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밀감 오랫동안 보관하는 노하우

겨울철 과일중에 제일 사랑받는게 바로 밀감일겁니다. 다른 과일에 비해 가격도 저렴하고 감기예방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기때문에 우리도 겨울철엔 밀감을 박스째 사서 먹고 있어요. 며칠전에 시킨 밀감이 오늘 도착했는데 조금 실망을 했습니다. 왜냐하면 택배로 지금껏 받아도 이런 일은 없었는데 박스가 젖은채로 와서 안을 들여다 보니 곰팡이가 생겨 다른 싱싱한 밀감까지 상하게 만들어서 엉망이더군요..


요놈의 곰팡이가 제대로 쓴 밀감때문에 주위에 있던 밀감까지 상하게 만들어
박스가 찢어질 정도로 젖어 있었어요..

밀감

물러터져 버린 밀감..ㅜㅜ

밀감 상한 것을 일일이 하나 둘 고르니 이 정도의 양이 나왔습니다.
에궁...시중에 봉지로 사면 한 2,000원어치는 되겠네여....아까비....

밀감

한박스안에 못 먹게 되어 버린 밀감들....


어쩔 수 없이 고구마를 보관했던 작은 박스에 밀감을 담기로 했습니다.
고구마는 빨리 먹으니 종이가방에 넣어 두기로 했어요..

채소 보관

종이가방에 신문지를 깔고 남은 고구마 보관..


근데 먹다 남은 고구마 상한 것 하나없이 정말 상태가 양호하죠..
이렇게 보관한 것도 다 저만의 노하우가 있어서 싱싱하게 보관하고 있다능....
여하튼 고구마를 보관하던 방법대로 밀감도 그렇게 보관하기로 했습니다.


먼저 박스 맨 아래에 신문지를 깔아 주세요.


그리고 그 위에 밀감을 넣어 주세요.
너무 빽빽하게 넣지 말고 약간의 공간이 있게...


그리고 그 위에 신문지를 또 올려 주세요...
이런 방법으로 밀감을 한층씩 쌓아 주시면 됩니다.

밀감보관

밀감보관은 박스에 신문지를 깔아서 보관해야...

조금 번거롭게 느껴져도 이 방법으로 밀감을 박스에 보관하면 한달은
두고 두고 먹을 수 있다는 사실...


신문지를 층층히 깔아 주면 습기제거는 물론 오랫동안 뽀송하고 싱싱한 
상태로 밀감을 먹을 수 있습니다.

밀감

신문지로 인해 곰팡이가 생기는 것을 방지해 오랫동안 두고 먹을 수 있어!

예전엔 밀감 한박스를 사면 뒤집어서 개봉을 해 아랫부분부터 먹었습니다. 
아내도 놀라버린 감귤 박스로 샀을때 오래도록 먹는 노하우. 
사실 그 방법도 오랫동안 먹을 수 있는 방법이었어요..
하지만 상한 밀감이 좀 있다면 일일이 골라내어 다른 박스에 옮겨 신문지를
층층히 올려 쌓아야 상한 것 하나없이 오랫동안 밀감을 먹을 수 있습니다.
겨울철에 많이들 먹는 밀감..
이제 박스로 구입하신다면 저처럼 신문지를 층층히 깔아서 보관하세요. ^^*


 
실생활에 정말 유용하게 쓰이는 것이 바로 신문지이기때문입니다. 그럼 실생활에서 200% 활용하는 법 한번 보실까요..




첫번째..군고구마를 단시간에 만드는데 이용할 수 있습니다.




신문지에 물을 촉촉히 적셔 준 뒤 고구마를 하나씩 돌돌 말아 전자렌지에 돌려 주기만 하면 단시간에 군고구마가 완성됩니다. 시간은 정확히 10분!....완전 대박이죠....깨끗이 씻으면 껍질까지 먹을 수 있어 완전 좋아요. 뭐든 채소는 껍질에 영양분이 만잖아요..

 

두번째.. 방충망 청소를 쉽게 할 수 있습니다.


신문지에 물을 적시거나 방충망에 물을 뿌려 신문지를 붙여 두면 방충망에 묻어 있는 각종 이물질과 먼지가 한방에 제거됩니다. 아파트에선 일일이 방충망을 뜯어 청소하기 쉽지 않기때문에 이 방법을 이용하면 좋을 듯 합니다. 신문지는 젖은 상태에서 10분 정도 두면 됩니다.


세번째..조개 해감을 완벽하게 할 수 있습니다.


조개에 소금물을 잠기게 하고 신문지로 덮어 2시간~ 4시간 정도 두면 자연스럽게 조개들이 해감을 합니다. 일부러 숟가락이나 칼등 쇠를 넣어 해감하지 않고도 쉽게 해감을 한다는 사실...소금물은 물 5컵에 소금 2스푼의 비율이면 됩니다.


다른 조개보다 입이 잘 벌어지지 않는 피조개도 쉽게 해감을 하게 만드니 믿으셔도 됩니다.

