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주도에 이렇게 착한가게 없을 듯....

마음이 참 따듯해지는 느낌에 그냥 있을 수 없어 포스팅 해 봅니다. 얼마전 제가 블로그에 올렸던 글 하나를 기억하시는지요.. 제주도에 정착하면서 '이런 가게도 있구나!' 하며 올렸었지요. [↘제주도에는 특별한 마트가 있다!] 요즘 과일이 풍년이긴 해도 사실 실질적으로 소비자의 입장에선 그렇게 싸게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마도 중간 도매상을 거치는 단계가 많다보니 직거래가 아닌 이상 과일을 파는 주인장이 생각하는 만큼 그런 가격이 소비자들은 느끼지 못하지요. 그래서인지 한번씩 만나는 경운기마트 완전 좋아요..

 

' 하나 '

무엇이든 구매하는 분들에게 막물수박 하나 가져가라는 내용입니다. '막물수박이'란 말도 재밌었구요.. 무엇보다도 덤이라는 말에 쏠깃!  ' 맛은 없지만 미생물(유산균)로 재배하여 건강에는 좋습니다. ' 란 말에도 쏠깃......

 

뜨아..... 수박도 단돈 3,000원임돠~ 이런 착한가격이......참고로 말씀 드리자면 바닥에 놓인 것은 덤으로 가져가도 되는 수박입니다.

 

수박꼭지 부분도 나름 괜찮은 것 같습니다. 사실 수박꼭지 부분 시들어도 잘 익으면 맛있더라구요..

 

얼마전 산 수박이 있어서 오늘은 참외를 구입했습니다. 참외도 엄청 저렴합니다. 한 소쿠리 5,000원입니다. 정말 싸죠...

 

모양이 안 이쁘다고 하지만 이 정도면 우수한 편 아닌가요..

 

정말 양 많습니다.

 

살충제 안 뿌려서 안 이쁘다는 말씀...괜찮습니다. 맛만 좋으면 되니까요... ㅎㅎ

 

수박 3,000원

 

경운기마트... 엥...언제 천막까징... 날 덥다고 천막까지 설치해 두셨네요.. 사진으로 찍어서 확인하고 알았습니다. 헤헤~

 

참외 향을 맡아 보더니 정말 달겠다는 남편의 한마디..

 

그렇게 우린 이른 아침 출근길에 참외 한 소쿠리 구입했습니다.

 

그리고 수박을 덤으로 하나 챙겼습니다. 헤헤~~~~~

 

이른 아침이라 돈통이 안 보여 경운기마트에 걸려 있던 휴대폰 전화번호가 있길래 돈을 EM원액통 아래에 뒀다고 말씀드리고 가게로 왔습니다.

 

요즘 많이 더워 과일을 많이 먹게 되는데 덤으로 얻어 온 수박을 쪼개어 보니 뜨아.......정말 잘 익었습니다.

 

맛은 어떠냐구요... 맛도 달달하니 괜찮았습니다. 물론 참외도 맛났구요.. 한번씩 가게되는 경운기마트... 이젠 나도 모르게 그곳을 지나칠때면 눈이 그쪽으로 가게됩니다. 혹시 오늘은 어떤 과일을 팔고 있나 궁금해셩~ 제주도에 이사 온 이후, 즐거운 일이 많이 생겨서 개인적으로 참 좋아요. 근데 이렇게 파시면 남는게 있는감요?!...

  1.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5.08.18 08:47 신고

    정말 후한 인심이네요
    참외도 싸고 양도 푸짐합니다
    근처에 있으면 사러 달려 가고 싶을 정도입니다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5.08.22 20:26 신고

      요즘엔 과일이 없더군요...아마 한참 물 오를때 내 놓은 듯..많이 아쉬워요...

사람냄새가 솔솔나는 도로 위의 무인마트

제주도에 정착해 살아보니 모든 것을 관심있게 보게 되는 것 같습니다. 아마도 내가 이곳에서 제2의 고향으로 살아가야 한다는 생각에 더 그런 것 같습니다. 얼마전 우연히 본 조금 특별한 무인마트가 있어 오늘 소개할까합니다. 한번씩 커피를 무인으로 파는 그런 곳을 보긴 했지만 이런 무인가판대는 처음이라 재미나고 특별해 보이더군요.

무인마트경운기 무인마트

제주시에서 조천 가는 길에 보면 조금 특별한 마트가 있습니다. 무인가판대 주인장이 이름을 붙여 써 놓은 일명 ' 경운기마트' 입니다. 차가 씽씽 달리는 도로 갓길에 경운기를 이용해 무인가판대를 만들어서 장사를 하고 있습니다.

