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선물용 세수비누가 남아 돈다면? 이건 어때!

" 햐...... 이거 향기 넘 좋은데 .. "  선반에 쌓여 남아 도는 세수비누로 비누방향제를 만들었다고 하니 남편은 보자마자 신기해 합니다. 무엇보다도 화장실에서 향긋한 향기가 코끝을 자극하니 더 놀라워하는 모습입니다. 도대체 비누가 어떻게 남아 도는지 먼저 궁금하실텐데요... 사실 가게를 운영하다 보니 이곳저곳에서 제일 많이 들어 오는 선물 중 하나가 비누와 삼푸 그리고 치약입니다. 그렇다보니 늘 세수비누는 선반에 쌓이게 됩니다.

 

 

사실 옛날엔 비누 하나로 머리도 감고 얼굴 뿐만 아니라 몸도 씻을때 사용했지만 요즘엔 어떤가요.. 샤워를 할때 바디크랜저나 오일이 있고 머리를 샴푸로 감다 보니 자연스럽게 비누는 얼굴을 씻을때만 사용해 비누 하나로 몇 달은 족히 사용하게 됩니다. 뭐..여성분들은 클렌징폼으로 화장을 지워내니 더 남아 도는 세수비누가 되었죠. 그래서 곰곰히 생각한 끝에 화장실에 방향제를 만들어 놓으면 어떨까하고 비누방향제를 만들었지요.

 

 

그런데 생각보다 더 향긋한 비누냄새에 향수를 뿌려 놓은 듯 너무 좋았습니다. 물론 워낙 비누냄새를 좋아라하는 남편은 매우 흡족해 하더라구요..그럼 누구나 손쉽게 집에 남아 도는 세수비누로 비누방향제 한번 만드는 법 포스팅입니다. 생각보다 너무 쉬워 아마도 비누의 향이 다 달아날때 즈음엔 또 만들어 사용하실 것 같다는 생각이 99.9% 듭니다.

 


먼저 비누방향제를 만들기 위해서 감자나 고구마의 껍질을 깎을때 사용하는 채칼을 준비해 주시구요.. 비누를 담을 종이컵이나 페트병도 준비해 주세요.. 전 사탕을 넣었던 낡은 통을 준비했습니다. 통에 녹이 슬긴했지만 뚜껑을 사용하지 않으니 괜찮았어요.

 

 

이젠 집에 남아 도는 세수비누를 하나 선택하세요... 전 투명한 비누를 준비했습니다. 아참... 색깔에 너무 연연하지 마시고 향기가 많이 나는 비누를 선택하시면 더 좋아요.

 


그리고 채칼로 비누를 껍질 벗기듯 살살 벗겨 주세요. 모양을 내려는 분들은 천천히 모양을 내어가며 벗겨 주시길...

 


전 성격이 급해서 마구마구 벗겼습니다. ㅋ... 뭐...그래도 나름 모양은 자연스럽게 되어 이상하지 않았어요..

 

 

짜잔... 선물용 상자에 비닐을 깔아 놓은 듯 이쁩니다.

 

모르는 사람이 봤다면 절대 비누라고 생각하지 않을 듯........근데 투명한 비누만 있으니 왠지 허전한 분위기가 쏴.....

 

 

그래서 전 흰색 비누로 나름 모양을 내어 보기로 했습니다.

 

어떤가요... 투명한 비누만 있을때 보다 조금 더 이뻐 보이죠...

 

물론 두 가지 비누 냄새가 섞이니 향기가 더 진해 전 개인적으로 넘 좋았습니다.

