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녕성세기해변

' 제주도는 여름에 와야 한다' 말을 왜 하는지 이번 기회에 알게 정확히 알게 되었습니다. 제주도는 크고 작은 해수욕장이 많다보니 마치 골라서 가야 할 정도입니다. 하지만 어느 곳 하나도 빼고 싶지 않는 곳이 바로 제주도 해수욕장인 것 같습니다. 오늘은 '제주도 해수욕장 어디까지 가 봤니? ' 프로젝트의 한 곳으로 선정된 김녕성세기해변을 포스팅합니다.

 

김녕성세기해변김녕성세기해변

 

김녕에 아는 동생이 정착을 해서 살아야 할 곳이기에 더욱더 관심이 가는 그런 곳이라 그런지 더 특별해 보이는 해변입니다.

 

제주시~조천~북촌을 지나 조금만 달리다 보면 김녕성세기해변 이정표가 나옵니다. 조천에서 김녕까지는 새도로가 잘 되어 있어 생각보다 빠르게 갈 수 있습니다. 물론 아름다운 해변을 한바퀴 둘러 보시려면 조천에서 신흥~함덕 해변을 한 번 둘러 보시고 오는 방법도 괜찮아요.

 

김녕성세기해변 표지판을 지나면 한적한 시골길이 펼쳐집니다. 풍력발전기도 휭휭 돌아가고 바다도 보이고 은근 매력적인 바다가 펼쳐지는 풍경에 자연스럽게 카메라를 꺼내게 됩니다.

 

김녕성세기해변김녕성세기해변 입구

입구에 들어서면 넓은 주차장이 한 눈에 보이고 넓은 백사장이 아름다운 풍경을 자아냅니다. 제주의 해수욕장은 부산과 달리 바다로 들어가는 해변길이 넓다는 점...우린 요즘 날씨가 좋으면 이렇듯 가게 일을 마치고 바로 제주 해수욕장을 탐방합니다. 그 재미에 쏙 빠진 남편의 모습에 얼마전까지 있었던 향수병은 완전히 사라진 듯 합니다.

 

휴가철인데도 해수욕장이 많아서인지 피서객들이 그리 많지는 않습니다. 그래도 이곳은 나름대로 유명한 곳인데 조금 의아하긴 했어요.

 

알록달록한 비치파라솔을 보니 여유롭게 보이는 이곳에서 휴가 즐기고 싶지 않으신가요? 보기만해도 휠링이 되는 그런 곳입니다. 넓은 백사장과 깨끗한 바다가 더욱더 여유롭게 보이는 풍경을 연출합니다. 정말 아름다운 김녕성세기해변이라는 생각이 드는 피서지인 듯 합니다. 사진을 빨리 찍고 물에 들어가고 싶다는 생각 뿐이더라구요..

 

김녕성세기해변김녕성세기해변에서 피서를 즐기는 사람들

김녕성세기해변김녕성세기해변

 물이 빠지는 시간이라서 그렇지 물이 들어 오면 더 장관일 듯합니다. 그래도 이렇게 물이 빠지면 아이들이 놀기에 정말 좋은 환경이 된다는...

 

한쪽엔 텐트족들도 있습니다. 백사장에 텐트를 쳐 놓으니 완전 시원하게 느껴집니다.

 

아이들이 놀기 좋은 수심과 어른이 놀기 좋은 수심이 중간 백사장을 사이로 펼쳐집니다. 이런 곳이라면 가족들과 함께 피서를 즐기기에도 참 좋겠죠..

 

김녕성세기해변 주변에서는 요트체험도 할 수 있으니 피서를 즐기러 오시는 분들이라면 그것도 한 번 도전해 보심 좋을 듯 해요. 3박 4일 여행일정으로 오신 분들은 아마 제주도의 아름다운 피서지를 다 못 돌아 봐서 많이 아쉬울 듯요..하지만 올 여름 제가 제주도 여름 피서지 즉, 해수욕장을 다 둘러 볼 예정이니 제 블로그를 보면서 아쉬운 마음 달래시길 바랍니다. 물론 참고하시어 내년엔 원하는 곳을 골라서 여행 오시면 재미도 솔솔하겠죠.

 

 제주도 해수욕장 어디까지 가 봤니? - 신흥 해수욕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