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콩국수를 보고 두 번 놀라는 이유!

제주도에서 정말 저렴하게 맛있는 콩국수를 먹을 수 있는 곳을 오늘 소개해 봅니다. 연일 폭염으로 제주도는 8월 말이 되었어도 낮엔 30도를 넘는 기온으로 한여름을 방불케 합니다. 다른 지역은 그나마 초가을 날씨라고 하는데 제주도는 아마도 9월이 되어야 조금 낮에도 가을 분위기가 난다는 이야기를 할 듯요..오랜만에 시원한 콩국수도 먹고 싶고 해서 집하고 꽤 먼거리지만 그곳으로 향했습니다.

이게 얼마? 단돈 4,000원!

제주도에서 정말 저렴한 콩국수....사실....타 지역에선 4,000원에 당연히 각종 국수는 맛 볼 수 있겠지만 사실상 제주도에선 힘들죠... 조금 유명하다는 국수집은 만원이 넘는 곳도 있고 기본이 7,000원~ 8,000원....... 저렴하게 먹기 솔직히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저렴하게 그것도 제주도산 콩으로 만든 진한 콩국수를 맛 볼 수 있는 곳이 있습니다.

가게 이름은 옛날국수집입니다.


가게 내부는 소담스런 분위기입니다.

참고로 모든 국수 가격은 4,000원입니다. 원산지 표시도 잘 되어 있어서 믿고 먹을 수 있습니다.

얼마나 양이 많길래 저렴하다는 말을 할까? 바로 위의 그릇을 보면 대충 인지하실 것 같네요.

참고로...곱배기를 다 먹으면 공짜라는 사실~ 그러나........성공한 분들은 그렇게 많지 않아요.....작년 잔치국수 15명, 비빔국숙 18명, 콩국수 2명.........이 정도면 양이 가늠이 가죠.......너무 많아서 실패확률이 높다는 사실!

1 인 분의 국수량은 요 정도........... 10명은 먹을 양 같죠...

어른 손으로 한 다발 지었더니 요 정도......요게 15개 들어간다 생각하심 됩니다.

4,000원짜리 푸짐한 콩국수 나왔습니다.

콩국수 콩물은 다 먹을때까지 맛이 변함이 없다는 것이 이 집만의 포인트죠....

국수 분리하는데도 시간 걸립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 잔치국수 주문했어요..... 요건 제가 국수양을 줄여 달라고했어요.. 양이 세 배는 될 듯....... 먹다 남기면 그것도 낭비잖아요... 전 먹을 만큼....사실 요것도 다 못 먹었어요..

찬은 김치 달랑 한가지.....이정도도 사실 충분해요.

잔치국수

콩국수

남편은 콩국수 너무 좋아해요... 가게 일 때문에 가고 싶어도 이곳 콩국수를 못 먹어 아쉬웠답니다. 이곳 가게는 3시 전후로 마쳐요...그렇다 보니 가게 마치고 가면 먹을 수 없어서 우린 휴무일때 시간내어 가서 먹곤 해요....어때요.... 콩국수 양 정말 푸짐하죠...그것도 단돈 4,000원에....아마 제주도 아니... 우리나라에서도 이 정도 양 주는 음식점은 없을 듯요... ^^

                   

제주도에서 너무도 착한 콩국수집

제주도에 가면 착한가격의 음식점들이 알고 보면 참 많습니다. 오늘 내가 간 곳도 그 중에 한 곳입니다. 하귀에 위치한 옛날국수집을 처음 만났던 것은 작년이었죠... 엄청난 국수의 양에 그저 웃음밖에 나오지 않았었는데요...그건 관련글 참고 하시구요... [ 관련글↘이게 1인분이라고?  ] 오늘은 콩국수를 처음 먹어 보고 이 또한 놀라서 포스팅을 해 봅니다.



도로변에 위치한 옛날국수집입니다. 들어가는 입구에 '제주산 콩국수' 라고 커다랗게 현수막이 걸려 있습니다. 요즘엔 날씨가 더워서 많은 사람들이 콩국수를 찾을 정도로 너무 늦게 가면 재료가 없어 못 먹을 정도지요..우린 가기 전에 미리 예약을 하고 갔습니다. 컥....도착하니 우리가 마지막 손님이었던거.....사장님 감쏴요~



콩국수도 위에 1인 분 그릇에 나옵니다. 평소 잔치국수에 나오는 그릇...엄청 큰데....... 여기에 콩국수가 담겨 나온다는 말에 솔직히 조금 당황.....제가 1인 분 국수의 양도 다 못 먹거든요..너무 많아서...ㅎㅎ



1인 분 국수의 양 엄청나죠...ㅋㅋ.....한 번 먹어 보면 한 달은 국수생각이 없을걸요~



참고로 곱배기를 다 먹으면 곱배기 값은 안 받으니 도전해 보아요~ ㅋㅋㅋ 우린 포기!