 

 

화장실에 직접 만든 비누 방향제를 갖다 놓으니 볼일을 볼때 진한 향기덕분에 기분까지 쾌적해지는 느낌이 드네요. 남편도 향기가 진해 넘 좋다며 좋아라 했어요. 이제 집에 남아 도는 세수비누 저처럼 비누방향제를 만들어 보세요.. 향긋한 내음이 기분까지 좋게 하니까요..아참... 비누방향제는 일정기간 두면 냄새가 없어지는데 그땐 볼일을 보고 손 씻을때 사용하시면 됩니다. ^^

 

주부9단이 알려주는 오렌지껍질 200% 활용법

요즘 오렌지 정말 달고 맛있습니다. 무엇보다도 가격이 저렴해 많이 구입해서 먹고 있어요. 오렌지는 피곤할때 한 개만 먹어도 금방 에너지가 충족 되어 과일 중에선 정말 활력이 넘치게 만들어 주는 것 같아요.. 거기다 오렌지를 먹다 보면 온 집안이 상큼한 오렌지향에 기분까지 업되는 느낌도 들지요. 이렇게 향이 진한 오렌지껍질 그냥 버리시나요? 이젠 쓰레기통에 그냥 버리지 마시고 유용하게 재활용해 보세요. 오늘은 오렌지껍질을 활용해 차량용 방향제 만들어 보겠습니다.

 

 

[ 주부9단이 알려주는 오렌지껍질 200% 활용법 ]

 

 

오렌지껍질을 먼저 채 썰어 주세요.

 

 

아참, 전 레몬껍질도 함께 재활용 했어요. 요것도 은근 향이 진하거든요. 물론 오렌지껍질만 활용해도 됩니다.

 

 

레몬껍질도 있음 향이 더 좋다는 말씀!

 

 

오렌지껍질을 채로 썬 다음....

 

 

햇살이 좋은 날 바짝 말려 주세요.

 

 

손으로 만졌을때 똑 부러질 정도로 말려 주심 되요.

 

 

잘 말린 오렌껍질을 분쇄기에 갈아 주세요.

 

 

너무 가늘게 가루가 아니어도 되니 적당하게 분쇄하면 됩니다. 사진처럼...

 

 

1회용 티백에 오렌지껍질을 분쇄한 것을 넣으세요.

 

 

그리고 장식할 것이 있음 이렇게 장식을 하시공....

 

 

차량용 방향제로 사용하시면 됩니다. 장식이 없다면 그냥 1회용 티백에 넣어 차량에 비치해 두면 됩니다. 차 문을 열면 향이 솔솔~ 기분까지 상큼해질겁니다. 오렌지껍질은 잘 말려서 분쇄기에 곱게 갈아 주면 처음 오렌지껍질을 벗길때 보다 향이 더 진합니다. 그렇기때문에 방향제로 손색이 없어요.. 천리향처럼 일반 오렌지도 가루로 내면 향이 엄청 진하기때문에 따로 향수를 뿌릴 필요가 없을 정도..밀폐된 차량에 매달아 주시면 차량용 방향제로의 역할을 충분히 해내는 오렌지껍질이 됩니다. 따스한 봄날 .. 향긋한 오렌지향으로 상큼하게 보내 보아요~ ^^

 

커피찌꺼기의 대단한 재활용

커피를 배우러 다니고 나서는 예전과 달리 우리집 아침 풍경이 조금 다릅니다. 뭐랄까.. 평소 즐기는 믹스커피가 사라지고 직접 핸드드립으로 내린 커피를 마시고 있어요. 달달한 믹스커피를 즐기는 남편도 요즘엔 다양한 커피 맛에 흠뻑 취해 아침에 출근할때 가지고 갈 정도입니다. 커피에 대한 관련글 아래 참고 하시공..

원두가 상했는지 알 수 있는 방법
핸드드립(Hand Drip) 이란?
핸드드립(Hand Drip) 하는 법

 

커피예전과 다르다면 가게를 쉬고 나서는 남편이 출근할때 도시락을 싸 준다는 것과 아침에 원두를 매일 분쇄해서 커피를 핸드드립으로 내려 준다는 점입니다.

원두커피커피로스팅 한 것이 대부분 일주일도 안된 제품이라 아침마다 원두를 분쇄해서 커피를 내리면 완전 그 향에 취해 버린답니다. 물론 맛도 완전 파는 것보다 맛있을 정도..ㅎ...그건 일단 내 생각임..

핸드드립매일 아침 남편의 도시락과 핸드드립으로 내린 커피를 주는 아내 별로 많지 않을 듯...아님 혹시 많은감?!..ㅋ

커피여하튼 매일 원두를 먹을 만큼 분쇄해서 핸드드립으로 내리는 커피 정말 맛있어요.. 향도 넘 좋구요...

