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장안사는 불광산 기슭에 있는 것으로 대웅은 부처의 덕호이며, 대웅전은 석가여래 부처님을 봉안한 곳입니다.

이곳에는 중앙에 본존불인 석가여래, 오른쪽엔 아미타여래 왼쪽엔 약사여래의 세 불상이 봉안되어 있답니다.

 장안사 들어가는 입구..당나귀의 출입방지용 이라고 적힌 것이 재미납니다.

장안사는 673년( 문무왕13 )에 원효대사가 창건하여 쌍계사라 했다가 애장왕(800~ 809)이 다녀간 후 장안사로 개칭 하였다고 합니다.

 경내에는 대웅전, 명부전 응진전, 산신각등이 있습니다.

대웅전은 1654년에 중건된 것으로 안에는 후불탱화와 신중탱화가 있답니다.


 부처님 진신사리탑.

 장안사에서 본 아름다운 불광산 기슭..

 돌담으로 운치있게 만들어진 사찰의 한 단면을 보여주 듯 멋진 돌담길입니다.

 땅 속에 묻어둔 김치항아리..전통적인 저장법이네요..시골할머니댁에서 본 장독대의 모습입니다.

 정갈하게 잘 정돈된 장독대의 모습..

 정말 온화한 모습입니다.

 정말 재미난 모습으로 있는 불상입니다.

귀엽기도 하고요~^^

 장안사는 부산광역시 기장군에 위치한 조용하고 아늑한 사찰입니다.

봄에는 벚꽃이 만발하여 오는길에 아름다운 운치도 느낄 수 있고 조용한 불광산 기슭에 자리잡고 있어 많은 분들이 찾는 곳이기도 합니다.

다른 사찰 보다 그리 웅장하진 않지만 아기자기한 모습에 조용히 생각하고 가기에 좋은  곳이라 저도 가끔 들르는 곳입니다.

봄에 더 아름다운 길로 유명한 장안사, 들어오는 길도 많은 사람들이 찾는 이유가 될 정도로 아름다운 곳이랍니다.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