드뎌 콩국수가 나왔습니다.



엄청난 양에 그저 또 웃음만....ㅋㅋㅋㅋ 평소 콩국수를 좋아라 하는 남편은 입가에 흐뭇한 미소가 쏴~~~



찬은 김치 하나지만 이 정도도 충분해요.



콩국수 양이 많다고 국물이 걸죽하지 않을거란 생각은 접어 두삼요....어찌나 진한지..... 놀람요~콩국만 먹어도 배부를 정도...



물론 국수의 양도 엄청나요..



구미에 맞게 설탕이나 소금을 넣어 드시면 됩니다.



뜨아...........반도 못 먹고 있는데 남편은 후루룩 한그릇 뚝딱~



하여간 전 배불러 젓가락 놓고 이곳저곳 사진 몇 컷 찍었어요.. 가게 내부입니다.



이곳의 모든 메뉴는 잔치국수,비빔국수,콩국수..... 가격은 동일 4,000원



내가 남긴 콩국수까지 가져가서 먹는 남편.... 다음에 곱배기 도전해 보아요~ ㅎㅎㅎㅎㅎ



참고로... 쉬는 날은 제주시 민속오일장날에 쉬어요..(2, 7 들어가는 날..)



방도 있어서 가족 손님들에게 딱 좋아요..



오호..... 2017년에도 곱배기 도전한 분들 좀 계신데요..... 대단해용~



ㅎㅎ..... 어찌나 맛있었는지 콩국수 깔끔하게 먹었습니다.



길가 아담한 음식점..... 지나가다 보시면 한 번 들러서 국수 한 그릇 하세요.. 가격도 착하고 양도 많고 무엇보다도 맛도 괜찮아요.. 이 양에 이 가격에 남는게 있을까 할 정도로 갈때마다 놀라는 음식점이랍니다. 개인적으로 강추요~ ㅎㅎ



이게 1인 분이라고? 제주도 옛날 국수집!

Posted by 줌 마 맛집 : 2017.01.07 09:28
                   

보자마자 빵터진 국수의 양 도대체 어떻길래?

제주도에 이런 국수집이 있다니 그저 놀랍다. 가격 저렴하고 양도 푸짐했다. 물론 ' 이게 진정 1인 분의 양인가?' 할 정도로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사실 빵 터졌다.  얼마전 남편은 인터넷을 통해 알게 된 재미난 음식점이 있다고 쉬는 날 그곳에 가 보자고 했다. 사실 남편은 국수등 면류를 그리 좋아하지 않는다. 오로지 고기사랑이다. 하여간 생뚱맞게 국수집을 가자는 남편이다. 이유인 즉슨.... 2인 분의 양을 다 먹으면 1인 분 가격만 받는다고 해 도전해 보기로 하고 간 것이다. 이 놈의 먹방 승부욕!



1인 분 국수



이곳은 하귀에 위치해 있는 옛날국수집이다. 길가에 위치해 있어 한 눈에 딱 보인다.



잔치국수 4,000원, 비빔국수 4,000원......... 보통 제주도 국수집에 가면 기본이 5,000~7,000원에 비하면 많이 싸다. 그런데 양까지 푸짐해서 빵 터졌다.



이게 1인 분의 잔치국수 양이다. 숟가락이 빠질 정도다. 푸하하하하하하~




그릇양은 잔치국수와 같다. 비빔국수양을 보자마자 남편도 빵 터졌다.



참 .....할 말을 잃게 만드는 잔치국수의 양이다.



양념은 계속 부어 가면서 비벼 먹어야 할 정도다.. ㅋㅋㅋㅋㅋ



푸하하하하하~



잔치국수엔 양념등 고추는 셀프다.



사실 이게 1인 분의 양 아닌가...ㅎㅎ



잔치국수 육수를 마시는데 그릇에 머리가 빠지는 줄..ㅋㅋㅋㅋㅋㅋ



그럼 2인 분의 양은 어떨까...바로 왼쪽 그릇이 2인 양 그릇이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저 웃음만 나올 뿐이다. 2인 분 도전 안하길 잘했다.



2인 분의 양 그릇....... 마시는 시늉을 하니 남편 머리도 들어 갈 판이다. ㅋㅋㅋㅋㅋㅋㅋㅋ



1인 분도 겨우 먹고 나온 국수집......하지만 남편은 다음에 가면 2인 분 도전해 보고 싶단다. 곱배기의 양 8,000원을 주더라도..ㅋㅋㅋㅋㅋㅋ 하여간 가격 저렴하고 양 푸짐한 국수집은 제주도 뿐만 아니라 전국에서 이곳이 최초가 아닐까하는 생각이 든다. 다음에 남편 도전~~~ ^^;;;;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