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요일(3월 25일) 아침일찍..

초읍어린이대공원에 걷기대회에 참가 했다가 끝나자마자 사직야구장으로 향했습니다.

저만큼 야구를 좋아하는 분들이 많아서일까요..

초읍에서 사직동으로 넘어가는 길이 북새통을 이루었습니다. 도대체 이게 왠 일이래..

정말 부산 야구팬들 전국에서 최고라고 하더니 참나.. 걷기대회 참가했던 많은 분들이

집으로 고고씽이 아닌 야구장으로 고고씽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어떤가요.. 시범경기지만 정말 많은 사람들이 야구장을 찾아 오셨죠.

이날 정말 추운 날씨였는데도 추위에 아랑곳하지 않고 야구장을 찾은 모습에 솔직히 놀랬답니다.

사실 남편과 야구장에 가면서 너무 사람이 많이 없으면 재미없지 않을까하는 말을 했었거든요..

정말 그 말이 부끄러울 정도로 시범경기 무료 좌석은 거의 다 매진이었답니다.

거기다 롯데자이언츠가 LG에게 이기고  있는 상황이라 더 흥미진진하고 재밌더군요.

마치 정규시즌 이기고 있는 모습처럼 말이죠..ㅎㅎ

그리고 눈에 띄는 한 아저씨...

우리 롯데자이언츠 야구팬들 완전 전국적으로 알려져 있잖아요.

열정적이고 파이팅 넘치다고....

이 날도 열정적인 롯데자이언츠 야구팬을 봤다는거 아닙니까...

바로 이 분......

멀리서 볼때 전 태극기를 흔드는 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자세히 보니 태극기가 아니라 개인적으로 만든 깃발이더군요.

롯데자이언츠 로고와 승리한 연도로 만든 깃발...

정말 롯데자이언츠의 승리를 위해 대단히 신경 쓴 깃발의 모습이더군요.

무엇보다도 매회마다 일어나서 열심히 응원하는 모습에 감흥까지....

어때요... 정말 파이팅 넘치는 롯데자이언츠팬이죠.

아무래도 올해 이 분 텔레비젼에 많이 나올 것 같은 예감도 팍팍.....ㅎㅎ

여하튼 ..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LG와의 경기 정말 박진감있는 내용으로 잘 봤답니다.

홈런도 나와 완전 추위를 한방에 날려 버렸으니까요....ㅎ

4월 7일 2012년 시즌 개막전....

정말 기대 많이 됩니다. 아참.. 오늘 뉴스에서 보니 이게 무슨 일......

프로야구 개막전 티켓 판매가 세상에 만상에 25분만에 매진이라네요.

에공...이거 원...볼려면 하루전에 야구장에 또 텐트칠 분들 많이 나오겠는데요..

여하튼 롯데자이언츠팬들의 야구사랑 정말 대단 대단 대단합니다.

왜냐구요.. 야구티켓값이 무려 25%나 올랐음에도 단번에 매진이니 말입니다. ㅡ,.ㅡ;;;;;;

에공.. 한마디만 더 덧 붙이자면 제발 오른 만큼 편의시설 좀 잘 만들어 주시지하는 마음이 많이 들기도..

사실 롯데자이언츠 팬서비스 전국에서 제일 낮잖아요... 안 그런가요?!.....

조금은 팬들을 위한 서비스도 해 주는 그런 구단이 되었음하는 바람을 덧 붙이며 이만 줄일께용...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