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동하회마을

 

(중요민속자료 제122호)

 

 

마을은 풍산류씨가 600여 년간 대대로 살아온 한국의 대표적인 동성마을이며,


외가와 초가가 오랜 역사 속에서도 잘 보존된곳이다.


특히 조선시대 대유학자인 류운룡과 임진왜란 때 영의정을 지낸


류성룡 형제가 태어난 곳으로도 유명하다
.


마을 이름을 하회라고  한 것은 낙동강이 S자 모양으로


마을을 감싸 안고 흐르는 데서
유래되었다.

 

 

 

 

부용대 정상에서 바라 본 하회마을 전경.

 

 

 

하회마을에서 바라 본 부용대의 멋진 풍경.

 

깎아 내린 듯한 절벽이 그 멋을 더해준다.

 

 

하회마을에는 하회나룻터가 있어 하회마을 주변의 낙동강을


체험할 수 있다.

 

 

하회나룻터의 전경.

 

 

하회마을 입구에 들어서면 안동에서 유명한


음식들을 파는 민속음식점이 있다.


넓은 하회마을을 자세히 구경하기 위해선 이곳에서


요기를 하고 가는 것이 좋을 듯하다.

 

 

하회마을은 조선시대풍경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곳으로


과거여행을 하는 기분이 들 정도이다.


정겨운 느낌의 시골 돌담이 나즈막하게 있어


집안을 밖에서도 자유롭게 구경할 수 있다.

 

 

 

옛 시골의 전경과 나름 잘 어울리는 할아버지의 모습.

 

 

하회마을에 들어서면 가게 뿐만 아니라 의료시설도 있다.

 

 

시골의 정취가 그대로 느껴지는 소박한 풍경.

 

 

작은 초가집부터 기와집까지 신분의 차이에 따라


건축물의 구조를 자세히 공부할 수 있다.


신분을 중시여긴 조선시대의 건축양식을 그대로 볼 수 있다.

 

 




하동고택

 

(중요민속자료 제 177호 )

 

헌종 2년 용궁현감을 역임한 류교목이 세웠으며,

 

총 24칸의 ㅁ 자형 집으로 안채와 사랑채가 한 채로 이어져 있는 민도리집이다.

 

 

 

 

 

 

 

 

북촌댁.

 

(중요민속자료 제 84호 )

 

양진당과 함께 북촌을 대표하는 가옥으로 경상도 도사를 지낸 류도성이

 

철종 13년 (1862년)에 건립하였다.

 

안채, 사랑채, 문간채, 사당 등을 두로 갖춘

 

영남의 대표적인 양반가옥이다.

 

 

 

 

북촌동에서 배용준이 머물렀던 곳이라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보는 곳이기도 하다.

 

 

 

 

현재 북촌동에 살고 있는 주인장.

 

 

 

 

 

 

하회마을에는 서민들이 놀았던 하외별신굿탈놀이와 산비들의 풍류놀이였던


선유줄불놀이가 현재까지도 전승되고 있고,



우리나라의 전툥생활문화와 고건축양식을 잘 보여주는


문화유산들이 잘 보존되어 있다.

 

 

해학적인 모습의 각종 하회탈이 더욱더 눈길을 끌었다.

 

 

하회마을을 구경하고 난 뒤 마을 뒷편의 넉넉한 풍경.


국화밭을 배경으로 있는 초가집의 풍경이 소박한 느낌까지 준다.

 

 

 

하회마을의 전경을 마차로도 구경할 수 있다.

 

 

마차를 타고 구경하면 편하기는 해도 하회마을 구석 구석 구경하지는 못하니


사랑하는 연인이나, 가족, 친구들과 여행길에 올랐다면


도보로 여유있게 구경하는 재미도 느껴며 자세히 보시는 것이 더 좋은 듯하다.

 

 

하회마을에서..

 

                   


한국 고유의 전통문화가 살아 숨쉬는 한국 정신문화의 수도 안동..