네번째..신문지로 쉽게 더러워지는 현관을 깔끔하게 청소할 수 있습니다. 현관은 신발을 신고 하루에도 몇 번은 왔다 갔다하는 곳입니다. 그렇다보니 쉽게 이물질이 묻거나 더러워지기 일쑤.. 신문지를 물에 적셔 돌돌 만뒤 한번 닦아 주시면 깔끔하게 이물질이 다 제거된답니다.

다섯째..신문지를 이용해 고구마나 감자를 오랫동안 보관할 수 있습니다.


건강을 생각해 고구마를 박스째 구입해서 먹는 가정들이 많습니다. 저 또한 변비때문에 고구마를 박스째 구입해서 먹는 편입니다. 박스째 고구마 솔직히 며칠만 보관을 잘못해도 썩는게 다반사죠..그럴땐 고구마를 박스에서 먼저 다 꺼낸 뒤에 신문지를 맨 아래에 깔고 고구마를 넓직하게 넣습니다.


그리고 다시 신문지를 넣고 고구마를 그 위에 올리는 방법을 사용합니다. 만약 그 방법이 좀 귀찮다면 신문지를 돌돌 말아 고구마 사이에 넣어 두는 것도 괜찮아요.



아참...마지막엔 박스에 구멍을 뚫어 두는 것도 잊지 마시구요..그럼 고구마 한박스 다 먹을때까지 하나도 버리지 않고 알뜰하게 다 먹을 수 있답니다.

마지막 tip 하나 더 알려 드릴께요... 신문지는 여러모로 잘 활용할 수 있는데 왠지 보관하는게 지저분하다는 분들을 위해 정리하는 법도 알려 드리겠습니다.


집에 다 쓴 쿠킹호일이나 랩이 있으면 사이즈만큼 자른 뒤 돌돌말아 주세요. 길이 조절은 테이프를 붙여서 해 주시면 됩니다.


그럼 신문지가 필요할때 쉽게 하나씩 잘라 사용하기 편해요. 주방에도 신문지 요긴하게 잘 쓰이잖아요. 고기를 구울때 덮개로 사용할 수도 있고 유리창이나 거울을 닦을때도 쉽게 잘라 쓸 수 있을겁니다. 신문지를 200% 활용을 잘하기만하고 정리가 안된다면 완벽한 재활용이 아니겠죠... 이것이 바로 신문지 재활용의 완성이라는 사실!

 

방충망 청소 간단히 하는 방법

황사때문에 청소를 미루다 오늘 드디어 날을 잡았습니다. 파란하늘이 '빨리 청소 좀 해 줘!' 라는 말을 건내는 것 같더라구요...어찌나 날씨가 쾌청한지 겨울철 내내 썼던 커튼도 다 세탁기로 직행하고 방문을 활짝 열고 청소를 시작했습니다. 에공...그런데 날이 좋아서 그런지 오늘따라 왜 그렇게 방충망이 더럽게 보이는걸까요..뭐 그러고 보니 청소를 안 한지 꽤 되었네요.. 방청소를 하기 전에 먼저 방충망청소부터 깔끔하게 하고 난 뒤 주변을 둘러 봐야겠다는 생각이 막 들기 시작했습니다. 방충망청소는 다 그렇듯이 정말 힘든 일입니다. 방범창도 다 뜯어야하고 일일이 방충망을 다 떼내야 하니 말입니다. 하지만 전 그런 번거로운 일은 접어두고 조금 편한 방법을 택했습니다. 그건 바로 신문지를 재활용한 방법이랍니다.



먼저 방충망의 찌든때를 제거하기 위해 신문지에 물을 듬뿍 흡수시켜 주세요. 완전히 젖을만큼....그리고 난 뒤엔 진드기퇴치제를 젖은 신문지에 뿌려 두세요..잘 스며들게..관련글-봄철 대청소에 꼭 필요한 진드기 퇴치제 만드는 법.



이렇게 준비해 놓으셨으면 문을 활짝 연 뒤 방충망 있는 곳으로 고고씽..... 젖은 신문지는 대야에 담아서요..물이 뚝뚝 흐르니까...


헐...... 어찌나 먼지가 많은지 장갑으로 한번 방충망을 닦으니 완전 새까맣습니다. 이 모든 먼지가 문을 열면 다 방안으로 들어 온다는 사실에 한번 더 경악하고 이제 청소 시작하겠슴돠~. 먼저 방충망에 진드기퇴치제를 뿌려 먼지와 진드기를 먼저 퇴치해 주셔요. 방충망이 충분히 젖을 만큼....



그 다음은 준비해 놓은 젖은 신문지를 방충망에 붙여 주세요. 보통은 그냥 마른 것을 붙이면서 물을 뿌리는데 한번 해 보신 분들은 아실겁니다. 생각보다 신문지가 잘 안 붙어요..그러니 꼭 미리 물에 충분히 적셔 놓은 뒤 진드기퇴치제까지 꼼꼼하게 뿌린 후 방충망에 붙여 주심 먼지와 진드기 한방에 KO! 시킨다는 사실.. 이건 제 노하우이니 꼭 방충망청소할때 써 보시길.....완전 쥑임...ㅎㅎ



햇볕이 너무도 잘드는 방부터 시작해서 방충망이 있는 곳은 오늘 다 이 방법으로 청소했습니다.



