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어... 잠깐만..."
" 왜?...."

지하철 화장실에서 볼일을 보고 나오던 남편이
지하철안으로 허겁지겁 다시 뛰어 들어 갔습니다.
한참동안 시간이 흘러도 오지 않더군요.

' 무슨 일이지?! '

전 답답한 마음에 남편에게 전화를 했습니다.

" 왜..무슨 일인데..어디고? "
" 어.. 여기 화장실.. "
" 화장실.."
" 어.. 아까 볼일보고 차키를 물통위에 올려 놨는데.. 없네..참...나.."
" 뭐?!...잘 찾아봐라.."

한참이나 화장실을 샅샅이 뒤지다가 나 온 남편..
몰골이 말이 아니었습니다.

" 없더나?"
" 어.. 벌써 누가 갖고 갔더라.."
" 참나.. 자기것도 아닌데 차 리모콘은 뭐하러 갖고 가노.. 별 희안한 사람 다 있네.."
" 그러게..."
" 마.. 잊어라 우짜겠노.. 벌써 누가 갖고 갔는데.. "
" ........... "

간만에 쇼핑을 하러 나왔는데..
차 리모콘을 잃어 버렸다고 화를 낼 수도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제가 가자고 우겨서 쇼핑가자고 했기때문에 잔소리 안하고 조용히 있었지요.

" 어쩔 수 없다 아니가.. 온 김에 기분좋게 쇼핑이나 하고 가자.."
 " ......... 그래.."

그런데..
말을 그렇게 했지만..
생각할 수록 속상했습니다.
왜냐하면 차 리모콘은 얼마전에 구입한거라 무척 아깝더군요.
물론..
우리남편 저보다 더 아깝게 느꼈을테구요.
우린 어쩔 수 없이 서로 내색도 못하고 쇼핑을 하고 집으로 돌아 왔습니다.

집에 온 후에도 참 희한하게 차 리모콘 생각이 떠나지 않더군요.
그래서 ..
슬쩍 남편에게 말을 걸었습니다.

" 자기..평소에는 뭐든 잘 챙기고 안 잃어 버리더니 왜 그랬노?"
" 그러게..사실 화장실이 급해 가지고 볼일보는데 집중하다 깜박했네.. 참나.."
" ㅎ...나보고 맨날 건망증 심하다고 놀리더만.. ㅋㅋ"
" 니하고 내하고 차원이 다르거든.."
" 뭐라하노...."
" 으이구..니 이제 차 리모콘 살때까지 그 말 하겠다. 고마하자..."
" 치.... 알았다..그만하께.."

사실 남편말이 맞습니다.
내가 남편에게 건망증이 심하니 어쩌니 그런말 하는건 좀 우스운 이야기지요.
전 남편에 비하면 완전 치매수준?! 일 정도...
ㅋㅋ..

평소 생활속에서 일어나는 나의 건망증은 가히 상상을 초월할 정도입니다.
'도대체 어떻길래?..' 라고 궁금해 하시는 분들을 위해
살짝 아니 확...공개합니다.
이렇게 공개하다 보면 스스로 좀 고쳐지지 않을까하는 마음에..^^;;

결혼 후, 내가 생활 속에 자주 겪었던 건망증 베스트 10가지는..

1. 전화 받다가 가스불에 올려 놓은 주전자를 깜박해 주전자를 홀라당 태운적이 있다.
(오죽 많이 태워 먹었으면 탄 솥 씻는 법[새까맣게 탄 솥을 새 솥으로 만드는 법.]까지
제가 블로그에 올렸겠습니까..ㅋ)

2. 커피자판기에 지폐를 넣은 뒤 커피만 뽑고 동전은 그대로 두고 온 적이 있다.
3. 화장을 다 했다고 생각하고 외출했는데..
오마이 갓! 눈썹을 안 그리고 나간적이 있다.
버스타고 안 사실이라 완전 얼굴이 다 후끈 거렸음..ㅎ)

4.급하게  외출하다 신발대신 슬리퍼를 신고 정류소까지 간 적이 있다. ㅋㅋㅋ
5. 휴대폰을 손에 쥐고 휴대폰벨소리를 듣고 휴대폰을 찾은 경우도 있다.
6. 슈퍼에서 계산 후 지갑을 두고 나온 적도 있다.
7.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세수를 안경 쓴 채로 한 적이 있다.
(안경 쓴 사람은 다 공감할 이야기일 것임..ㅎㅎㅎ)
8. 비상금을 남편 몰래 숨기려다 못 찾아서 한참을 헤맨적이 있다. ㅋㅋ
9. 신발을 신으면서 신발장위에 지갑을 두고 장을 보러 간 적이 있다.
10. 마트갈때 살 품목을 적어 둔 메모지를 두고 간 적이 있다.ㅎㅎ...

참..나
지금 당장 생각했던 것만 적어 봐도 완전 장난이 아니네요.
ㅋ..

그래도..
좀 부끄러운 이야기지만 몇 년전 보다 지금 많이 나아졌어요.
나이들면 더 심해진다고 하던데..ㅠㅠ
전 나름대로 조금씩 고쳐지는 것 같아요.
이렇게 변화된 모습을 곰곰히 생각해 보니..
아무래도..
건망증을 극복하려는 의지 덕분인 것 같습니다.

그럼 저 나름대로 건망증을 극복했던 방법들 보여 드리자면..

1. 책을 많이 읽어 뇌를 깨웠습니다. (으샤~으샤~)

2. 메모습관을 계속 유지한다.

(뭐든 생각나는 것이 있으면 적는 습관은 기본이고
장을 보러 갈때도 미리 메모해서 가는 습관을 가지면 뇌에도
좋고 경제적으로도 알뜰해지죠..ㅎ)
3. 식습관도 좌우한다.(호두, 잣, 아몬드등 견과류를 즐겨 먹는다.)
4. 행동하기전에 먼저 생각한다. ( 이부분이 제일 중요한 것 같아요.)
5. 전화기 속 메모장을 늘 활용한다.

( 전 뭐든 생각나는 것이 있으면 메모장에 입력하는 습관이 있어요.
이 습관 정말 좋아요. 블로그를 하면서 메모 내용중에 중요한
기사거리도 될 수 있고, 하루 스케쥴도 체크되구요..)

6. 외출하기전 꼭 한번 더 집안을 돌아 보고 나간다. (물론 여유롭게 외출해야겠죠!)
7.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늘 여유로운 마음으로 생활하는 것이
건망증을 예방하는 지름길입니다.

어때요..
남들이 건망증이 심한 모습을 보고  "너..치매 아냐? " 라고 말하기 전에..
스스로 건망증을 극복하는 법을 잘 터득해 젊음을 늘 유지하는건..

오늘부터 저처럼 해 보아요~.
나이는 숫자에 불과 하다는 말을 들을 수 있는 건
여러분의 노력에 달려 있다는 사실 인지하시길..
같이 하실꺼죠!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