 

글씨를 참말로 잘 적는 듯한데 왠지 전설의 고향에 나오는 그런 글씨 같아 조금 멈칫...ㅋㅋ 그래도 잘 적는건 잘 적는겁니다. 하여간 도로 갓길에 '무인판매' 라는 현수막이 먼저 보이고 그 옆에 '경운기마트' 라는 현수막이 경운기에 설치되어 있습니다. 지나가는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보면 보일 것이고 아님 그냥 씽~ 지나가게 되는 그런 곳이지요....

 

처음 본 경운기마트에 가서 어떤 것들이 파는지 구경을 했습니다. 우왕......수박 한 개에 5,000원입니다. 제법 큽니다.

 

엥....이건 뭥미...유산균 농산물이라고 합니다. 유산균을 먹이고 사랑을 듬뿍 준 농산물.....오호~ 괜찮은데요. 일손이 부족하여 '무인판매'를 한다고 적혀 있습니다. 가격도 착하고 농산물도 믿을만 하고...이런 곳이 있을 줄 알았으면 어제 수박 마트에서 안 사오는건데...아깝사끼...

 

ㅋㅋㅋㅋ... 금고는 스피커통 재활용

 

오잉....이거 우리가게 뒷마당 텃밭 주인장이 사용하는건데..... 가격이 많이 착한 것 같아 주인아줌마에게 전화를 했더니 싸다고 몇 개 사오라더군요. 훗~~~

 

경운기마트경운기마트

지역 주민과 환경단체를 위해 원액을 원가로 판매한다고 적혀 있습니다. 활성액 만드는 방법과 사용방법도 있고......앗...자세히 보지 않고 사진만 찍어 왔더니 책이 있었나 봅니다. 내일은 지나가다 한 권 가져와야겠네요.

 

농사가 처음이라 잘 익었는지 모르겠다고 양해 글까징....ㅋㅋㅋ

 

일단, 전 우리가게 뒷마당 텃밭에 사용할 EM을 3개 사 가기로...

 

헉......돈이 차에..... 막 달려가는 줌마입니다. ㅋㅋㅋㅋ

 

돈을 차에게 갖고 와 검정비닐에 EM 3병을 챙겨 넣기로..

 

그리고 돈은 스피커통에 넣고...... 6,000원

 

무인판매라 농산물이 많이 없어 구경할 것은 별로 없었지만 그래도 재밌었습니다. 그리고 인증샷!!! 헉..... 사진으로 보니 완전 촌여자 다 됐네요..ㅋㅋㅋㅋ

 

헐....남편이 경운기마트 현수막이 안 찍혔다고 다시 포즈 잡으라고 합니다. 하여간 웃겨요.. 둘 다~

 

헤헤헤헤헤헤~ 요런 포즈 취할 준 몰랐죠....

 

차가 씽씽 달리는 도롯가의 경운기마트 ...정말 자세히 보지 않으면 그냥 지나치게 되는 그런 무인가판대였습니다. 제주도에 사는 분들이나 여행을 오시는 분들은 저처럼 주변을 샤샤샥 잘 둘러 보세요. 이런 재미난 곳도 제주도에는 찾아 보면 많으니까요.

 아내도 놀란 남편의 주차실력!

제주도 여행시 갑자기 비가 온다면.... 관광객의 특별했던 아이디어!

  1. 무인가판대라니 신기해요~
    정말 사람냄새 솔솔 나는 특별한 마트네요!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5.07.24 19:04 신고

      그렇죠... 제주도라서 가능한 것 아닐까하는 생각이....편안한 저녁시간 되셔요.^^

  2. Favicon of http://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5.07.23 20:11 신고

    수박 사 먹어야지!!!!!
    맛있어 보이는 수박!!!!!!!!

    • Favicon of http://zoommastory.com BlogIcon 줌 마 2015.07.24 19:05 신고

      요즘 수박 정말 싸더군요.
      하지만 마트는 여전히......
      가게 앞에 과일을 실은 트럭이 오늘 지나가면서 4개 만원이라더군요.. 헐.......

  3. 2015.07.24 09:55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sowoonnim.tistory.com BlogIcon 소운님 2015.07.27 19:50 신고

    너무 보기좋은 글이예요.

    무인판매라...서울에선 상상도 못할 일...

    인심이 넉넉한 곳에서만 가능한 일이지 싶어요^^

  5. Favicon of http://bbshinny.tistory.com BlogIcon Shinny 2015.07.27 22:33 신고

    좋네여....서울에서도 성공할지 ㅠ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