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방송에 나 온 산더미 감자탕을 보고 세 번 놀란 이유...

생생정보에 나 온 맛있는 감자탕집은 어디일까?

방송에 나 온 감자탕을 보고 경악 그자체였습니다. 도대체 저 가격에 저렇게 많은 감자탕을 줄 수 있을까? 방송이라서 그렇게 주는 건 아닐까? 이런저런 생각이 들었죠... 물론 지금껏 감자탕을 너무도 애정하기에 방송에 나 온 산더미 감자탕을 꼭 먹어 보리라 생각을 하고 시간을 내어 가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어땠는지 궁금하시죠..... 물론 가격도 놀라고 맛도 놀라고 무엇보다도 양에 세 번 놀랐습니다.


방송에 나와 더 유명해진 청년감자탕 순대국집

2인 기준으로 나 온 산더미 감자탕입니다. 가격은 19,000원

가게 안은 청결하고 종업원분들이 대체적으로 친절하십니다. 우리가 간 시각이 늦은 점심시각이라 손님이 없었지만 아마도 저녁에는 자리가 없을 정도로 북새통을 이룰거란 생각이 많이 든 음식점이었어요.

가게 메뉴판

감자탕을 주문하니 찬과 함께 감자수제비와 양파 조금 나왔습니다.

직접 담근 듯한 김치

산더미처럼 쌓인 감자탕입니다. 다른 음식점과 달리 국물이 얼큰하게 보입니다.

물론 방송에서처럼 산더미 그자체입니다. 고기도 많고 우거지도 많습니다.

2인 분이지만 생각보다 많이 나온 양에 한 번 놀랐습니다. 그리고 맛을 보고 두 번 놀라고 이 정도의 양에 가격까지 착하니 세 번 놀라는 맛집이었어요.

국물이 다른 음식점과 달리 얼큰하니 너무 좋았습니다. 고기를 못 드시는 분들도 국물만이라도 드셔 보시라고 권할 정도....

물론 우거지도 야들야들 맛있고 고기 또한 얼마나 부드러운지.....입에 넣자마자 사르르 녹는 느낌이었습니다. 사실 감자탕만 먹어도 배가 부를 정도였지만....

이곳에서 감자탕을 먹고 꼭 먹는다는 볶음밥도 일품이라고 하길래 안 먹을 수가 없었죠....이건 1인 분의 양입니다. 배가 불러 도저히 2인 분은 노~ 하여간 방송에 나와 의구심 반으로 갔던 감자탕집....정말 두 번 세 번 가고 싶은 그런 맛집이었습니다. 감자탕 즐겨 드시는 분들은 한 번 가 보시길 권합니다 하하하~ 다음에 서울가면 또 가야징~ 헷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