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출장을 한번씩 갈때마다 미리 검색해 주변 맛난 것 부터 검색하는 습관이 있다. 물론 대부분 맛집이라고 올라 온 곳이 돈주고 광고를 하는 곳이 있기에 간혹 실패하는 일도 종종 발생한다. 물론 다 그렇진 않겠지만..... 오늘은 서울에서 북어국을 무한리필로 주는 조금 특별한 곳을 소개해 본다. 인근 직장인들이나 여행객들에게 정말 괜찮은 음식점이 아닐까하는 생각이 들면서...




무한리필로 제공되는 북어국



여느 식당과 마찬가지로 이곳에선 반찬을 덜어 먹는 곳이다. 물론 자기 테이블에서 편하게.....



개인적으로 깔끔하게 정리되어서 참 좋았던 곳이다.



북어국을 주문하면 같이 나오는 물김치



반찬을 먹을만큼 덜고 있으니....



이내 북어국이 나왔다. 두부도 푸짐하게 들어 있고 무엇보다도 국물이 진국처럼 느껴졌다. 마치 곰국을 보는 듯......



북어도 시중에 파는 잘라 놓은 대용량 북어가 아닌 직접 손으로 두드린 듯한 북어가 큼직하게 들어 있다. 그래서일까....씹히는 맛이 일품이다.



북어의 양이 생각보다 많았지만 이곳에선 북어국과 공기밥이 무한리필이다.



찬도 맛있어 북어국 한 그릇 뚝딱하기 좋다.... 물론 든든하게....



남편이 국물까지 샤샤샥 북어국을 비웠다....그리고 진짜 무한리필로 주는지 리필을 해 보았다.



그리고 공기밥 추가도...... 참고로 공기밥 추가해 보니 밥공기가 작았다....



요렇게 차이남.....



리필된 북어국.... 처음보다는 양이 적어 보이지만 북어와 두부가 많았다.



든든하게 밥을 말아 두 그릇 뚝딱한 남편..... 북어가 맛있다고 좋아 했다.. 마치 집에서 한 북어국처럼 정성이 가득해 보이는 북어손질이라서...



참고로 포장도 가능하다...



참고로 이곳은 서울미래유산 건물로 모범음식점이다.



유독 일본인 관광객들이 많이 오는 이곳은 인근 직장인들도 많이 찾는 그런 음식점이었다. 푸짐한 북어국에 몸도 보해지는 것 같아 좋았다. 서울 중구 쪽으로 갈 일 있다면 이곳 음식점 강추해 본다. 이른 시간부터 영업하니 아점 대용으로도 괜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