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월의 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아름다운 장미..집으로 가는 길에 늘 장미향이 그윽한 길을 걷노라면 하루의 피곤함을 잊는 것 같습니다.오늘은 낮에 볼 일을 보고 집으로 오는 길에 학교 담장에 이쁘게 핀 장미꽃을 담아 왔습니다.언젠가 사진기에 담을거라 마음만 먹었었는데..오늘 비로소 담게 되었네요..화사하고 아름답게 핀 장미를 보니 장미향이 느껴지지 않나요!..음~~.ㅎ

 풍성한 장미가 지나가는 사람의 마음을 설레이게 하는 듯 합니다.

 색깔도 너무 이쁘지 않나요?..ㅎ

 활짝 핀 장미 속에 아직 수줍은 듯 피지 않는 장미가 숨어 있네요..

 와우~~!.. 활짝 핀 장미가 너무 눈이 부십니다..

 장미향이 블로그에서 나는 듯 하지요..^^

 5월의 꽃 답게 정말 화려하고 이쁩니다.

 계절의 왕 5월에 딱 어울리는 꽃인 것 같아요.





 예전에 학교의 담은 삭막한 시멘트로 되어 있었는데..

 요즘의 학교에는 탁 트인 울타리담에 이쁘게 심어 놓은 장미를 볼 수 있답니다.

 학교의 분위기가 밝고 화사하게 느껴지지 않나요!~.^^


 아름다운 장미를 심어 놓은 길을 따라 학교로 향하는 학생들의 발걸음도 가벼울 것 같고,


그 주위를 지나가는 사람들은 삭막한 도심에서 조금이나마 마음의 여유를 찾지 않을까 싶네요.


 아름다운 장미를 보며 오늘도 즐거운 하루 잘 보내셔요~^^.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