커피찌꺼기매일 아침마다 핸드드립으로 커피를 내리다 보니 커피찌꺼기 이 정도 양이 매일 나와요.. 그냥 쓰레기통에 버리긴 너무 아깝다는 생각이 든건 바로 향...

커피찌꺼기 활용그래서 전 아침에 커피를 내리고 나면 종이필터에서 커피찌꺼기를 그릇에 옮겨 담고 따스한 햇살에 잘 말립니다.

커피찌꺼기매일 말리는 커피찌꺼기

커피보통 이렇게 바싹 마르려면 하루는 족히 걸려요.. 근데 왜 이렇게 바싹 말리는지 궁금하시죠..그 이유는 커피찌꺼기를 다양하게 활용하기 위해서랍니다.

커피간혹 커피찌꺼기를 못 말리는 날 즉, 비가 오거나 날이 꾸리꾸리한 날엔 다른 방법으로 커피찌꺼기를 말려요..

커피눅눅한 커피는 생활에 유용하게 사용하려면 반드시 말려야!

커피햇살이 없는 날엔 접시에 커피찌꺼기를 펼쳐서 전자렌지에 3분 정도 돌려 주면 잘 말려 나옵니다. 물론 전자렌지 안 뿐만 아니라 온 집안이 커피향으로 가득하다는...

커피전자렌지에서 잘 마른 커피찌꺼기

커피그럼 커피찌꺼기를 어디에 담아서 사용할까? 전 보통 종이컵에 담아서 사용하는데요.. 며칠전엔 커피를 테이크아웃해서 먹고 난 뒤 그 통을 재활용했어요. 플라스틱이라 안이 훤히 보여 커피찌꺼기를 보관하면 나름 디스플레이 효과도 있을 것 같아서요..ㅎ

커피찌꺼기잘 마른 커피찌꺼기는 이렇게 통에 담아 이제 필요로 하는 곳 즉, 화장실에 둘 거예요..커피찌꺼기는 나쁜 냄새를 흡수하는 역할을 하기때문에 완전 유용하게 사용됩니다.

커피화장실의 안 좋은 냄새는 커피찌꺼기로 다 없애 버리세요..물론 커피찌꺼기는 실생활에서 다양하게 사용되는데요... 냉장고안에 넣어 탈취효과도 있구요.. 신발장안에 넣어 두면 퀴퀴한 냄새도 없애줍니다. 물론 현관에 두면 집에 들어 왔을때 은은한 향이 기분까지 상쾌하게 해 준답니다.

커피찌꺼기오늘은 남편이랑 자주 가는 커피숍에 원두를 사러 갔다가 커피찌꺼기를 얻어 왔어요.

커피커피찌꺼기 양이 많아 넓은 통에 키친타월을 깔고 커피를 말리기로 했어요. 커피찌꺼기는 눅눅한 상태로 오래두면 곰팡이가 생겨 사용하지 못하거든요.

커피찌꺼기락앤락 통에 넣으니 제법 양이 많네요.. 이거 햇살에 다 말리려면 한 이틀은 걸릴 듯 합니다.

커피이 커피찌꺼기는 다크초코릿 향이 나서 개인적으로 더 좋은 것 같아요.. 넘 좋아!

 


그런데 이렇게 많은 커피찌꺼기 어디에 사용할지 궁금하시죠? 커피찌꺼기로는 탈취제로도 사용할거구요..피부에 팩으로도 사용할거예요.. 그리고 화분에 흙과 잘 섞어서 비료로도 사용할겁니다. 더운 날씨에 간혹 생기기 쉬운 화초에 진드기나 잡벌레도 커피찌꺼기로 인해 없어질 뿐더러 화초도 정말 잘 자라요.. 요즘 집에서도 핸드드립으로 원두커피 많이 내려 드시죠..그럼 커피찌꺼기 그냥 버리지 마시고 실생활에 다양하게 사용해 보세요..^^
원두커피찌꺼기로 녹슨 싱크대를 닦았더니..
바리스타가 말하는 핸드드립 커피 만드는 법
커피의 달콤한 맛과 깊은 맛을 동시에 느끼고 싶다면 
집에서도 바리스타처럼 커피를 즐길 수 있는 노하우


