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소녀시대 윤아가 만들어 화제가 되었던 짜계밥 만드는 법

반찬이 마땅치 않을때는 대부분 라면을 찾게 됩니다. 하지만 요즘엔 라면 하나도 특별하게 먹게 되는데요..아마도 야간매점에서 나오는 요리때문이 아닌가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얼마전에 소녀시대 윤아가 만들어서 짜파게티가 불티나게 팔렸다는 매스컴에서 정말 방송의 힘이 무섭긴 무섭다라는 것을 한번 더 실감하게 되었습니다. 뭐..오늘은 방송이 대단하다라는 내용이 아니라 야간매점에서 인기만점이었던 짜계밥 만드는 법 혹시나 방송을 못 보신 분들을 위해 준비했어요. 그냥 짜파게티를 먹는 것 보다 정말 맛있어서 더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려구요..

짜계밥짜계밥 만드는 재료.. 짜파게티, 달걀, 밥

짜계밥평소 짜파게티를 끓이는 것처럼 면과 후레이크를 먼저 넣어 끓여 주세요.

짜계밥 만드는 법면이 익을 즈음.... 불을 약간 줄인 뒤 평소 짜파게티 끓일때보다 불을 일찍 꺼 주세요.

짜파게티아참... 물이 끓으면 가스렌지에 달걀후라이 하나 동시에 해 주심 시간이 절약되겠죠.

달걀달걀은 구미에 맞게 반숙이나 완숙으로...

밥이때 밥 한 숟가락 미리 준비 하시공...

짜계밥짜파게티에 스프를 넣은 뒤 같이 샤샤샥 비벼 주세요. 단, 물은 조금 넉넉하게....

짜계밥오호..... 생각보다 맛있어 보이죠.ㅎㅎ

짜계밥이 상태에서 달걀후라이 하나 딱 하나 올려주면 야간매점에서 그 유명한 짜계밥이 완성됩니다.

짜계밥을 만들때 주의할 점은 혼자 먹을때는 짜파게티 반개를 넣고 끓여야 하구요.. 둘이서 먹을땐 짜파게티 한개를 넣으면 양이 적절하는 것 같아요..무엇보다도 물 조절도 중요한데요. 평소 짜파게티를 끓일때 물을 버리고 스프를 섞잖아요..하지만 짜계밥은 물이 적당히 있어야 하므로 자작자작할 정도의 물은 꼭 필요합니다. 황금연휴 모두들 맛있는 음식 많이 해 드셨죠..저도 며칠동안 고기만 주와장창 먹었습니다. 그랬더니 살이 더덕더덕 쪄 버린 느낌이 들어 내일부터는 채소위주의 식단으로 다시 돌아가야겠어요.. 여러분들도 황금연휴때 많이 드셨던 만큼 이번 주도 홧팅하세요..^^
 

해피투게더 야간매점 뻥스크림

이번 주 해피투게더 약한남자 특집에서 이윤석, 양상국, 김태원, 김성규가 출연해 위트있게 재밌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 주었습니다. 특히 해투의 자존심 야간매점 코너에서 양상국이 선보인 뻥스크림은 뻥튀기와 아이스크림만으로 단 25초라는 짧은 시간에 만든 것으로 왠지 별 맛이 없어 보였지만 출연자들은 그 맛에 완전 반했답니다. 평소 야간매점에서 나오는 요리들을 따라해 보고 먹어 보는 재미도 누렸지만 솔직히 가게를 운영하다보니 일부러 따로 시간을 내어 자주 따라 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이번 22회 야간매점 메뉴로 등극한 양상국의 뻥스크림은 너무 쉬워 언제 어느때 할 수 있어 좋았던 것 같습니다.

저녁시간 마트에 잠깐 다녀 온 남편의 손에 뻥튀기와 아이스크림이 들려 있었습니다.

" 뭔데... 혹시 어제 뻥스크림 해 먹으려고 ...ㅋㅋ"

어제 해투 야간매점에서 선보인 뻥스크림이 맛있어 보였나 봅니다. 시키지도 않은 것을 다 사왔으니...ㅎㅎ 뭐..평소 아이스크림 킬러인 남편이라 어제 선보인 뻥스크림이 더 눈에 띄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남편이 사 온 뻥튀기와 아이스크림으로 뻥스크림을 저도 만들어 먹어 보았습니다.. 근데 한입 입에 넣는 순간 남편의 반응이 심상치 않았습니다.

" ........억수로 맛있네.... 진짜로...."

남편의 계속되는 리액션.. 그 모습에 빵 터졌답니다. 물론 저도 하나 먹어 보니 완전 색다른 맛이 느껴졌습니다. 뻥튀기의 바삭함과 아이스크림의 달콤하고 시원한 맛이 정말 환상적으로 느껴졌답니다. 그럼 남편이 폭풍 칭찬한 뻥스크림 어떻게 만들어 먹었는지 한번 보실까요...



뻥스크림 만드는 재료는 넘 간단해요... 뻥튀기와 아이스크림만 있으면 OK!


남편이 사 온 뻥튀기가 너무 커서 손으로 네등분 잘랐습니다.
그리고 아이스크림을 식빵에 크림 바르듯이 발라 주시면 됩니다.

 



그리고 뻥튀기로 햄버거처럼 덮어 주면 뻥스크림 완성!
참 쉽죠잉~. ㅎㅎ



다 완성된 뻥스크림을 한 입 먹은 남편..
완전 그 맛에 반해 버렸다며 폭풍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 좀 천천히 무라..."

다시 하나 더 만들기도 전에 폭풍 흡입해 버린 남편 ...
평소 천천히 먹는 남편인데 이것만은 예외더군요..ㅎㅎㅎ


처음 만들땐 아이스크림이 너무 딱딱해 덩어리로 떠 졌는데 녹으니 좀 수월하네요.
조금 얇게 펴 바를 수 있어 만들기도 쉬웠습니다.



몇 개 남편 만들어주고 저도 하나.......
오잉!@@@@ 진짜 맛있더군요.....



자꾸 자꾸 손이 가는 뻥스크림... 정말 맛있었습니다..



헉!!!!

" 자기 지금 뭐하노?!..."
" 그냥 이렇게 잘라서 아이스크림 발라 먹자.. 그게 빠르겠다. "


천천히 만드는 제 모습에 갑갑했는지 스푼을 들고 아이스크림을 발라 먹더군요.



ㅋㅋ.....

 



와플위에 아이스크림을 올려 먹는 것보다 더 맛있다는 남편..
솔직히 저도 인정하겠더군요...


" 웬일이고...아이스크림이 다 남고.."
" 그러게... 몇 번은 더 먹겠다.."


뻥튀기에 아이스크림을 발라서 먹으니 희안하게 생각보다 많이 안 먹어 지더군요. 아무래도 뻥튀기때문에 그런 것 같습니다. 평소 아이스크림 한통은 거뜬히 먹는 남편인데 솔직히 이렇게 먹으니 오히려 낫다는 생각도 드네요. 해투 야간매점 양상국의 뻥스크림 레시피 덕분에 아이스크림 이제 적당히 먹을 수 있겠어요..몇 개만 먹으면 배가 부르니 말입니다. ^^

 


  1. 이미 판매 프로그램을 광고하는 지출 할 수있는 방법을 많은 돈을 알고있는 경우, 이러한 소형 연식 비행선과 같은 새로운 아이디어는 매우 비용 대비 효과가 마케팅 캠페인의 부산물이 될 수 있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