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거문오름

한국 생태관광의 메카이자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로 유명한 거문오름을 2015 세계리더스보전포럼을 맞아 미리 다녀 왔습니다. 거문오름에 가려면 미리 예약을 하고 가야 할 정도로 유명한 곳입니다. 아마도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된 곳이다 보니 잘 보존하고 관리하기 위해 인원수를 제한하는 이유도 있습니다. 간단히 거문오름 탐방안내부터 하겠습니다.


탐방시간 - 9시~1시 (30분간격)

탐방인원- 1일 450명

휴식일- 매주 화요일, 설날, 추석

해설프로그램 - 자연유산해설사 동행 탐방

인터넷예약제 (사전예약필수)

 

 

거문오름 가는 날 아침부터 비가 와서 혹시 산행을 못하지 않을까 걱정이 앞서더군요. 다행히 거문오름 안내소에 전화를 해 보니 산행을 한다길래 마음이 놓였습니다.

 

 

 

아침 9시에 사전예약을 했기에 서둘러 도착했습니다. 30분 간격으로 출발한다길래 혹시나 늦으면 관람을 할 수 없을까싶어서였죠.

 


 

20분이나 남았는데 벌써 이렇게 많은 차들이 주차장에 주차를 한 모습이었습니다.

 

 

나름대로 일찍 출발했다고 생각했는데 우리가 제일 늦은 것 같은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도 시간안에 도착했으니 다행...


거문오름 입구

 

 

입장권은 어른 2,000원, 청소년 1,000원입니다. 단, 제주도민은 주민등록증만 보여 주면 무료입장입니다.

 

 

훗...... 유명한 관광지는 거의 제주도민은 무료라는 것이 제주도에 사는 혜택이겠죠.

 

 

입장권을 보여 주면 탐방시 주의사항이 적혀진 카드를 줍니다. 이 탐방출입증이 없으면 거문오름에 갈 수 없으니 꼭 지참하시길...

 

거문오름 탐방하기 전에 해설사의 자세한 안내를 들어야 합니다. 어찌나 자세히 설명을 해 주시는지 귀에 쏙쏙 들어 오더군요. 물론 탐방로는 해설사와 함께 올라 간다는 점도 괜찮았어요.

 

 

비가 왔지만 한사람의 지각생이 없이 다 모여 같이 출발할 수 있었습니다. 참고로 너무 늦으면 탐방을 할 수 없으니 시간 필히 지키세요.

 


 

우린 정상코스 즉, 약 1.8km 1시간 소요되는 코스를 택했습니다. 많은 곳을 둘러 보고 싶었지만 비가 와서 다음 기회에 한바퀴 다 돌아 보려구요.. 미끄러운 지면이라 위험할 수도 있고...

 

 

자연의 향기와 소리를 들으며 거문오름 올라 갔습니다. 제주도의 공기는 어딜가나 좋지만 이곳 거문오름에서 느끼는 공기는 더 좋게 느껴지더군요. 몸과 마음이 휠링되는 그런 곳이라나 할까요..

 


 

평소 잘 걷지 않아 잘 걸을 수 있을까 걱정을 조금 했는데 길이 좋아 완전 날아 가듯 발걸음이 가볍게 느껴졌습니다. 물론 생각보다 가파르지 않고 걷기에 딱 좋은 코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자연과 한 몸이 되어 가는 느낌이 계속 드는 거문오름 올라 가는 길이었습니다.

 

 

거문오름 태극길 탐방로 능선에 도착했습니다. 생각보다 힘들지 않고 올라 왔지만 내려다 보는 풍경은 가히 절경이었습니다.

 

 

거문오름 능선에서 내려 다 본 풍경

 

 

거문오름의 탐방로는 분화구 내의 알오름과 역사유적지를 볼 수 있는 분화구 코스, 주변을 조망할 수 있는 정상코스, 분화구, 정상을 완주하는 전체코스로 구분됩니다. 전체코스는 그 모양이 태극을 닮았다하여 태극길로 불려지고 있습니다.

인터넷예약 - http://wnhcenter.jeju.go.kr/

인터넷예약은 전일 오후 5시까지 가능

이 글은 제주특별자치도 관광협회 공식 블로그기자단, 제주맹글이의 취재지원을 통해 작성된 글입니다. 제주여행 전문블로그 : cafe.daum.net/jta8866  |  제주여행 전문 포털 : www.hijeju.or.kr

                   

내가 지금 제주도에 살고 있다고 느끼는 순간!

얼마전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잘 알려진 제주도 만장굴에 다녀왔습니다. 제주도 여행을 자주는 왔지만 대부분 특정 관광지만 다녀 제주도 살면 이곳저곳 안가본 제주도 곳곳을 다녀 보겠노라고 생각했는데 꿈이 조금씩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아 기분이 좋습니다. 솔직히 아직 정착 단계이긴 하지만 생각보다 나름대로 수월하게 정착하고 있는 것 같아 다행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아마도 제주도에서 정착을 잘 할 수 있도록 이웃분들이 많이 도와 주셔셔 그런지도 모릅니다.

