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주도 모래바람의 위력에 놀라!

제주도에 바람은 많이 부는 건 누구나 알고 있는 사실이지만 얼마만큼의 바람인지는 솔직히 설명하기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평소 바람이 많이 분다는 제주도의 바람 정도를 알려 드릴까합니다.. 제주도에 여행을 다닐때는 나름대로 날씨가 좋아서 보지 못했던 제주도 바람...제주도에 살면서 자주 보는 그 리얼한 제주도 모래바람 현장입니다.

 

월정모래바람으로 인해 차를 견인하는 모습

함덕과 월정리 부근 해변은 늘  제주도에 바람이 많이 부는 날엔 백사장의 모래가 도로에 올라와 점령할때가 많습니다. 가게가 많이 모여 있는 함덕해변은 도롯가에 모래를 치우는 일도 따로 해야 할 정도입니다. 하지만 월정리로 가는 도로엔 바람이 많이 부는 날엔 이렇듯 자연스럽게 모래가 도로에 쌓인 곳이 많습니다. 그래서 운전자들은 바람이 많이 부는 날엔 운전을 조시해야 합니다.

 

사진으로만 봐도 느껴지는 바람의 위력... 도로에 하얀 물결같은게 바로 모래가 바람으로 인해 올라오는 모습입니다.

 

바로 이렇게 백사장에 있던 모래가 제주도 바람으로 인해 차곡차곡 도로에 쌓이는 것이죠.

 

점점 쌓이는 모습도 처음 볼때는 신기하게 느껴졌지만 지금은 강력한 바람소리가 더 겁나더군요. 부산에서 이런 바람소리를 들으면 마치 태풍이 오는 날에나 들을 수 있는 소리입니다.

 

자동차가 모래언덕을 지날때는 휘청하는 모습이 멀리서도 보이더군요.

 

일단 우리도 조심스레 잘 건너야겠습니다. 경차라 혹시나 모래에 박힐 수도 있으니까요...ㅠㅠ

 

멀리서 볼땐 이렇게 높은 모래언덕인 줄 몰랐는데 이거 웬일....완전 산입니다. 음.....이러다 자칫 바퀴가 빠져 헛돌수도 있는데.... 다행히 낮은 모래언덕을 조심스레 잘 건넜습니다.

 

뜨아......집으로 돌아 오는 길에 본 황당한 모습..... 자동차가 높은 모래언덕에 바퀴가 빠져 움직이질 못하나 봅니다. 자동차 앞에 트럭에서 사람들이 내려 수습을 하는 모습인데..조금 걱정되네요. 무사히 잘 모래언덕을 빠져 나갔을까요.. 낮엔 조심조심 모래언덕이 낮은 곳으로 운행을 하지만 밤엔 깜깜해 조심해야 합니다. 언제 어느때 이런 황당한 사고가 날 수 있으니까요.... ㅡㅡ

 

 

제주도 올레길에서 본 몰상식한 여행객의 뒷모습

아름다운 제주풍경과 멋스럽고 옛모습을 그대로 간직한 제주도의 모습을 감상할 수 있는 여행코스가 바로 제주도 올레길입니다. 날이 더우나 추우나 올레길 곳곳에선 여행길에 오른 분들을 심심찮게 보게 됩니다. 그만큼 올레길은 제주도 뿐만 아니라 이제 전국에서 유명한 하나의 명소로 자리매김한 것 같아요. 하지만 올레길을 걸으면서 조금 안타까운 모습들이 마을 곳곳에 있어 포스팅 해 봅니다.

 

 올레길올레20코스 월정리~

올레20코스 월정리의 풍경입니다. 겨울비가 촉촉히 내리는 조금은 추운 날임에도 올레길에서 만난 여행객들의 모습은 힘들게 보이는 것 보다 뭐랄까 낭만과 운치가 있어 보이더군요. 도심과 공기부터 다른 제주도의 신선하고 아름다운 풍경이 있어 더 그렇게 느껴지는지도 모릅니다.

 

1월이면 한겨울이지만 제주도는 역시 푸르름이 가득한 것은 물론 날씨도 다른 지역에 비해 많이 포근해 겨울이지만 여행하기엔 불편함이 없습니다.

 

올레길을 걷는 사람들

 

비가 내리는 가운데서도 올레길을 걸으며 힘들어하는 모습보단 즐거운 대화를 나누는 소리가 정겹기까지 합니다.

 

아마도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제주도의 모습때문이 아닐까하는 생각도....

 

하지만.....곳곳에 눈살을 찌푸리는 장면들이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제주의 아름다운 돌담 곳곳에 끼워져 있는 쓰레기때문이었습니다.

 

맥주캔은 물론 각종 음료수병이 돌담 사이에 끼워져 있습니다.

 

멋진 풍경과 휠링을 하러 제주도에 들린 여행객들이 오히려 제주도의 아름다운 올레길을 더럽히고 있지 않나하는 생각에 조금 안타까웠습니다. 한 두사람의 잘못된 행동이 이젠 다른 사람들에게까지 영향을 미쳐 이젠 자연스럽게 쓰레기를 버리고 간다는 점........

 

돌담 사이로 보이는 곳 뿐 아니라 안쪽 깊숙한 곳에서 쓰레기가 가득합니다.

ㅡ,.ㅡ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제주도 올레길 .....

 

 

휠링하러 온 여행길이 몰지각한 사람들로 인해 올레길 곳곳이 쓰레기화 되어 버리는 모습에 안타까웠습니다. 내가 본 아름다운 풍경을 다른 사람들도 똑 같이 볼 수 있도록 쓰레기를 아무곳에나 버리는 일은 없었음하는 바람입니다.

여기가 바로 제주도에 있는 다음카카오 본사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