 붙었습니다. 혼저옵서예란 글귀와 함께 들불축제가 화려하게 시작되었습니다.

 

세계적인 축제라 그런지 외국인을 위한 배려도 엿보이는 글귀..... 웰컴 투 제주!

 

불의 화려함 속에 많은 사람들이 기원하고 바라는 일이 다 잘 이뤄졌음하는 바람입니다. 저도 제주도에 이사를 와 새로운 곳에 정착했으니 잘 되게 해 달라고 맘 속으로 빌었습니다. 정월대보름 행사라 더 뜻깊은 들불축제인 듯 합니다.

 

화려한 들불축제에 불꽃놀이까지...대단하더군요.

 

마치 불꽃축제를 보는 듯해 순간 부산 불꽃축제가 생각났습니다. 바다위에서 벌이는 축제랑 산에서 벌이는 축제랑 사뭇 다르게 느껴지는 화려한 축제 그자체였습니다.

 

화려한 불꽃놀이와 함께 등불을 든 몇 백명은 이내 새별오름에 불을 붙입니다.

 

바람이 많이 불지 않아 불기운이 많이 번지지는 않았지만 운치는 그대로 느껴지는 멋진 모습이었습니다. 허허벌판이라 기온이 많이 내려간 상태라 한겨울같은 날씨였는데 들불축제를 하니 몸이 따듯해지는 기운을 느낄 수 있더군요.

 

아무래도 활활타는 들불때문에 그 열기가 먼 곳까지 전해져서 그런가 봅니다.

 

대부분 관광객들이 제일 많이 보였던 것 같고 외국인들도 섞여 있어 제주도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축제임에는 틀림이 없어 보였습니다.

 

2015 제주도 들불축제 현장 - 새별오름

 

불이 번질때마다 사람들의 탄성은 절로 나왔고 이런 멋진 축제를 보게 되니 새롭기도 하더군요.

 

활활 타오르는 새별오름

 

들불축제와 함께 불꽃도 같이 터져 이내 새별오름 주변은 축제의 장이었습니다.

 

들불축제를 하는 동시에 흥겨운 음악과 댄스도 있어 나름대로 재미난 축제였습니다.

 

제주도 최고의 축제로 손꼽히는 정월대보름에 열리는 들불축제 한 번은 봐야할 멋진 축제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해마다 바다에서 봤던 부산불꽃축제와 사뭇 대조적였던 오름에서의 들불축제 정말 새롭고 장관이더군요. 다행히 제주시청에 근무하는 공무원의 덕분으로 하이라이트를 직접 보게 되어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다시 한 번 이 글을 통해 감사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네요.... ㅎㅎ 제주도 이사 온 후, 생각했던 것보다 친절한 분들을 많이 만나서 다행이라는 생각을 오늘도 하게 된 하루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