 

오늘은 어린시절 추억도 느낄 수 있고 지금은 좀처럼 보기 힘든 것을 포스팅 해 봅니다. 도심에서는 거의 보기 드문 모습이라고해도 과언이 아닐거란 생각을 하면서 말이죠. 그러고 보니 제비를 이렇게 한 곳에서 많이 본 것이 40년도 다 된 듯 합니다. 어릴적 할머니댁에서 봤던 그 모습만 추억으로 아른거릴뿐이네요.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세계적으로 큰 가치를 가지고 있는 제주도에 있는 만장굴을 구경하고 나온 뒤 잠깐 쉬려고 편의점을 들리려고 하는 순간 제비의 모습을 보게 되었습니다. 물론 제비가 살고 있는 제비집까지 한가득.....

 

제비집한 편의점 앞에 제비집이 한가득!

솔직히 남편과 저 둘 다 눈을 동그랗게 뜨고 한참을 쳐다 봤습니다. 너무 오랜만에 제비를 이렇게 많이 본거라...제주도 분들이 이런 이야기를 들으면 조금 우스울지도 모르겠습니다. 무슨 제비를 보고 그렇게 신기하게 느끼냐구요..하지만 도심에서 제비를 좀처럼 보기 어렵기때문에 더 신기하게 느꼈습니다. 하여간 도심이라도 제비를 볼 수 있는 곳이 있겠지만 제가 사는 곳은 거의 보기 드문 멸종새같이 느껴질 정도인지라 어릴적 추억의 새 그자체로 인식됩니다.

 

 

제비집참고로 제주도에 제일 많이 마스크를 하고 다니는 사람은 중국인들

자..그럼 만장굴을 구경하고 나온 뒤 본 제비집 어느 곳에 있었는지 한 번 둘러 볼까요.. 제일 먼저 눈에 띈 건 세계자연유산 만장굴 안내센터입니다.

 

처음엔 이곳에 제비가 진짜 살까란 생각이 들기도 했죠.. 하지만 주변에 날아 다니는 제비에 놀람.....

 

안내센터 옆 처마밑에도  몇 개 있고...

 

식당 입구에도 제비집이 있더군요.

 

만장굴 관광지 주변에 날아 다니는 제비들의 모습...사진으로 선명하게 많이 찍히지 않아 아쉬웠지만 그래도 한마리 찍혀 다행... ㅎㅎ

 

사실 만장굴 안내센터와 식당에 있었던 제비집만으로도 놀랐는데 더 놀란 것은 편의점에 가다 본 제비집이었습니다. 마치 아파트같이 일렬로 정리가 아주 잘된 제비집들의 모습이었죠. 지금껏 살다 이렇게 많은 제비집을 한 곳에서 보긴 처음입니다.

 

제비제비집

뜨아.... 너무 작고 빨라서 휴대폰 카메라로는 찍을 수 없었던 제비를 어렵사리 포착성공!!!!

 

이렇게 가까이서 보긴 오랜만이라 신기하기까지 하더군요.

 

전깃줄에도 앉아서 휴식을 하는 제비 발견..

 

참 신기한건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곳에 집을 지어서 군집생활을 한다는 것이었죠.

 

어미가 물어 온 벌레를 먹기 위해 입을 벌려서 받으려는 순간....새끼제비 몇 마리가 소리를 내며 어미새를 반깁니다.

 

헉!!!!!!!!!!!!!

제비집이 무너질까봐 누군가 이렇게 받쳐 두었네요.

오호~~~~

 

여기선 나름대로 제비가 귀한 대접을 받고 있구나하는 생각도 순간 들었습니다.

 

마천루로 휩싸인 도심의 모습에서 보기 힘들었던 어린시절에 봤던 기억으로만 남았던 제비... 이곳 제주도에선 정말 많이 볼 수 있어 너무 좋습니다. 흥부와 놀부에서 나왔던 그 주인공 제비...어릴적 추억으로만 남는 그런 새가 아닌 이곳 제주도에선 자연스럽게 보게 되네요. 아름다운 제주도에 이사 온 후, 많은 우여곡절을 솔직히 많이 겪고 있지만 그래도 좋은 공기와 아름다운 풍경이 있어 행복합니다. 사람 욕심이 한도 끝도 없겠지만 여기서 살아 가려면 조금 부족한 것이 있더라도 좋은 점들을 생각하며 그것으로 만족하고 사는 것도 괜찮다라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참고로 전 제주도에 와서 아토피, 알레르기약을 먹지 않아도 될 만큼 많이 건강해졌습니다. 아마도 좋은 공기가 치료제가 되지 않았나하는 생각이 듭니다. 그것으로도 제주도 정착한 것을 90%는 달성한 셈이라고 말하고 싶네요. 오랜만에 본 제비의 모습에 많은 생각을 한 하루였고 내가 지금 제주도에 살고 있구나하고 새삼 다시 느끼게 해 주었습니다. 여기 제주도..정말 공기 좋습니다. 하하하~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제주도 만장굴의 위엄!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