 

오렌지껍질을 이용해서 만든 방향제

 
마트에 장을 보러 갔다가 오렌지가 저렴하게 세일을 하고 있길래 넉넉하게 사왔습니다. 겨울철이라 다른 계절과 달리 과일이 유난히 비싸 솔직히 먹기 좀 부담스런 부분도 없지 않았는데 제가 좋아하는 오렌지가 저렴해 정말 기분이 좋았답니다. 그런데 겨울철이라 당도가 떨어지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하시는 분들도 있을텐데요.. 시식을 해 보니 완전 꿀맛이었습니다. 요즘엔 과일도 계절에 관계없이 당도를 유지하는 것 같아요.

오렌지 한박스를 구입해 간식으로 먹다 갑자기 오렌지껍질을 재활용해야겠다는 생각이 팍팍... 그래서 오렌지껍질을 그냥 버리기전에 잘 깎아서 재활용하고 버려야겠다고 생각했죠.. 제가 생각했던 재활용은 바로 오렌지껍질 방향제...왠지 이름만 들어도 오렌지향기가 솔솔 코끝에 느껴지지 않나요... 물론 직접 만들어 사용해 보면 대박이라는 말이 절로 나올겁니다. 그럼 오렌지껍질을 재활용해서 만든 방향제 한번 보실래요. 생각보다 쉽게 만들 수 있어 유용하게 쓰일겁니다.

[ 오렌지껍질을 재활용해서 방향제 만드는 법. ]



먼저 오렌지껍질을 재활용해야 하므로 칼로 오렌지 중간쯤을 기준으로 껍질부분만 칼집을 내어주세요. 약 1cm 정도가 적당합니다. 너무 깊게 칼집을 내면 오렌지가 터져 나중에 먹기 좀 부담스러운 상태가 됩니다.



칼집을 다 냈으면 손가락으로 오렌지속과 껍질을 분리해 주세요.



생각보다 쉽게 분리가 되니 너무 무리하게 오렌지껍질을 밀지 마시길요..껍질이 조금이라도 손상이 되면 방향제는 물 건너 간거라는....



오렌지껍질이 분리가 되면 껍질속에 심이 나옵니다. 아참.. 어느쪽이 심이 나오는지 어떻게 아는지 궁금하실분들 미리 말씀드리는데 심은 양쪽에 다 있으니 어느쪽을 분리해도 다 나옵니다.



짜잔... 한쪽 분리성공....



자...이제 본격적으로 오렌지껍질 방향제 만들어 볼껀데요.. 이때 필요한 것은 식용유입니다.



식용유를 오렌지 심을 적셔가며 넉넉하게 부어 주세요.


식용유는 1/3 정도가 적당합니다.



그리고 라이터나 성냥으로 식용유가 묻은 심에 불을 붙여 주세요... 우리집엔 담배를 피는 사람이 없어서 불 대용할 라이터가 없어 토치를 이용했습니다. 마치 호롱불에 불을 피우는 것처럼 쉽게 불이 붙는답니다.



짜잔.. 오렌지껍질 방향제 완성!



이렇게 오렌지껍질로 방향제를 만들어 사용하면 집안에 나는 냄새 즉, 담배를 피는 가정엔 담배냄새 완화가 되고 고기를 구워 먹은 뒤 사용하면 생선비린내가 제거되고..집안에 각종 잡냄새를 없애주는 역활도 한답니다. 물론 은은한 분위기를 연출하기에도 딱이죠. 손님을 초대했을때 식탁에 이렇게 불을 피워 올려 놓으면 여느 레스토랑 분위기 저리가라입니다.



아참... 어짜피 분위기 있게 사용하시려면 이렇게 모양을 내면 금상첨화겠죠.



근데.. 이렇게 잡냄새도 없애주고 분위기까지 내주는 오렌지껍질로 만든 방향제 오래갈까? 하는 생각을 하실텐데요.. 제가 직접 사용해 본 결과 최대2시간은 거뜬하더군요. 어때요...오렌지껍질로 만든 방향제 완전 대박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