안동은 한국에서 가장 많은 문화재를 보유한 지역이기도 하며, 동시에 동양의 미학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곳이기도 합니다.

양반마을로 유명하지만 하회마을로 더 우리에게 친숙한 곳 안동..

엄숙한 유교전통에 한바탕 해학과 풍자의 미가 가미된 안동탈춤은 우리의 고유의 민속문화입니다.

특히 안동탈춤은 국내 뿐 아니라 국제적으로 유명한 우리네 민속춤으로 유명한 것으로

국제탈춤페스티벌의 최대 백미 중의 하나로 관광객들의 참여가 아주 높은 우리네 문화입니다.



안동은 특히 하회탈 등 많은 탈 문화로 유명한 곳입니다.

그럼 어떤 탈이 있나 구경한 번 해 보실까요..



처용탈..

처용탈은 처용무에 쓰는 탈입니다.

삼국유사에서는 처용을 동해용궁의 아들로 소개했지만, 역사학회에서는 처용을 이슬람 상인으로

보는 견해가 큰 지지를 받고 있습니다.

머리에 꽂고 있는 모란은 부귀를 상징하고, 봉숭아 나무는 귀신을 쫓는 의미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처용무는 삼국유사 권 제 2 처용랑 망해사 조를 통해 그 유래를 찾아 볼 수 있습니다.



하회탈을 처음 만들었다는 허씨문중의 허도령 덕분에 백정과 중, 각시, 양반의 탈을

통해 유교사회의 신분제에서 오는 억압과 분노를 걸죽한 음담패설로 풀어 내어

서민들과 양반들에게 많은 즐거움을 준 우리네 문화로 지금도 잘 전승되어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고 있습니다.



안동의 탈은 정말 모양도 제 각각이고 그에 관해 다 재미난 전설이 내포된 탈입니다.

특히 안동은 탈춤으로 유명한 곳이지요.

탈춤은 탈을 쓰고 탈난 것을 탈잡아 노는 춤놀이를 해석한 것으로

탈을 쓴다는 것은 놀이에서 가면을 복면처럼 얼굴에 쓴다는 말이겠고 탈난 것은

살아가면서 맞닥뜨리는 온갖 궂은일이나 변고, 액, 재앙을 일컫는 것이랍니다.



안동의 유명한 탈을 쓰고 기념 촬영하는 아이들..



안동의 탈을 인형에 씌워 재미있는 인형공연용으로 사용되기도 합니다.

아이들이 정말 친근하게 우리의 고유의 문화를 쉽고 재미나게 익힐 수 있겠죠.



세계지도 속의 각 나라를 대표하는 탈 (가면) ..



우리나라엔 바로 안동의 탈이 세계적으로 유명합니다.

지금도 안동의 마을 한 가운데 서 있는 삼신당에서는 하회 별신굿 탈놀이가 이루어지며

사람들의 정신적 휴식처가 되고 있습니다.

좁은 길 모퉁이에서 갑자기 어얼쑤!하고 어깨춤을 덩실거리며 흥에 겨운 하회 별신굿 탈놀이패들이

뛰쳐 나올 것만 같은 하회마을은 현대화란 이름아래 옛 것이 경시되는 풍조 속에서도 우리의

정신문화를 굳건히 지키려는 그들이 있기에 지금의 하회마을과 유명한 탈이 오래도록

지켜지고 계승되어 우리나라을 빛내는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고 있답니다.


                                                 * 우리의 고유의 문화 안동 탈춤 *




* 안동 탈춤을 배워 볼까요..( 각시편 )*




* 안동 탈춤 ( 할머니편 ) *




* 안동 탈춤 배우기 ( 바보편 ) *

안동 탈춤을 배우다 보면 그 매력에 흠뻑 취해 우리의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는 귀한 민속 문화입니다.



피오나의 다음 블로그 : 좋은시간 되세요아름다운 이야기모음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