방충망에 먼지 평소에 별로 없게 보여도 실상은 가히 충격적이다는 거 .....청소를 해 보면 완전 시꺼먼 먼지가 신문지에 가득 묻어 나온답니다. 이 모든 먼지를 청소할때마다 다 우리가 들이 마시고 있었다는 사실....끔찍해!!!!!!



방충망을 깔끔하게 청소하고 난 뒤 신문지는 창틀을 한번 더 닦으면서 마무리해주면 창틀과 방충망청소 끝입니다.



에고.... 평소 자주 청소할걸.....한꺼번에 이방..저방...주방...목욕탕등 여러곳을 했더니 멘탈이 붕괴되는 이 느낌.. 급피곤해지네요.....



깔끔해진 방충망 뒤에 남겨진 신문지와 제 몸을 보니 평소 청소를 자주 해야겠다는 생각이 팍팍팍 듭니다. 에효..힘드네요........



와.....................................사진으로 다시 보니 속이 다 시원하네요. 겨우내 묵은 먼지와 봄철 황사 그리고 그 속에 같이 사는 진드기들도 다 제거했더니 완전 날아갈 듯한 느낌입니다.


커튼도 오늘 다 세탁했고..방충망도 완벽하게 청소했고...기분 좋게 하루 대청소를 한 듯 하네요. 여러분댁은 봄청소 다 하셨나요? 아직 하지 않으셨다면 오늘 제가 한 것처럼 따라해 보세요. 창문에서 들어 오는 바람 산뜻하고 상쾌한 바람이 들어와야하지 않을까요... 방충망의 먼지 그대로 들어오는 그런 바람 이제 안녕하세요...안~~녕!



다음글...부산토박이가 뽑은 부산의 벚꽃명소 4곳.
 

신문지 재활용 , 신문지롤 만드는 법

옷 속에 돌돌 말아 넣어주면 습기 및 진드기제거에 좋구요.
신발장에 넣어 두면 습기제거에 좋아 냄새도 없애주는 역활도 합니다.
거기다 창틀에 먼지제거나 창문 닦을때 사용하면 정말 효과가 좋지요.
물론 주방에서도 신문지의 재활용은 무궁무진합니다.
후라이팬에 기름을 닦아 환경오염도 줄이고
고기나 생선을 구울때 온 주방을 더럽히는 기름도 신문지가 제거해 주기도 합니다.
정말 신문지는 실생활에 다방면으로 유용하게 쓰입니다.
보통 종이 재활용을 쌓아 두는 곳에 쳐 박아 놓고 필요시에만 사용하는 신문지이긴한데..
주방에서 당장 필요해서 사용할때 왠지 멀어서 번거롭다는 생각이 들어
전 신문지를 재활용해서 사용하기 편하게 돌돌말아 사용하고 있답니다.
일명...신문지 롤~



그럼 주방에서 언제나 편하게 사용 가능한 신문지 어떻게 사용하고 있는지 보실까요.
전 다 쓴 쿠킹호일은 찢어지지 않는 이상 따로 모아 놓고 신문지를 보관해서
주방에서 필요할때 편리하게 사용하고 있습니다.



쿠킹호일에 들어 있는 심을 신문지에 올린 뒤 그 크기만큼 잘라 주셔요.

 

 


쿠킹호일 심의 크기대로 신문지를 준비했으면 테이프로 심과 신문지를 고정해 주세요.

 


그리고 돌돌 말아 주시면 됩니다.

 


그런데 신문지 길이가 나름 한정되어 있죠.
두꺼운 신문지롤을 만들어 줄땐 이렇게 테이프로 연결해서 돌돌 말아 주세요.
테이프가 없으면 딱풀을 이용하면 됩니다.

 

 


그럼 두꺼운 신문지롤이 완성됩니다.
주방에서 갑자기 신문지가 필요할땐 호일을 자르듯이 필요한 양만큼 잘라 주시면 됩니다.

 

 


호일이 자랐던 날카로운 부분이라 신문지는 더 쉽게 잘린다는 사실...

 


필요한 만큼 신문지를 잘라 쓴 뒤엔
두껑을 닫아 싱크대 서랍에 넣어두면 깔끔하게 정리됩니다.

 


자칫 지저분해지기 쉬운 신문지 이렇게 해 두면 정리도 되고 깔끔한 것은 물론..
필요한 양 만큼만 잘라서 사용하기 편해 넘 좋겠죠.
이제 쿠킹호일 다 사용한 후엔 빈통을 그냥 버리지 마시고
이렇게 신문지 롤 보관함으로 사용해 보셔요..
예전엔 신문지를 매개체로써만 생각했었는데
요즘엔 다방면으로 활용도가 높아 전 버리지 않고 신문지를 잘 사용하고 있어요.
지금껏 그냥 버리셨나면 이제부터는 어디에 사용할까하는 생각을 먼저 해 보셔요..
신문지..정말 실생활에 정말 활용도가 높다는 것을 몸으로 느끼실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