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해안을 매립해 남항방파제에서 남항동 주위에 바닷가를 배경으로 만든 시민들의 휴식처겸

운동을 할 수 있는 아름다운 곳..

바닷바람을 맡으며 거닐다 보면 마음에 묻어 두었던 것들을 바닷바람과 함께 멀리 날려

보낼 수 있는 곳이랍니다.

푸른빛 바다위에 그림같이 떠 있는 다양한 배들을 보고 있노라면 이국적인 느낌마져 든답니다.



 날씨는 그렇게 청명하진 않아도 구름사이로 내리쬐는 햇살은 아름다운 풍경을

 연출하는데 충분해보입니다.



 삶의 터전인 부산의 바다..

 많은 배들을 보니 생활의 강인함까지 느끼게 해주는 것 같습니다.



 방파제에 올라가서 본 바다..

 오늘은 바람이 조심스럽게 불어서 그런지 방파제에 부딪히는 소리는 그리 크진 않습니다.

 겁이 많은 저로서는 이런 곳에서 사진 찍는게 제일 무서워요~.ㅎ



 아름다운 바다를 배경으로 한 폼...ㅎ

 모자라도 쓰고 올 걸..

 사진 찍으러 다닌다고 피부색깔이 구리빛!이 다되었습니다.

 달리 썬탠이 필요없네요..^^;...



  날이 점점 흐려집니다.

  간만에 나온 바닷가인데..

  그래도 흐린 풍경도 나름 운치있어 보입니다.



 구름사이로 내리쬐는 햇살이 은빛색깔로 바다를 뿌려주는 듯 합니다.

 이런 풍경은 흑백사진으로 컨셉을 잡는 게 더 좋겠죠..ㅎ



 바다와 맞 닿을 것 같은 뭉개구름들...멋지네요..



 비가 올 것 같아 조용한 레스토랑에서 향긋한 차를 마시며 아름다운 바다를 감상해 봅니다.

 사람들에게 많이 알려지지 않은 남항대교의 멋진 풍경..

 근교 부산대교, 영도대교, 자갈치시장을 사이에 두고 있기 때문에 이 곳도 점점

 사람들의 발길을 머물게 할 것 같네요.

 아름다운 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남항대교의 시민들을 위한 휴식처..

 이젠 관광객들도 찾는 유명한 곳이 되리라 장담해 봅니다.

 부산에는 다들 아시는 유명한 곳 보다도 알려지지 않은 곳들도 정말 좋은 곳이 많답니다..^^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